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쓴이2019.06.10 01:10조회 수 196댓글 6

    • 글자 크기

.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미안하지만 남친이 소위 말하는 진지충 같아요 ㅠ 조심하고 사는 수 밖에...
  • 미1친놈임 헤어지셈
  • 남자애 암유발하네 어케 삼년이나 만나셧대요
  • 와... 좀 심하네여
  • 죄송하지만 남친분 조울증 같은거 있는듯 이리저리 왔다갔다
  • 제가 제일 싫어하는 사람 유형이네요.
    ‘나는 이렇게 해도 되지만, 너는 이렇게 하면 안되.’ 이런 사람.. 자기는 장난으로 나를 때리는데, 내가 장난으로 때리면 꼭 맞은만큼 혹은 그 이상으로 되돌려 주는 사람..
    어떤 상황인지 너무 잘 상상이되어서 속이 메슥거립니다...
    이 나이 먹도록 아직도 그러고 있으면 절대 못 고칩니다.
    완벽주의자라기 보단 그냥 속이 좁아서 그런거에요. 그렇게 정신건강이 안 좋은 사람이랑 오래 사귀면 (꼭 연인 사이가 아닌 사람이라도) 글쓴이분한테도 해롭습니다. 정말이에요. 늪에 빠져서 허우적거리고 있는 사람이 구해주려는 사람까지 늪에 빠뜨리는 장면이 머릿속에 떠오르네요.
    저같으면 저런 사람은 친구로도 안둬요. 뭐 사랑의 힘으로 고귀한 희생정신을 발휘하겠다, 이런 허튼 생각 하지마시고 멀리하세요.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보1빨하다가 토한 남친9 anonymous 2019.12.07
안녕 이제는 안녕2 anonymous 2019.12.07
[레알피누] 여자 심리 궁금14 부지런한 댕댕이덩굴 2019.11.28
[레알피누] 4년이상연애자 클릭30 친근한 오리나무 2019.11.28
.13 싸늘한 청미래덩굴 2019.11.28
아 번호따고 싶다 제발 하나님 제게 용기를주세요11 처절한 신갈나무 2019.11.28
.30 어리석은 시닥나무 2019.11.28
썸녀가 남자 생겼대요8 기발한 라벤더 2019.11.28
매일 밤마다 말을 걸지 못했다는18 개구쟁이 사철채송화 2019.11.28
날 좋아했으면 하는데,,,8 황송한 이팝나무 2019.11.27
.6 특이한 진범 2019.11.27
[레알피누] 좋아하는데4 착잡한 왕버들 2019.11.27
어느 나른한 가을 오후의 심쿵담.5 똥마려운 만삼 2019.11.27
용기가 없는 내 자신이 너무 싫다11 절묘한 궁궁이 2019.11.27
남자가 보는 잘생김과 여자가 보는 잘생김의 차이?12 특별한 줄딸기 2019.11.27
솔직히 연애는 외모비중 엄청 크지않나요16 부자 우산나물 2019.11.27
.1 피로한 사철채송화 2019.11.27
잡아줘7 특이한 진범 2019.11.27
전 못생긴 여자만 사랑하는거같아요6 화난 홀아비꽃대 2019.11.27
내가 너를 좋아하는걸 다른 사람들 앞에서4 쌀쌀한 은목서 2019.11.27
.63 정중한 송장풀 2019.11.26
[레알피누] 직장동료7 깨끗한 갯완두 2019.11.2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