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혀지다

글쓴이2019.06.16 22:57조회 수 578추천 수 3댓글 6

    • 글자 크기

서로의 진심도 모른채 헤어졌다.

서로가 붙잡아 주길 바라고

서로가 보고 싶은줄도 모르고

우리는 그렇게 멀어졌다.

아무것도 모른채

서로를 원망했다

 

우리는 서로를

잘 몰랐나보다.

 

우리는 서로에게

그리움을 뒤로한채

잊혀져 가는중이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여초카페 하는 사람 거르라는 이유3 anonymous 2020.06.03
화제의 글 소심한데 연애하고 싶은 남자 필독.4 anonymous 2020.06.01
화제의 글 새내기 때 엄청 들이대던 선배12 anonymous 2020.06.02
57271 .8 센스있는 거북꼬리 2020.03.06
57270 생일선물 가격대 ㅜㅜ7 친근한 향나무 2020.03.05
57269 언젠가 다른 사람 만나게 되겠지~9 재미있는 흰꿀풀 2020.03.05
57268 언젠간 다른 사랑 하겠지~ 재미있는 흰꿀풀 2020.03.05
57267 일리노이대학 젤리 위킨스 박사는7 착실한 풀협죽도 2020.03.05
57266 진정한 사나이는1 재미있는 흰꿀풀 2020.03.05
57265 연애 어떻게 하는거였지4 근엄한 글라디올러스 2020.03.05
57264 여자들한테 궁금한거41 눈부신 민들레 2020.03.05
57263 보고싶다 난감한 돌양지꽃 2020.03.04
57262 [레알피누] 남자친구30 다부진 금송 2020.03.04
57261 .9 답답한 칼란코에 2020.03.04
57260 남자들이 구별 잘 못하는 것9 화사한 무릇 2020.03.04
57259 -62 외로운 양배추 2020.03.04
57258 .8 게으른 참죽나무 2020.03.03
57257 [레알피누] 20대 후반의 연애 고민25 우수한 먹넌출 2020.03.03
57256 남친 생선31 신선한 히아신스 2020.03.03
57255 제 스펙 평가좀요.35 참혹한 술패랭이꽃 2020.03.03
57254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5 때리고싶은 제비동자꽃 2020.03.03
57253 [레알피누] 헤어진후 마음변화ㅠㅠㅠ5 신선한 마삭줄 2020.03.02
57252 사내연애4 화려한 섬말나리 2020.03.02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