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귀여운 송장풀2019.01.18 23:30조회 수 134댓글 2

    • 글자 크기

꽃을 보았었다

잠시 생각을 멈추게 만드는

아름다운 꽃이었다

그러나 나는 슬펐었다

이미 꺾여버린 꽃이었기 때문이었다

향기조차 남기지 않고

멀리 날아가버린 꽃이었다

    • 글자 크기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 (by 날렵한 가시연꽃) - (by 슬픈 큰앵초)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20-30대 남자들11 anonymous 2019.08.14
여자친구가 협박, 폭행죄로 고소하겠답니다.67 anonymous 2019.08.15
기 센 여자랑 연애하고 헤어진 후기28 anonymous 17 시간 전
창백한 백합 2019.04.27
. 개구쟁이 꽃며느리밥풀 2019.01.20
[모솔고민]여자친구 사귀면 아는 여자지인 정리해야하나요?3 흔한 봉의꼬리 3 시간 전
.1 눈부신 닭의장풀 2019.01.21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 근육질 갈대 2017.09.05
하지만 그대는 봄나그네 난감한 싸리 2019.06.15
. 보통의 종지나물 2017.04.21
.3 큰 금송 2019.04.23
. 화사한 함박꽃나무 2019.01.13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2 날렵한 가시연꽃 2019.04.23
.2 귀여운 송장풀 2019.01.18
-2 슬픈 큰앵초 2019.08.14
폰도 오류 컴터도 오류 잘생긴 땅비싸리 2015.03.20
[레알피누] 자기주도적인 삶을 사는 사람을 만나고 싶다1 친숙한 산초나무 5 시간 전
욕망이란 욕구단계를 뒤집을 수도 있는거 같아요.5 황홀한 신갈나무 5 시간 전
.1 보통의 매화노루발 2019.08.07
.1 어두운 변산바람꽃 2019.05.16
.1 키큰 기린초 2019.06.11
.2 털많은 가시연꽃 2019.01.09
.1 뛰어난 눈괴불주머니 2019.05.0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