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우고나서 연락

글쓴이2019.05.11 00:32조회 수 510댓글 10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저는 싸워도 바로 풀려고하는 편이고 예전에 만났던

여친들도 저랑 비슷한스타일이었습니다.

지금 여친과 처음으로 싸웠는데 제가 연락을 하면 답은오는데

평소랑 온도차가 너무 나요.

그리고 아깐 오늘밤에 얘기해 하길래 제가 알겠다고 했거든요

근데 아직도연락안해요. 

싸움은 여친이잘못해서 시작된건데 왜이럴까요 크게싸울일도 아니거든요..

 

그래서 제가 궁금한건 싸우고 연락피하는사람들은 보통 얼마나 잠수타는지 입니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님이 먼저 굽히고 들어갈 때까지
  • @초라한 메꽃
    글쓴이글쓴이
    2019.5.11 01:42
    제가 왜 기분나쁜지 얘기해달랬는데 대답은 안하고 자꾸 딴소리만 하다가 이젠 연락안해요 바람난건가ㅜ
  • 본인 생각을 혼자 정리하는 시간이 필요한 사람도 있더라구요.
  • 제 경험으로 말씀드리자면 보통 썸이 생겼을때 그렇더라구요
  • @조용한 깽깽이풀
    글쓴이글쓴이
    2019.5.11 02:15
    짧게사귀셨나요?
  • @글쓴이
    아뇨 2번 겪었는데 좀 식을만한 시기였어요 200일 넘은거 1개랑 1년 넘은거 한개
    한창 익숙함에 소중함 어쩌고 드립 쳐야할 시기였죠 ㅋㅋ
    그냥 그러려니 해요 ㅋㅋ
    님도 환승각 보이면 환승하고 상대도 그러는게 당연하다 마인드로 살아야 해요.
    요즘 연애에 윤리 지키는 사람 보기 힘듬 ㅋㅋ
  • @조용한 깽깽이풀
    글쓴이글쓴이
    2019.5.11 02:20
    환승각이라고 보기엔 싸우기직전까지 너무 붙어다녔어요 그리고 두달도 안됐거든요. 일단 댓글감사합니다
  • @글쓴이
    음 님도 해보면 알겠지만 죄책감 들때가 순간적으로 더 잘해주게 되더라구요
    뭐 두달도 안됐다니까 아닌거 같긴하네요.. 설마 두달도 안되서.. ㅋㅋ
    그럼 잘 풀길 바랍니다!!
  • 참교육한번시키세요
  • 화가 식힐때까지, 상황이 머릿속으로 이해될때까지 혹은 상대방이 보고싶을때까지임. 즉 무한대라는 소리. 하루넘어가면 앞에 2개중 하나일 가능성이 큼. 먼저 굽히고 들어가거나 풀릴때까지 기다리거나 하시면 될텐데 님이 생각해봤을때 이건아니다싶으면 그냥 헤어지는게 맞음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나 너랑 헤어지고19 anonymous 2019.06.13
공부 잘하고 똑똑한 사람이 취향이신 분 많나요??47 anonymous 2019.06.12
달빛천사 정주행 후기. 행복한 삶이란 무엇인가22 anonymous 2019.06.13
.21 끌려다니는 밤나무 2019.06.09
데이트 레파토리 고민..8 기쁜 산수국 2019.06.09
다들 왜 헤어졌나요30 깜찍한 뽀리뱅이 2019.06.09
가족이랑 여행간다던 남친이..20 신선한 푸크시아 2019.06.09
19)형님들15 즐거운 매화말발도리 2019.06.09
여자분들 카톡 읽씹하는 경우면7 무례한 복자기 2019.06.09
연애초 어색함11 불쌍한 붓꽃 2019.06.09
에이치 오빠22 유별난 왕솔나무 2019.06.08
.7 냉철한 수세미오이 2019.06.08
군대...10 훈훈한 금불초 2019.06.08
나랑 어떻게 연락하는진 알고 있죠?19 화려한 모란 2019.06.08
난 기다렸던만큼 더 할수 있는데..5 치밀한 붉은병꽃나무 2019.06.08
도서관자리10 적나라한 왜당귀 2019.06.08
[레알피누] 친구가 먼저 좋아한 사람이랑 잘 되는거27 유별난 고마리 2019.06.08
썸남이 곧 시험치는데10 적절한 매화나무 2019.06.08
아직도 니 머릿속에는5 부자 천수국 2019.06.07
취준11 유쾌한 산단풍 2019.06.07
전애인이 찍어준 사진4 냉정한 노루오줌 2019.06.07
[레알피누] .2 쌀쌀한 생강 2019.06.07
애교6 바쁜 산딸기 2019.06.07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