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에 대한 띵언.....

글쓴이2019.03.10 22:23조회 수 3034추천 수 5댓글 11

  • 2
    • 글자 크기

A14DE645-EE95-4A07-BA27-C54A982CEF83.png

 

0A22558E-1A8F-4EA2-85C6-73F02FFE2CE2.png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부모님의 “살아보니깐” 이 한마디에 사람 판단능력이 괜히 생기는게 아닌거 같아요

  • 2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꼰대같아보이는데
  • 기안84 ㅋㅋ
  • ㅇㅈ... 집안에서 본인이 자란 분위기 그대로 연애까지 나타나더라고요 전여친이 집에서 나이차가 큰 막낸데 엄청 이쁨받고 자라고 막내라그런지 통금이나 뭐 일상적으로 많이 간섭을 받았어요 그래서 연애하면서도 예의에 어긋난 행동을 하면 나같은 사람이 그냥 나대로 행동하는데 니가 왜 참견이냐 나같은 사람 만나는걸 고마워해라 나정도면 니가 잘해야지 이러면섴ㅋㅋ아빠가 잔소리 하는것도 싫은데 니가 아빠냐 뭐 이러더라고요 ㅋㅋㅋ 바로손절
  • 이거 봉지은이 의대생남친 만나는 에피소드인건가.. 오래되어서 기억이 잘 안나넹
  • 개인적으로 외동 / 이익관계로만 사람 판단하도록 가정교육 받음 이 두가지는 만나면 티나고 내가 못버팀
  • @멍청한 수송나물
    너무해요ㅠㅠ외동인데 외동이고 싶어서 외동으로 태어난것도 아닌데...
  • @절묘한 뽀리뱅이
    오랜 세월 동안 박힌 선입견인데 깨기 힘듦
  • 맞음. 아무래도 이혼을 쉽게 생각하게 되고 쉽게 헤어질 수 있는 마인드가 됨
    근데 안그러면 자기 부모가 나쁜사람이 되니까 스스로 보호하는거임
  • 살아보니깐=개인이 축적한 빅데이터임 대체로 정확함
  • 부모님이 말하는 살아보니깐 (돈이 중요하더라.. ) 이 말로 보통 해석되던데..
    이혼도 마찬가지지만 결국 돈땜에 그렇게 될 확률이 크지 않나요..? 상대방 바람으로 이혼해도 바람핀 사람은 상대가 충족해 주지 못해
    바람 핀거다라고 변명하는거 보면..
    안타깝지만.. 결국 돈이 많고 적음에 따라 사람 판단 능력이 생기는게 아닐까요..?
    돈이 없어도 돈 잘 쓰는 사람은 상대 입장에서 저 사람 돈이 많아 내게 돈을 많이 쓰는갑다 하고 좋아하지만 결국 돈이 없는 사람인거 알면
    애정이 식고 미래에 대한 불투명이랑 변명하에 헤어질 준비를 하는것이죠..
    부모님 핑계를 될게 아니라 만나면서 님도 깨닫는 거죠.. 돈의 중요성을..
  • 근데 저 살아보니까 라는게 무시를 못하겠더라..
    부모님들은 최소 우리보다 반오십년을 더 살아오신건데
    그 인생경험차이는 인정해야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이런 남자 찌질하죠?6 anonymous 2020.05.28
55806 [레알피누] 어장인가요;;9 코피나는 가지 2019.08.28
55805 [레알피누] 직장동료3 유능한 쇠별꽃 2019.08.28
55804 소개팅 스타일 호불호 어떤게 더 이쁜가요?24 멍청한 자주괭이밥 2019.08.28
55803 .1 보통의 라벤더 2019.08.28
55802 .1 청결한 수련 2019.08.28
55801 마이러버 실패하신분5 때리고싶은 용담 2019.08.28
55800 [레알피누] 마이러버 똑같은분6 정겨운 붓꽃 2019.08.28
55799 [레알피누] 프사도없고 배사도없고~12 가벼운 더위지기 2019.08.28
55798 카톡아디검색허용5 조용한 도꼬마리 2019.08.28
55797 [레알피누] 헉ㅇㅌㅌㅊㅊㅊㅊㅊㅊㅊㅇㅇㅇ아이디비허용1 냉철한 줄민둥뫼제비꽃 2019.08.28
55796 마이러버3 무좀걸린 참깨 2019.08.28
55795 마럽 상대분 카톡 검색이 안돼요;;1 깔끔한 함박꽃나무 2019.08.28
55794 매칭성공했습니다 떨려요 ㄷㄷㄷㄷㄷ1 귀여운 자주달개비 2019.08.28
55793 헤어졌다가 다시 만난분 계신가요?11 행복한 장구채 2019.08.28
55792 저랑 오래오래 만나고 싶다면서3 애매한 백당나무 2019.08.28
55791 처음으로 성공했네요! 잘생긴 둥근잎꿩의비름 2019.08.28
55790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 야릇한 오리나무 2019.08.28
55789 마럽하시는 여자분들 남자 나이를 화사한 메밀 2019.08.28
55788 마럽 서울권 여성분은 없나요?2 초연한 원추리 2019.08.28
55787 [레알피누] 아니 마이러버 어떻게 하는건데 ?5 나약한 꽃댕강나무 2019.08.28
첨부 (2)
A14DE645-EE95-4A07-BA27-C54A982CEF83.png
1.40MB / Download 0
0A22558E-1A8F-4EA2-85C6-73F02FFE2CE2.png
1.95MB / Download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