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기억 어디까지 기억 하시나요?

글쓴이2019.07.09 01:24조회 수 968댓글 7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여자친구가 기억력이 좋은 편입니다..

물론 모든걸 기억하진 않습니다만 그래도 저랑 연애하면서 좀 특별하다 싶은 기억은 다 기억해요.

첫만남~ 5번째 만남까진 뭐했고 옷도 뭐 입었는지도 기억하는것 같고..

100,200,300일 등등 기념일.. 다 기억해여

근데 저는 기억력이 나쁜 편은 아닌데 여자친구처럼 한 번에 파바박! 하고 기억이 않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런것 때문에 여자친구가 서운해하고 삐진적이 많아요.. 

저는 어느 하나가 기억나면 아하! 하고 기억이 나면 그 장면에 대해 아주 자세한 것까지 기억하는 편입니다. (여자친구는 대략적으로 아는것만 앎)

근데 간혹 여친이 장난친다고 '자 문제 들어갑니당! 00일 에 뭐 했을까요?!' 하고 질문 하면 저는 어버ㅃ..버법.. 하면서 당황하다가 머리가 하얘져요.

옛날에는 이런 상황에서 삐지거나 화를 냈지만 그래도 1년이 지나니깐 어느정도 내가 이런 사람인걸 이해해주고 봐주지만 가끔씩 제가 또 기억상실증 증세를 나타내면 서운해하거나 어이없어하는 경우가 있어여..

최근에는  1주년에 했던 일들을 제가 오후 5시 이후의 일들은 기억했지만 그 전의 일들이 기억이 안나더군요..

저도 이런거 때문에 다이어리에 대충 무슨일, 어디 갔다 정도는 메모해두는데 효과는 못본듯..

근데 웃긴게 여친이 진짜 아무렇지도 않게 뱉은 말을 1년이 지나도록 잘 기억하기도 합니다.. 그걸로 서프라이즈 많이 성공시키기도 했죠 ㅎ...

여러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생각만 해도 피곤...
    여친분이 기억력이 매우 좋으신듯..
  • 글만 읽어도 피곤함
  • 그거.. 저도 기억력 무지 좋은 편이고 만난 사람들은 다 기억력이 그닥 안좋아서 저도 첨엔 되게 서운해하고 화도 내고 엄청 뭐라한적도 잇고 그런데요... 생각해보면 제가 유달리 기억력이 좋은거고 만났던 사람들은 기억력이 안좋을 뿐이었는데, 나랑 똑같이 기억하지 않는다고 서운해할일이 아니더라구요.. 물론 나는 그만큼 신경을 썼고 나에겐 하나하나 소중하고 특별하기 때문에 더 잘 기억하고 또 더 잘 기억하려고 노력했던 건 사실이에요 그래서 상대방은 그만큼 날 안좋아하나 그런생각에 많이 서운하기도 하더라구요. 근데 나는 기억못하고 스쳐지나간 일들을 그 사람이 세세히 기억하고 있는 걸 알게 된 순간, 제 착각이고 과오였다는 걸 깨닫게 됐어요. 그냥 다른 것일 뿐이었던 거죠... 그사람이 기억력이 나빠 혹은 다른 일에 몰두하느라 잊어버린 기억이지만 나에대한 마음이 없거나 작아서 그런 게 아니었던 거였어요..물론 그 이후에도 나에대한 거 내가 말한 거 나랑있었던 일 기억못하는 상대방에게 서운한 감정이 든적 많았지만 처음처럼 막 심각하거나 화가나거나 하진 않았어요 ㅎㅎ
  • 말씀하신 것처럼 여자친구분이 다 기억하고 있는 것들 기억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지만 의외로 순간 스쳐지나갈 것들 하나하나 기억하고 있다가 여자친구분에게 감동을 주셨듯이, 그냥 다른 거라고 생각해요. 또 글쓴님이 그렇게 잘 기억하는 부분 여자친구분은 전혀 기억 못하실 수도 있어요 ㅎㅎ
    100명이 잇으면 100가지 색깔이 있는 건데, 똑같이 기억하고 똑같이 생각해야한다는 게 어찌보면 웃긴 건지도 몰라요 ㅎㅎ
    있었던 일을 모두 기억하지 못하는 게 잘못이 아니고 어쩌면 당연한 건데, 그래도 기억하려고 노력하고 메모하신다고 하신 거 정말 감동이네요 ㅎㅎ 멋있어요!
  • 난 저렇게 연애못함
  • 성향다르면 ㄹㅇ 골치아픔
  • 숨막혀요 물론 성향차이겠지만...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기 센 여자랑 연애하고 헤어진 후기33 anonymous 2019.08.19
애인과 적당히 불편한 관계였으면 좋겠어요6 anonymous 2019.08.22
진짜 말을 예쁘게하는건 중요한것같아요15 anonymous 2019.08.21
.6 나약한 함박꽃나무 2019.08.15
.11 우아한 민백미꽃 2019.08.14
.3 깔끔한 용담 2019.08.14
[레알피누] 처음에는3 유치한 노루귀 2019.08.14
마이러버 오늘 저녁 12시 매칭이네요2 적절한 국수나무 2019.08.14
20-30대 남자들11 아픈 쇠뜨기 2019.08.14
무교이신분들 마럽 상대방 선호종교 어떻게 체크하시나요?7 고상한 풍선덩굴 2019.08.14
-2 슬픈 큰앵초 2019.08.14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 처절한 메밀 2019.08.14
.5 배고픈 산오이풀 2019.08.14
[레알피누] 발표기다리는 남자요7 화려한 붉은병꽃나무 2019.08.13
.18 적절한 삽주 2019.08.13
방금 고백했는데 레즈였음12 느린 대팻집나무 2019.08.13
남자분들도 여자의 선톡에 예민한가요8 억쎈 쥐똥나무 2019.08.13
.23 명랑한 숙은처녀치마 2019.08.12
[레알피누] 오늘 왜3 이상한 초피나무 2019.08.12
삽입 vs 흡입15 개구쟁이 만삼 2019.08.12
관계 요구22 큰 사철나무 2019.08.12
.20 밝은 벽오동 2019.08.12
여자 몸무게 -11014 착한 백목련 2019.08.12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