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적지근말고 뜨겁게(감성주의)

글쓴이2019.04.08 20:16조회 수 1186추천 수 4댓글 14

    • 글자 크기

 

마쳤는지, 밥을 먹었는지, 집은 안전하게 들어갔는지 물어봐주고

주말에 날씨가 좋으면 나가자며 어디가 예쁘고 맛있다고 말해주고

내가 좋아하는 것들을 함께 해보려고 같이 갈래, 나도 해볼까 하는

그런 사람을 만나고 싶어요. 

 

학부생 때는 그나마 시험기간 피해서 알바 피해서 나름 사람을 많이 만났는데

졸업하고 나니까 회사나 대학원이 힘들다기보다 그냥 다들 미적지근하네요

처음 만나서 내가 좋다는 사람도, 알고 지낸지 몇 년 된 사람도 똑같아

 

처음엔 다들 내가 가지고 싶은건지 본인 인생의 전부인 것 처럼 굴더니

좀 지나면 다들 자기 잃을 것, 자기 인생 하나 건지기 힘들다고 변하고

너는 잘하니까, 너는 이미 끝났으니까 니가 이해해달라며 내게 도움을 바라고

애인관계도 썸타는 사이도 그 누구라도 내가 신경쓰고 잘해주는 것만큼 나에게 해주지 못하고

그래서 난 또 금방 마음이 식거나 혼자 보내는 시간들을 취미나 일로 채우고

점점 살면서 내가 잘해주는 것만큼 나에게 신경써주고 사랑해주는 사람이 없을 것같은 느낌이 들어요. 

 

내가 당신들보다 더 늦게 자고 일찍 일어나 더 좋은 성과를 내고 주변사람도 잘 챙기는데

그럼에도 나는 시간날 때마다 당신들을 생각했고 연락했고 만나러갔는데

많은 걸 바라지도 않는데 왜 당신들은 나에게 나만큼 해주지 못하는지

그걸 왜 내가 항상 이해하고 좋았던 순간 하나만을 붙잡고 이겨내야하는지

그리고 난 왜 부족한 당신들이라도 뜨겁게 사랑했던 내가 그리운지

 

이 시기를 어떻게 넘겨야할지 모르겠네요ㅎㅎ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당신들이라는 거는 여태만났다가 이제 연락이 뜸한 사람들을 지칭하는 거에요?
  • @착잡한 졸참나무
    글쓴이글쓴이
    2019.4.8 20:23
    사귀었던 사람, 썸탔던 사람, 저를 좋아해줬던 사람들 그냥 다요ㅎㅎ
    대부분 제가 더 뭔가 해주고 뭘 하고싶고 더 원했던것 같아서요
  • 이것도부럽다 진짜 궁금해서그러는데

    회사다니면서만나는건 소개가답인가요
  • @엄격한 마
    글쓴이글쓴이
    2019.4.8 20:24
    ㅋㅋㅋㅋ제가 그래서 요새 생전 처음 소개를 받아봤는데
    죄다 쫄딱 망했지 뭐예요!!
    엄청 본인을 잘 알고 친한 사람이 이 사람 너랑 잘맞을 것 같다, 해서 해주는 거 아니면 비추할게요ㅎㅎ
  • @글쓴이
    그럼 어디서만나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사내연애는죽어도하기싫은데

    카페가서 번호라도따야하나요
  • @엄격한 마
    글쓴이글쓴이
    2019.4.8 20:32
    그러게요ㅋㅋㅋㅋㅋㅋ아 저도 동종계열이랑 절대 상극이라..
    진짜 여행만 가도 만나지던 때도 있었는데ㅠㅠㅠㅠ
    사람 만나는 취미라도 배워볼까 했어요..
  • 마지막 문단 좀 와닿네요
    그러나 해주는만큼 돌아오는 사랑은 힘들거같아요

    그냥 다 안돌아와도 상관없으니 단지 내가 사랑해 주는 것 만으로도, 그 사람이 행복해 할때 나도 행복한, 그런 사람이 생기면 그때 연애하는거 같아요.

    근데 보통 이런사람 생기면 해주는만큼은 안돌아와도 적어도 반이상은 돌아오니깐..ㅎㅎ

    곧 그런사람 만나실 수 있을거예요. 화이팅
  • @날씬한 삼지구엽초
    글쓴이글쓴이
    2019.4.8 20:56
    그냥 그 만큼의 사랑을 바란건 아니지만
    내가 맨날 먼저 일어나서 먼저 연락하고 먼저 물어보고 그러다보면
    내가 질리게하나, 나만 궁금하나 싶어서 마음이 아프더라구요
    감사합니다ㅎㅎ
  • 20대 중후반의 때늦은 성장통
  • @천재 섬초롱꽃
    글쓴이글쓴이
    2019.4.8 21:33
    ㅋㅋㅋㅋ그러게요 초반에는 일도 공부도 사랑도 다 열정적으로 했었는데! 이제 좀 그렇게 안되네요ㅎㅎ 감사합니다!
  • 상대방도 똑같이 느끼지는 않았을까요? 모든건 본인 중심이기 마련이죠
  • @기쁜 개감초
    글쓴이글쓴이
    2019.4.8 22:31
    그런가요ㅎㅎ 그럼 말이라도 해줬다면 나아졌을텐데
  • @글쓴이
    대화가 참 중요하죠.. 대화로 풀어나가봅시다 서운해하지말고, 서운하게 하지말고
  • @기쁜 개감초
    글쓴이글쓴이
    2019.4.9 18:50
    이미 다 지나간 인연이예요ㅎㅎㅎ 수도 없이 얘기 시작하다보니 제가 얘기하자고만 해도 질려하던걸요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여친이 저보고 중립충이래요.27 anonymous 2019.10.08
[레알피누] 여자친구가 헌팅해도 되냐고 물어봐요.36 anonymous 2019.10.08
몰래 여친 댓글모음 들어가보세요.3 anonymous 11 시간 전
-4 해맑은 동의나물 2019.04.26
연락두절 남자친구22 의연한 좀깨잎나무 2019.04.26
썸..4 찌질한 끈끈이주걱 2019.04.26
소개팅 X같아서 걍 파토냈다.jpg24 적절한 노랑꽃창포 2019.04.26
초반에 잔잔한 연애5 유쾌한 빗살현호색 2019.04.26
[레알피누] .16 보통의 팔손이 2019.04.26
[레알피누] 목덜미에 타투는 어떤의미에여??12 진실한 자주쓴풀 2019.04.26
너무 잘생겨도 괴롭네요10 끌려다니는 다닥냉이 2019.04.26
결혼해도 될까요?14 불쌍한 게발선인장 2019.04.26
부대생 만나고싶다ㅠ8 특이한 연꽃 2019.04.26
술집 헌팅12 적나라한 차이브 2019.04.26
.7 해맑은 감초 2019.04.26
태어나서 처음으로 차여봤네요13 섹시한 국수나무 2019.04.26
.7 친숙한 부처꽃 2019.04.25
sns 활발히 하는사람 별로인가요??19 멍청한 부레옥잠 2019.04.25
밑에 이쁜 여자의 장점을 보고 궁금한 점16 유치한 꿩의밥 2019.04.25
여자친구 집안때문에 헤어졌네요...18 찬란한 진범 2019.04.25
그렇게 내가 좋다고 울면서 매달리더니5 힘쎈 돌단풍 2019.04.25
부산에서 출발해서 기차타고 떠날만한 여행지 있을까요5 날렵한 진달래 2019.04.25
여자타튜32 상냥한 쥐똥나무 2019.04.25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