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살 어린 여자애한테 고백받았는데 난감해요..

글쓴이2019.04.17 02:58조회 수 4866댓글 25

    • 글자 크기

걔네 부모님이 일찍 출산하셔서 걔네 부모님과는 10살 차이나는데, 걔랑은 12살 차이... 

나이가 무슨 문제에요 라는 말보다 좀 현실적인 조언좀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이런 남자 찌질하죠?5 anonymous 2020.05.28
56168 도서관의 그 분께7 난감한 유자나무 2019.10.04
56167 오늘은 서랍을 정리했다.4 까다로운 끈끈이주걱 2019.10.04
56166 9 적나라한 꼬리조팝나무 2019.10.04
56165 엔트로피5 미운 넉줄고사리 2019.10.04
56164 가는사람은 무덤덤하게 보내줍시다9 더러운 상추 2019.10.04
56163 .6 깜찍한 접시꽃 2019.10.04
56162 여자분들7 피곤한 병꽃나무 2019.10.04
56161 .4 더러운 꼬리풀 2019.10.04
56160 [레알피누] 남자가 생각하는 매력적인 여자13 야릇한 호밀 2019.10.03
56159 [레알피누] 여자는 짧은 옷만 입어도 어필 가능한데31 천재 자귀풀 2019.10.03
56158 여러번 연애를 실패 후 돌이켜보면2 까다로운 물박달나무 2019.10.03
56157 요즘 계속 신경쓰이는 사람있어요6 천재 상추 2019.10.03
56156 이별 후 알게 된 것.9 해괴한 달맞이꽃 2019.10.03
56155 [레알피누] 널 느린 방동사니 2019.10.03
56154 어제 지하철에서 엄청 덩치 큰 상남자 분을 봤는데5 청결한 오미자나무 2019.10.03
56153 헤어지고.. 뭔가 여러 사람을 만나고 싶은데17 슬픈 아그배나무 2019.10.03
56152 연애를 왜 하시나요?9 촉박한 땅빈대 2019.10.03
56151 개인적으로 명곡이라고 생각하는 노래7 해괴한 달맞이꽃 2019.10.03
56150 [레알피누] 여자들이 문제임2 느린 방동사니 2019.10.03
56149 헤어진지 3주. 연락 한통 없는 사람이면 끝인거 맞죠?18 명랑한 털도깨비바늘 2019.10.02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