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좀걸린 수크령2014.10.14 02:30조회 수 723댓글 2

    • 글자 크기
웃을때와 울때 표정이 일그러지는건 같다
다만 차이는 마음도 일그러지는지.
눈물이 나오는것도 똑같다
차가운눈물인지 뜨거운눈물인지.
사람의 마음은 자기자신조차 모를때가 많다.
나조차도 나를 모르는데
한가지 알수있는건 3년이 지난 지금도
추억이란 단어로 내가 너를 불러온다는것
    • 글자 크기
(by 끌려다니는 왕고들빼기) (by 부자 마)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7663 후.. 오늘도 까였습니다. 성형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나요?21 뛰어난 삼잎국화 2017.05.24
57662 후.. 역시 마이러버는 아닌듯6 화려한 고란초 2017.05.29
57661 후..1 화려한 물레나물 2017.10.13
57660 후 전여친이 나 카톡 차단했었네...9 안일한 둥근잎꿩의비름 2019.04.25
57659 후 여자친구 있었으면 좋겠다.12 게으른 부추 2013.03.20
57658 후 마음이 안정이 안돼.....6 보통의 싸리 2014.05.11
57657 2 끌려다니는 왕고들빼기 2015.10.27
2 무좀걸린 수크령 2014.10.14
57655 2 부자 마 2015.10.26
57654 효자 남자친구 어때요? 그이 부모님은 절 싫어하시구요..ㅎㅎ7 한가한 이팝나무 2017.02.25
57653 효원재 사는 여자 어두운 측백나무 2016.06.26
57652 회화학원다니는데 유독 눈 마주치는 여자..4 일등 붉은서나물 2013.10.11
57651 회피형 성격인 여자친구 문제28 촉박한 꽃창포 2018.12.24
57650 회식, 남녀술자리 거리낌없이 가는 여자친구36 피곤한 금사철 2019.09.09
57649 회사에있음3 멍한 벋은씀바귀 2016.05.17
57648 회사를 그만두까요..11 겸손한 밤나무 2016.03.08
57647 회사 인턴 여직원이 마음에 드는데요 어케 친해..접근 할 수 있죠>???13 냉정한 장미 2015.06.25
57646 황의종교수님7 짜릿한 낭아초 2014.05.13
57645 황당한 남녀..아니 그거보담 대단한 고시생 발견함 -______-;;26 겸손한 고들빼기 2013.07.12
57644 황당하네요.4 초조한 갈풀 2016.10.07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