씁쓸했던 마이러버...

글쓴이2012.10.25 21:13조회 수 1231댓글 31

    • 글자 크기

저번에 마이러버해서 매칭이 되서..

처음 만나서는 밥먹고 걸으면서 이런저런 얘기를 했었어요..

그래서 전 느낌이 좋다고 생각했었죠. 시험기간에도 카톡으로 연락은 계속 하고..

아.. 카톡을 매일 한 건 아니구 시시각각한 것도 아니었지만

이 때까지만해도 그냥 공부때문이거나 아니면 원래 카톡을 많이 하는 스타일이 아니려니 했죠..

그런데 중간고사가 끝나고 만나기로했을 때

약속시간을 만나는 당일 아침에 정하질 않나..

낮에도 일이 있고 저녁에도 약속이 있는데 그 사이에 굳이 만나자더니..

30분 전에 시간을 미루고 그것도 모잘라 다시 10분전에 또 미루고..

결국 다음날로 변경..

또 아침에 연락와서는 대뜸 2시간 뒤로 약속시간을 잡고..

정말 포풍같이 준비해서 나갔는데 영화시간까지 40분 남은 그 깨알같은 시간에

마트 지하에 있는 식당가에 가서 점심을 먹고....

영화보고 다른 약속이 있으시다며 바로 헤어졌습니다..

전 정말 제가 별로라서 이러는가보다 싶었어요..

약속시간을 끝없이 이랬다저랬다...

밥먹으면서도 계속 하품하시고 기지개 켜시고...

영화보고나서도 제가 영화얘기하는데 시큰둥...

누가봐도 이건 그냥 제가 별로라서 이러는 거 아닌가요??ㅠㅠㅠ

그래서 그날 밤에 정중하게 말을 했습니다..

"저기...이제 그만 만나는게 좋겠어요..."

그랬더니 "어 알겠다."

하하 이거 참..당황스럽더군요ㅠㅠ

전 정말 제가 싫은줄알고 나름 힘들게 말 꺼낸건데...솔직히 쫌 서럽더군요ㅠㅠ

 

 좋은 사람 만나는게 정말 쉬운 일은 아닌것같네요ㅠㅠ

학우분들 마이러버에서 다들 좋은 분 매칭되시길 바래요ㅠㅠ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아 짝사랑하는 형님들 쫌 진짜104 anonymous 2019.11.11
3년지기 여사친한테 고백했다 까였습니다7 anonymous 2019.11.11
확실히 요즘 여자들이 똑똑해진게9 anonymous 2019.11.11
마이러버 신청했네요3 건방진 별꽃 2012.10.28
마이러버하면 여자분들 다 여신들만 나오나요 ?15 나쁜 병솔나무 2012.10.28
결국 마이러버 신청을 했습니다4 멋진 일월비비추 2012.10.28
사람 인연이 참 중요한데6 외로운 당단풍 2012.10.28
마이러버 1,2차 참여자 분들 대략 어떻게 진행이 되셨나요?10 눈부신 붉나무 2012.10.28
아 고백성공했네요..9 코피나는 병아리난초 2012.10.28
마이러버 이전에 매칭되신분들 질문8 침착한 꾸지뽕나무 2012.10.28
마이러버3 침착한 꾸지뽕나무 2012.10.28
마이러버 해보고 싶긴 한데...14 화사한 해바라기 2012.10.27
인터넷 사이트103 털많은 솔나물 2012.10.27
님들은 오늘같은날 카톡 얼마나 해요?19 깜찍한 앵초 2012.10.27
마이러버 괜히 신청했나7 조용한 뜰보리수 2012.10.27
마이러버 확인10 처참한 달맞이꽃 2012.10.27
피누배 롤 대회 어때요?? ㅋㅋㅋㅋ3 눈부신 눈괴불주머니 2012.10.27
마이러버가 이상해졌어요8 난쟁이 능소화 2012.10.27
여기서 댓글로 대화하다보면 느끼는게12 꾸준한 자리공 2012.10.27
키 얘기가 나와서 말인데19 배고픈 까마중 2012.10.27
남자분들 마이러버신청18 꾸준한 자리공 2012.10.27
마이러버 키....8 무거운 등골나물 2012.10.27
마이러버 이번이 마지막 신청이길..10 깜찍한 앵초 2012.10.27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