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은 현실?

글쓴이2011.11.27 22:15조회 수 4946댓글 16

    • 글자 크기

요즘 여자들 사이에서 심심찮게 들리는 말이

 

결혼은 현실이라는 말이더군요..

 

다들 저 말에 동의하시나요?

 

진짜로요?

 

그러면,

 

가진 것 없이 사랑만 믿고 결혼해서

 

셋방살이부터 열심히 돈 모아가며 집도 사고 여러분들을 키우셨던

 

우리 아버지, 어머니들은 다들 현실감각이 전혀 없는 바보, 천치일까요?

 

저런 말들이 공공연하게 돌아 다닌다는게 정말 어이가 없네요..

 

언제부터 결혼이라는게

 

조건이 맞는 사람끼리 만나는 일종의 계약관계가 되었을까요?

 

제가 아는 결혼은 사랑하는 사람끼리 하는 것인데 말이죠..

 

조건이 맞지 않으면 계약은 파기될 수밖에 없죠

 

그러니 이혼율은 높아만가고..

 

..

 

젊었을 때 가난한 것은 당연한 거에요..

 

알피지게임 해보셨죠?

 

쪼렙때는

 

현질해서 돈 쳐발쳐발한 사람이 아닌 이상

 

다들 거지로 시작하지 않나요?

 

보통사람들

 

알피지 게임에 현질한 사람들 별로 좋게 보지는 않죠?

 

그런데 왜

 

사회초년생들이 부모님 잘 만나서

 

현질 하는거는 그렇게 좋아할까요?

 

..

 

인생 편하게 살고 싶어서?

 

그렇다면 자신이 능력을 키워야지

 

왜 남의 능력에 기대려고 하나요?

 

 

여자들이 조건 따지는 거.

 

진화심리학적으로 봤을 때

 

자신과 자신의 자손을 효과적으로 보호해 줄 수 있는 수컷의 조건을

 

과거에는 물리적인 힘과 능력으로 판단을 했지만

 

문명화가 됨으로써 그 조건을 사회적인 능력으로 판단을 하게 진화가 되었다는 이론이 있어요..

 

동물의 왕국에서 흔히 보듯이

 

침팬지나 사자 같은 동물의 우두머리가 거느리는 암컷이 제일 많은거랑 똑같은 이치죠.

 

남자가 여자들 외모가지고 판단 하는거, 싫어하시죠?

 

물론 여자도 남자를 외모로 판단하지만..키 같은거 있잖아요..

 

아무래도 남자가 사회적 영향력이 크니까 크게 보일 수 밖에 없겠죠.

 

아무튼,

 

그것도 진화심리학적으로 보면

 

자신의 자손을 건강하게 낳아줄 수 있는 암컷의 조건을

 

암컷의 외모로 판단하는 것에서부터 왔다는 이론이 있어요..

 

둘 다

 

이렇게 보면 이해가 가지 않는 것은 아니지만..

 

언제 부턴가 조건 따지는 사람들과 외모지상주의가 점점 심해지는게

 

사람들이 되려 퇴화를 하고 있다는 느낌이 드네요..

 

진화가 덜 된건가요, 퇴화를 하고 있는 건가요..

 

우리, 인간이잖아요?

 

동물과는 다르게 이성을 가지고 있다고 배웠죠?

 

누군가가 그랬죠

 

인간은 본능을 이기는 뇌를 가지고 있다.”

 

저런게 나쁘다고 생각되면 고치는 것이

 

인간으로서 본분을 다하는게 아닐까요?

