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말을 예쁘게하는건 중요한것같아요

글쓴이2019.08.21 03:10조회 수 3124추천 수 15댓글 15

    • 글자 크기

호감을 갖고 만나던 사람이 있었는데

대화를 많이하고 보면볼수록 정이 떨어지더라구요..

 

누군가 실수를 하면 무안주듯이 말하는게 습관이고

아니야/그건아니지/아니그게아니라 이런식으로 일단 부정하고 들어가는?

친해지면 친해질수록 그런게 눈에 보이니까 

대체 왜 대화를 저런식으로 하지? 싶고 자기가 틀렸을때도 

아니라는식으로 고집부리는게 진짜 눈살 찌푸려지더라구요

 

듣는사람이 어떤기분일까 생각안하고 말하는거 정말 너무싫어요..

콩깍지가 그냥 벗겨짐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새내기 때 엄청 들이대던 선배12 anonymous 2020.06.02
화제의 글 여초카페 하는 사람 거르라는 이유3 anonymous 2020.06.03
화제의 글 소심한데 연애하고 싶은 남자 필독.4 anonymous 2020.06.01
57732 여친 마음에 안드는거 하나씩 포기 가능?11 정겨운 개감초 2020.05.24
57731 여친이랑 게임하다가 갑자기 ㅈ팔이라고....18 나쁜 고구마 2020.05.24
57730 아랫배5 일등 흰괭이눈 2020.05.24
57729 .3 친숙한 등골나물 2020.05.23
57728 상대방에 대한 마음3 돈많은 강활 2020.05.23
57727 오늘도 신선한 고삼 2020.05.23
57726 목 마른 사람이 우물 판다고 화려한 여뀌 2020.05.23
57725 아.. 여친 자기나라 돌아가기까지 한달밖에 안 남음10 푸짐한 배나무 2020.05.22
57724 왼쪽 네번째 손가락 반지의 의미13 날렵한 은방울꽃 2020.05.22
57723 원래 말이야1 창백한 산오이풀 2020.05.22
57722 전 솔직히 간보는행위가 싫더라구요26 화난 낭아초 2020.05.22
57721 [레알피누] 그린라이트인지 궁금합니다.21 보통의 팥배나무 2020.05.22
57720 좋아하지만 좋아하지 않는 티를 내며 간식을 주고 싶을 때6 촉촉한 무화과나무 2020.05.21
57719 소설1 교활한 대추나무 2020.05.21
57718 답답해서 여기라도 적어봄4 보통의 다릅나무 2020.05.21
57717 남사친 여사친3 세련된 참죽나무 2020.05.21
57716 아무 사이도 아니었던 우리7 불쌍한 좀깨잎나무 2020.05.21
57715 소설2 아픈 앵초 2020.05.20
57714 지금 서면에 클럽들 ㄹㅇ 안함???2 재미있는 영산홍 2020.05.20
57713 여자들 부드럽더라25 사랑스러운 삽주 2020.05.20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