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에서의 부산대 위상?이 궁금합니다.

친숙한 콩2016.03.11 01:59조회 수 5487댓글 14

    • 글자 크기

솔직히 학교 다니다보면 처음에는 굉장히 자부심 갖고 입학했다가도..

가끔씩 동물원이나 여기저기 학우들이 자존감 낮은 말들, 글들 듣고 보다보면

아 진짜 부산대가 그냥 지방대중에 좀 좋은 곳 그 이상이하도 아닌 곳에 지나지 않은걸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뭐 위상이니 인식이니 그것보다는 개인 능력, 실력이 더 중요하겠지만

그래도 궁금한건 어쩔 수 없나봅니다.

아직까지는 예전 선배들이 많이 사회에 진출해 있어서 인식이 괜찮나요?

 

직접 사회에 먼저 뛰어들어서 경험하고 부딪혀보고 있는 졸업생/직장인 선배님들

답변 기다릴게요~~

 

화이팅!! 후배로서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부산대의 사회적 위상은 아직 큽니다. 부울경 쪽, 공단이 자리잡고 있고 산업이 영속하는 이상. 부산대 니즈는 있어요. 그래서 최종면접이나 각종 면접에도 일정부분 베네핏이 있기도 하지요. 서울에서 다른 학교는 잘 모릅니다만. 부산은 부산대가 있다 정도는 젊은 층들 사이에서 인정받는 분위기고. 훌리들이 좀 존재하긴 하지만. 선배들이나 동기들 후배들 취업한 거보면 서울에서 자리잡은 친구들 꽤 많습니다.
  • 대기업에서 지방대 출신은 거의 부산대 경북대일 만큼
    아직 위상이 있습니다. 지방대 중에 좀 좋은대학이 아니라
    가장 좋은대학이라고 하는게 맞는거 같구요. 서울권 대학
    동기들도 부산대는 좋은 학교라고 많이 알고있어요.
    부산대 좋아요~
  • 일부 공대쪽 학과 몇개면 몰라도 학벌로 자부심 갖을 정도는 아닙니다. 부산대라는 것만으로 이 사람의 기대치가 올라가진 않습니다. 그보다 객관적인 측정을 통한 자신의 실력에 대한 자신감이 더 중요하겠죠. 애당초 부산에 괜찮은 기업자체가 몇 없는데 어떤 메리트가 있겠어요...
    학교보단 과가 더 중요합니다.

    그리고 참 답답한게 인터넷에 나도는 글들은 그냥 적당히 걸러 들으면 됩니다. 그 글을 쓰는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도 모르는데 왜 그렇게 신경을 씁니까
  • 손해볼 학벌은 아니더라구요. 학벌로 애초에 걸러지는 급은 아니고 다른 대학출신들과 경쟁할 기회를 주는 학교이죠. 오히려 지방인재티오에 따라 성균, 한양 출신보다 더 잘되는 경우도 있더라구요.
  • @슈퍼베네
    손해보는 학벌 아닌거 맞음. 학부 부산 + 석사 서울 로 탑티어 외국계 투자사에서 position 인터뷰 진행했었는데, 학부가 전혀 문제 되진 않았음. 흙수저의 비루한 영어 실력만이 문제 되었을 뿐 ㅠㅠ
  • ㅇㅇ손해볼 학벌은 아닌거 맞음
  • 국회의장이 지금 부산대 출신이죠
  • @Whydowefall
    의대입니다.
  • @dragonoid
    의대도 부산대죠ㅇㅇ 그리고 그분 입학할때 의과대는 상위 공대와 비등한거로 압니다
  • @Whydowefall
    그때 시절의 상위공대와의 비등성을 나타내면 지금 현재상태와 비교조차 안되는거죠....
    정의화 국회의장은 부산중 부산고 부산대의대 라인이라 더더욱 그렇죠..
    정치권과 현재의 평판도를 비슷하게 보고 비교하는건 어불 성설입니다.
  • @dragonoid
    뭔 소린지 이해는 안갑니다만.. 저는 부산대 출신의 사회 분포도가 다양하다는 것을 말하고 싶어서 정 의장을 든겁니다. 부산중 부산고 부산대 라인이라서, 부산대 의대라서 정의장은 부산대 출신이랑은 격을 달리한다는 소리인가요?
  • @Whydowefall
    글은 항상 오해를 불러 일으키죠. 현재 사회에서의 부산대 위상에 대해서 정의화 의장을 드는 예가 사실상 지금의 평판과는 거리감이 있어서 드리는 말씀입니다. 가치를 오도하기 쉬운듯하여 말씀드리는 겁니다. 사실상 이야기해서 부산 중구/동구 5선 국회의원인 정의화 의장은 봉생병원 병원장 역임 후 지역적인 연고지의 인기성향이 강하게 나타나서 그렇게 사회적 평판으로서의 명망은 많이 모자르지 않나 싶어요. 사회적인 영향력과 평판에 미치는 부분은 그렇게 크지 않아 보입니다. 그래서 말씀을 드리는 거구요.
  • 아직까지 예전 선배들 많이 진출해서 괜찮은듯!
  • 공대몇개말곤 딱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졸업생/직장인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빗자루 2018.09.18
1704 일과 휴식외에.. 뭘 하면서 살아야할지 모르겠어요..15 치즈케익 2019.03.12
1703 한화 지상방산, 디펜스 일하시는 분 있나요! 조언부탁드립니다15 Yoloyolo 2018.10.18
1702 퇴사고민15 쌀쌀한 각시붓꽃 2015.02.14
1701 아이티 스타트업 궁금하신분ㅎㅎ15 감망 2020.06.05
1700 세후 월 300 인데 저축 150정도면 적당한가요?15 유치한 큰물칭개나물 2017.02.27
1699 남동발전같은 발전공기업들은 연봉이 얼마나 되나요?15 처참한 제비동자꽃 2015.11.19
1698 중앙 공기업 정직원에서 집근처 공사.공단.공공기관 무기계약직으로 이직15 밝은 붉은병꽃나무 2018.01.06
1697 조선업계 현직자분 계시나요15 무좀걸린 쉬땅나무 2015.12.17
1696 취직 후 마이너스 통장사용 부담에.대하여15 종을울리다 2016.12.22
1695 본인 전공에 흥미가 없으셨던 선배님들계십니까ㅋㅋ15 안성탕면 2016.12.21
1694 남들과는 달라서 고민이예요15 육중한 해당 2018.06.30
1693 타지로 발령받으신분ㅠㅠ15 다사랑 2017.08.19
1692 선배님들 직장다니면서 공채지원하는게 현실적으로 가능한가요??15 Djejxnsow 2019.02.07
1691 혹시 9급붙고 일하면서 7급..합격하신분 계신가용..15 씩씩한보리굴비 2018.08.18
1690 부산에 동호회모임없나요?15 전액등록금 2016.11.07
1689 좋은 직장가도 여친 안 생겨요15 꼴찌 누리장나무 2018.03.22
1688 석사를 계속 할까요 그만 두고 취직 준비를 할까요15 피이눈우 2020.03.04
1687 공기업 입사나이15 wind04 2017.03.30
1686 신입사원 건배사...도움좀 요청해도 될까요15 곰생도리 2018.07.11
1685 부산 중앙동 근처에 거주하시는분 계세요?15 겸연쩍은 끈끈이주걱 2015.05.07
이전 1 ...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98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