 

우린, 본능에만 따르는 짐승이 아니잖아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자기가 평생 함께 하고 싶은 사람과 결혼하는게 현명하다고 생각되네요 ^^

  • @겸손한 수리취
    정답이네요
  • 요즘은 애 한명당 드는 교육비, 집값등 여러가지 현실적인부분에서 돈이많이들어서 저런말이 나온거같네요..ㅜㅜ 그리고 사랑만믿고 결혼했다가 결국 이혼한 사람들도 적지않고요 처음엔 사랑으로살지만 후엔 돈문제로 다툼이 잦아지고..ㅜㅜㅜ그냥 제 생각이에요~
  • 모든 여자가 다 그런건 아니죠..
  • 결혼은 현실이라는 말이 상대방의 경제적 능력'만'을 보는것이 아닙니다. 저같은 경우는 경제적 능력은 다른 것들에 비하면 비교대상도 아닙니다. 경제적능력보다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들이 훨씬 많습니다.

     배우자에게 경제적으로 기대려는 사람을 좋아할 사람은 거의 없겠죠. 남자든 여자든..

    그리고 일반적인 경우는 있는사람은 있는사람끼리 만납니다. 남자들도 따질건 다 따집니다.

  • @재미있는 달맞이꽃
    후..

    대체적으로 말입니다.

    남자도 물론 조건따지는 사람이 있죠.

    하지만 대체적으로

    남자는 외모를 따지고

    여자는 조건을 따지죠

    그렇지 않나요?

    나머지는 밑에 분들에게 댓댓글로 달아 드렸습니다.
  • @재미있는 달맞이꽃
    한마디만 더 하자면

    조건이 까다로울 수록

    현실과는 동떨어지고

    만족은 줄어들 겠죠
  • 과거 우리 부모님 세대는 사랑만 갖고 살았다는 건 아니지 않을까요

    그 시대에도 사랑하는 사람은 사랑해서 결혼하고 선본 사람은 그냥 그렇게 결혼하고

    오히려 지금보다 선이 더 많았을 때로 생각하고 있었는데..

    글쎄요.. 물론 저도 사랑하지 않으면 결혼하면 안 된다고 생각하고는 있지만, 사랑한다고 무조건 결혼할 수 있는 건 아니라고 봐서;

    그리고, 본능과 이성을 따지자면 오히려 사랑이 본능이고 이성이 능력 및 조건이 아닌가 싶네요;;

  • @착실한 둥근바위솔
    제가 말했던 이성이라는 뜻은

    잘못된것이라 생각되면 고칠 수 있는

    그런 이성을 말한것 이에요

    조건 따지는거? 전 본능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성적으로 생각하면

    남한테 기댈 생각은 하지 않았겠죠
  • 사랑을 보고 싶은 사람은 사랑을 보고 싶은 사람과 결혼하면 되고

    현실을 보고 결혼 하고 싶은 사람은 똑같이 현실을 보는 사람과 결혼하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하고 싶지만

    결혼 - 양육 으로 이어지는 사회적 경로를 더욱 안정적으로 진행하고 싶어 함에 있어 반대는 하지는 않아요.

     

    그리고 어떻게 보면 사랑보단 현실을 선택하는게 더 이성적이고 합리적인 결정이 될 수 있다고도 생각해요.

  • @냉정한 삽주
    결혼이 합리적인 계약관계라는 것을 인정하시나요?

    그렇다면 님의 입장으로만 생각하지 말고

    남자의 입장에서 생각해 볼까요?

    결혼 후에는 합리적으로

    철저하게 자신의 수입에 따라서만 재산분할을 하며,

    감가상각되는 님의 미모와 젊음이

    합의된 수준이하로 삭감되면

    계약은 자동으로 파기되고 버림받아도 좋다.

    인정하시나요?

    결혼은 현실.

    참 현실적인 말입니다.
  • 윗분들, 제가 다소 극단적으로 말하긴 했습니다.

    현실적으로 조건을 안볼 수는 없죠.

    그런데

    제가 분명히 말했습니다.

    그렇다면

    자신의 능력을 키워야지

    왜 남의 능력에 기대려고 하시나요?

    여성을 떠 받들어주는 것이

    양성평등입니까?

    달면 삼키고 쓰면 뱉는것이

    양성평등인가요?

    남자들의 외모지상주의는

    용인하지 못하면서

    사랑보다 조건을 우선시하는 속물근성은

    인정해 달라는

    이중 잣대

    이것이 양성평등인가요?

