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약있음)선배님들의 조언을 구합니다

구사2018.01.04 22:35조회 수 2672추천 수 4댓글 16

    • 글자 크기

.

    • 글자 크기
다들 현 직장에 만족하시나요? (by 슬픈 반하) 취업하고나서 알게 된 것 (by 조용한 맨드라미)

댓글 달기

  • 일단 배치받아서 영업점 근무를 해보고 나서 결정해도 늦지 않을거 같네요.. 근데 저런 신의 직장이 대체 어딥니까?
  • 저도 직장좀 알려주세요... 근데 이건 본인이 어디에 가치를 두느냐에따라 달라지지 않을까요? 재밌는일 하고 싶으시다면 그만두는게 맞는거고요ㅠ 저같은 경우에는 칼퇴를 가장 중요하게 여기기때문에 계속 다닐 것 같지만요 ㅎ 근데 글쓴이님은 지금 딱히 하고싶은게 없어보여요 활동적인 일이라고 하셨는데 좀 막연한 것 같아요 MD도 자세히 찾아보시면 분야에따라 차이는 있지만 준비된 게 없다면 되기 힘들구요.. 그만두시기 전에 본인이 무엇을 원하는지부터 정확하게 아는게 중요할 것 같아요 칼퇴라고 하셨으니 퇴근 후에 준비할 수 있는 거라면 일단 그렇게 시작하셔도 될 것 같고용 그런게 좀 확실하고 구체적으로 되면 그만두셔도 늦지 않을거예요 ㅎ 그렇게 된다면 일 그만두고 이직하시는 거 추천합니당 하고싶은일 생겻는데 안하면 뭔가 평생 찝찝함이 남을 것 같네요 활동적인 일 하는 사람들 보면서 계속 부러워하고요..
  • 재밌는건 칼퇴해서 하고싶은걸하는게 재밌는거에요...
  • 직장에서 의미를 찾지마세요.... 퇴근후의 삶에 집중하세요!
  • 은행?
  • 전혀 나와야될 이유가 없는데요???? 교육끝나고 다녀보고 결정하세요
  • 진짜.. 재밌었던 일도 일이 되면 힘들지않나요... 일단 그정도 조건이라면 근무해보시고 나서 판단하시는게 좋을 것 같네요. 근데 그렇다고 하면서도 어자피 안할거야 생각이 아니고 좀 제대로 해보구요. 윗분들 말처럼 칼퇴 보장된 상황이면 퇴근 후에 취미생활 찾는것도 좋을 것 같아요
  • 정말 취업이 잘풀린경우고,,,지금은 단점이 하나지만 다른곳은 아닐수도 있어요...
  • 제발 그냥 다니세요. 직무에 대한 환상 버리세요...
  • 부럽다 어디에요??/ ㅠ
  • 이상은 없습니다.. 애당초 고용되서 돈벌이를 하는것 자체가 누군가가 시키는 일을 하는거라 다른곳에 가시더라도 생각지 못한 다른 어려움을 겪으시고 후회할 가능성이 높으실거라 생각합니다.
  • 회사 어딘가요ㅠㅠ
  • 저랑 같은 고민이네요 혹시 은행이세요?
    워라밸 최고에 연봉도 평이한 수준이지만
    평생 창구에 앉아 손님만 쳐내는 제 인생이 너무 암담해서
    고민하고 있습니다
    저 같은 경우는 30세를 바라보고 있어서
    새로 취업하기가 쉽지않을 것 같지만
    제가 글쓴이님 입장이라면..... 더 깊게 발 담그기전에 그만둡니다
  • WSN
    2018.1.9 20:57
    너무부럽다... 은행 전산직군은 직무만족도고 뭐고 그저 워라밸 보장되는 삶이 부럽습니다
  • 한시간이라도 빨리 퇴근해서 본인이 재밋어하는걸 하는게 가장 이상적인 워라벨입니다.....

  • 아무리 활동적인거 좋아한다 해도 그게 일이 되어버리면 고역입니다 윗 분들 말씀대로 그냥 좋은회사 다니시고 퇴근 후에 활동적인걸 하세요.. 부럽네요ㅜ 회사어딘가요?
제목 글쓴이 날짜
졸업생/직장인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빗자루 2018.09.18
신입 세후 5천 초반이면 많은 거죠? 힘들어서 그만두고 싶은데ㅜㅜㅜ16 느그딱보고있다 2015.05.17
공기업(부산ㄱㅌ공사) -> 사기업(삼성전자) 어떻게 생각하나요16 해상박명초 2018.10.13
이번 코레일 신입16 외로운 물박달나무 2018.03.15
.16 귀여운 해당 2018.03.09
.16 신선한 연꽃 2017.06.21
ㅇㅇ16 퇴근벗으 2018.05.02
몇시에 퇴근하시나요16 무례한 황벽나무 2015.09.30
16 조용한 매듭풀 2016.08.17
서울사시는 직장인분들16 잇더즌겟베럴 2018.03.21
혹시 대기업에서 공기업이직 생각하시는분 계신가요?16 나약한 진범 2015.03.22
공기업 입사 3개월째인데16 해박한 잔대 2016.06.11
,16 적절한 이삭여뀌 2017.03.23
보통 한달에 얼만큼 저축하시나요?16 숨쉬는잔디 2019.01.23
원래 다 힘든거죠?16 사랑스러운 수양버들 2016.09.18
다들 현 직장에 만족하시나요?16 슬픈 반하 2017.03.07
(요약있음)선배님들의 조언을 구합니다16 구사 2018.01.04
취업하고나서 알게 된 것16 조용한 맨드라미 2017.04.27
와 여기 한수원 다니는 사람 많구나..16 popo 2016.06.07
직장인은 연애어떻게 해요 ??16 살벌한 원추리 2017.09.04
홀수 짝수달 월급 다르게 주는이유?16 세련된 시금치 2015.10.2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