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지고 극복 하는법 알려주세요

글쓴이2019.06.12 13:41조회 수 613댓글 12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헤어지고 어떻게들 극복하시나요

밥도못먹겠고 잠도 못자고있고 

특히 새벽이랑 아침에 너무 힘들어서

일상생활이 불가능하네요

3~4년 사귀어서 그런지 내 일상에 걔가 없다는거 자체가 힘드네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저는 100일사귀고 헤어져도 현타너무오던데ㅠㅠ님은 진짜 힘들듯
  • 저도 같은 상황이었는데 아침 일어나면 너무 힘들었지만 사람은 사람으로 잊혀져요...
  • 그냥 묵묵히 기다려요
  • 시간이답인데.. 많이울고 애도기간을ㅌ잘 보내세요. 하고싶은거많이해보시고 본인을 더 많이 사랑하세요ㅠㅠ답이없는문제.. 저도 비슷하게 만나고 헤어진지 1년 한참 넘었는데도 가끔 시큰거릴때가잇어요. 처음보단 덜하지만.. 짧게만난것도 아니고 어떻게 하루아침에 괜찮아지겠어요. 개인적으론 책이 도움이 많이됐었어요. 심리책도 많이읽었고 왜 그렇게됏을까 고민하면서 다음엔 안 그래야겠다 그런생각도 많이하구요.
  • 저어엉말 시간이 약 ㅜㅜ 힘내여 ㅠㅠㅠ
  • 일단 미련을 버려야함 재회는 바라지도말자
  • 한 시절이 가고 또 한 시절이 올 뿐
    그 사람 없을 때도 님 잘 살았고 또 앞으로도 잘 살 거에요
  • @때리고싶은 홍초
    글 내리다 멈춰서 한참 먹먹해하다 갑니다,,,
  • 저도 그정도 사귀고 헤어졌는데, 일하다가도 눈물 나와서 당황스럽고 그랬는데.. 그냥 나한테 더 투자해야겠단 생각이 들어서 취미도 가지고 운동도 열심히 하고 친구도 더 자주 만나며 바쁘게 살다보니 무뎌지더라구요
  • 정신없이 사세요..
    운동이라도 해서 몸을 혹사시켜서 졸리게 만들든지
    전 무한대로 걸어다니면 좀 낫더라고요
    사람들 만나면 더 복잡해지고
    술 마시면 더 현타오고
    집에 혼자 있으면 너무 생각나고
    그냥 노래 들으면서 하루종일 걸어다니면 낫더라고요
    피곤해서 잠도 잘 오고
    힘내요
  • 저도 진짜 힘들었는데 일부러 바쁘게 살고...해서 시간 최대한 흘려보내니 좀 괜찮아진 것 같아요 시간만이 답입니다..
  • 정말 힘들던데 사진보니까 다시생각나고 그냥 익숙해지는게 답인거같아요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애인과 적당히 불편한 관계였으면 좋겠어요6 anonymous 2019.08.22
진짜 말을 예쁘게하는건 중요한것같아요15 anonymous 2019.08.21
오럴9 anonymous 2019.08.21
낙태나 동거 바람 옹호하시는 분들126 쌀쌀한 목련 2018.08.13
19) 입에 사정125 무좀걸린 나도바람꽃 2017.09.23
[레알피누] .125 날씬한 석류나무 2015.05.20
원나잇이나 이런건 솔직히 어디하나 문제있는애들이 많이함124 정중한 뽕나무 2019.01.09
.124 느린 능소화 2016.06.11
남자들을 못믿겠어요....123 납작한 노랑코스모스 2015.08.28
ㅇㅇ122 유능한 팥배나무 2016.10.07
절대 안되는 남자나 여자 있으신가요?122 훈훈한 먼나무 2015.04.13
결혼하기 전에..낙태 유무 검사할 수 있는 방법있나요?122 태연한 마타리 2015.03.22
살찐사람은 자기관리를 못한 사람이 아닙니다.121 뚱뚱한 피라칸타 2016.08.01
20대 후반남잡니다. 질문받습니다.121 귀여운 정영엉겅퀴 2015.04.16
[레알피누] 근데 남자가 돈 주고 성 사면 왜 욕먹어요??120 청렴한 물달개비 2019.04.14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20 해괴한 질경이 2017.11.07
.120 한심한 일월비비추 2017.01.11
섹스리스부부인데 남편이 바람났습니다.txt119 진실한 분단나무 2018.04.25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19 뚱뚱한 가락지나물 2014.06.13
.118 짜릿한 노랑제비꽃 2015.12.04
[레알피누] 진짜 남자들은116 유능한 꽃마리 2015.02.10
.115 점잖은 숙은처녀치마 2016.12.05
마이러버 매칭된 남자분들ㅠㅠㅠㅠㅠㅠ115 개구쟁이 구골나무 2015.06.15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