    너희들도 잘못했으니 욕하지마!

    이런 핑계는 초등학교때 다 땐거 아니었나요?

    둘 다

    고치면 안될까요?

    결혼은 현실이라는 미명아래

    사람을 사랑하기보다

    조건을 사랑하는게

    당연시 된건가요?

    정말..
    말도 안나오네요..

    한가지만 여쭤볼께요

    결혼이

    서로 사랑하는 사람이 하는 마음의 결실인가요?

    아니면

    조건이 맞는 사람끼리 만나는 계약관계 인가요?

    어느것이 우선이라 생각하시나요?
  • 어느정도 동의합니다.. 전 여잔데 풍족하게 사는거 바라지않아요 ㅋㅋㅋ

    그냥 먹고살만큼만.... 현실을 모른다고 지적하신다면 할말이없지마는

    저와 남편이 조금씩 벌어서 저금하면서 ㅋㅋㅋ 살고싶네요

  • 유리천장이라고 있죠. 여성들의 성공을 가로막는 사회적 장벽.

    그렇다면 자신의 능력을 키워서 그 장벽을 깨부술 생각부터 해야되는데..

    현실에 굴복하고 남에게 기대기만 하려는 저런 나태한 생각이 당연시 될 수록 유리천장은 갈수록 더 견고해 질뿐.

    그럴꺼면 양성평등따윈 개나 줘버리시길.

    자승자박해봤자 아무도 신경쓰지 않아요
  •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하는 것이 행복한 것이 진리....서로를 이해하고 함께 미래를 꾸려나가려고 노력하는 것이 중요한데, 이러한 '현실감'이 아니라 결혼을 수단으로 여기는 사람들의 입에서 나온 '현실'이라는 말은 참...별로예요

  • 뭐하자는건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31 一事不再理原則6 겸손한 등골나물 2012.07.28
30 피누소개팅 3기..29 야릇한 산딸나무 2012.07.23
29 소개팅에 관한 부정적인 글이 많네요.6 똥마려운 할미꽃 2012.07.22
28 피누소개팅이나 24세 소개팅이나....후기보다 못만났다는 글이 더 많은거 같네요.ㅠㅠ15 초조한 속털개밀 2012.07.22
27 카톡 차단11 납작한 둥근잎유홍초 2012.07.20
26 흐어엉3 날렵한 자리공 2012.07.20
25 공대생님께...12 화난 양배추 2012.07.20
24 소개팅 발표땜에 들락날락하시는분ㅋㅋ7 발랄한 고욤나무 2012.07.19
23 힘들어요 ㅜㅜ7 활동적인 낭아초 2012.07.18
22 피소 3기 지원하신 분 중에 24이상도 계신가여..7 예쁜 달뿌리풀 2012.07.16
21 24세 이상 소개팅 광탈 ㅠㅠ11 센스있는 개별꽃 2012.07.16
20 24세 이상 소개팅 지원하고 싶었는데..............55 배고픈 애기나리 2012.07.16
19 24이상 소개팅 25살 이상 여성분은 없나요?23 유쾌한 백화등 2012.07.15
18 소개팅... 지원하고 싶지만...19 깨끗한 감자 2012.07.15
17 [코코]24이상 소개팅~수정!!오늘 밤까지~모집받아요18 세련된 닥나무 2012.07.15
16 [코코]24이상 소개팅 결과5 세련된 닥나무 2012.07.15
15 페북 프로필사진만 보면, 세상은 훈녀천국인데....13 괴로운 능소화 2012.07.14
14 소개팅 매칭이 흥하네요... 랜덤팅도 해볼까요? ㅋㅋ7 우수한 박 2012.07.14
13 [코코]24이상 소개팅 모집 중간보고8 부지런한 애기일엽초 2012.07.14
12 24이상 소개팅 중간보고는 안해주시나요?3 무심한 꽃다지 2012.07.13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