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쓴이2019.09.10 22:24조회 수 482댓글 10

    • 글자 크기

.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그냥 흘러가면 됩니다
  • @친숙한 홍초
    글쓴이글쓴이
    2019.9.10 22:31
    친구들도 선배도 아는 언니들도 다 그렇게 얘기하더라구요.. 추석이 있어 다행입니다..
  • 전 6년 사귀고 헤어졌어요. 결국 나도,우리사랑도 그저그런 사랑이었구나....이별이 다구나 싶은 허무감이드네요
    힘냅시다 시간이 약이라는말 진부하지만 맞아요 전 두달째 이겨내고 있습니다 ㅎㅎㅎ
  • @귀여운 만첩해당화
    글쓴이글쓴이
    2019.9.10 22:45
    6년...ㅠㅠㅠ 괜찮으세요? 6년이라는 시간이 두달이면 조금 무뎌지나요?.. 전 잦은 재결합으로 무뎌져서 지금 좀 나은거 같아요.. 그런데 다시 그 애를 만나기 전 최상의 제 모습으로 가는 거엔 시간이 필요할 거 같아요..
  • 더 좋은사람 만나면 기억도 안남
  • @흐뭇한 까치박달
    글쓴이글쓴이
    2019.9.10 22:46
    그쵸. 더 좋은 사람이 반드시 올 거라고 믿고 있어요! ㅎㅎ
  • 이별한지 2주 지났습니다. 저도 연애도중 여러번 헤어져서, 이별 당시는 그렇게까지 아프지는 않았으나, 예상 하지 못한 상황에서 갑자기 이별을 맞이하여, 답답하면서 아쉬움은 있어요. 2주동안 많이 힘들었어요. 저는 졸업해서 직장에 다니는데, 웬만하면 업무에 영향을 미치니 평일 술자리를 지양하는데 요 며칠은 매일 술에 쩔어있었네요. 며칠 그러니 몸이 한계를 느끼고는 시그널을 보내네요. 이렇게된 것도 인연이 아니었다고 생각하고, 힘든 과정을 저 처럼 몸을 혹사시키며 보내시지는 마시길 바래요..
  • @무심한 쉬땅나무
    글쓴이글쓴이
    2019.9.10 22:58
    님도 많이 힘드셨겠어요.. 지금은 좀 괜찮으세요?.. 저 역시 예상치못한 상황에서 맞이한 이별이라 사실 피부로 와닿지가 않네요. 경험담 감사드려요. 님도 많이 힘드시겠지만.. 몸을 혹사시키며 잊으려고 하지는 마세요... 더 잘 살기 위해 더 행복해지기위해 내린 선택이니까..
  • 저랑 비슷한 이별을 하셨네요.. 적적할때마다 많이 생각나더라구요..
    최대한 친구나 가족한테 의지하는 수 밖에 없습니다. 혼자있는시간을 최대한 줄이세요.
  • 아니요 강해지는거요. 세상 누구도 넘볼 수 없는 강인함을 갖는거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이런 남자 찌질하죠?8 anonymous 2020.05.28
57712 클라스5 한가한 매화말발도리 2020.05.19
57711 부대근처에서 커플사진 찍어보신분? 발랄한 개머루 2020.05.19
57710 마이러버 어떤 마음으로 하세요??11 이상한 석류나무 2020.05.19
57709 [레알피누] 떠나야할 때를 알고 떠나는거5 바보 산호수 2020.05.19
57708 소설 한가한 매화말발도리 2020.05.19
57707 [레알피누] .4 의젓한 베고니아 2020.05.19
57706 살다 보면1 한가한 매화말발도리 2020.05.19
57705 짧게 만났지만 너무 특별했습니다.3 고상한 미국미역취 2020.05.18
57704 이뤄지지 않을거라는 걸 잘 알지만 질긴 먼나무 2020.05.18
57703 대상이 없는데2 민망한 구름체꽃 2020.05.18
57702 .8 도도한 백일홍 2020.05.17
57701 나도 세련된 산철쭉 2020.05.17
57700 ㄸ정이 진짜 무섭네요17 초연한 도라지 2020.05.17
57699 헤어진 남친 걱정...11 생생한 솔나리 2020.05.17
57698 [레알피누] 주변에 멀쩡한데 연애 잘 못하는 사람 있나요?16 가벼운 마삭줄 2020.05.17
57697 [레알피누] 내 지난 연애들의 교훈10 흔한 종지나물 2020.05.17
57696 이상형에게 고백해본 적 있으신가요?4 바보 자주달개비 2020.05.17
57695 진짜로1 도도한 바랭이 2020.05.16
57694 .2 늠름한 졸참나무 2020.05.16
57693 다들 옷패션 봐주셔서 감사합니다ㅎㅎ 꾸준한 물박달나무 2020.05.15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