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대신문

학교 소외

부대신문*2017.10.04 01:16조회 수 268댓글 0

    • 글자 크기
수잔 손택이 사라예보에서 만난 한 여인은 “자신이 안전한 곳에 있다고 느끼는 한, 사람들은 무관심해지기 마련”이라고 말한 적이 있다. 하지만 오늘날 우리는 그 반대 명제 역시 성립한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 “자신이 불안전한 곳에 있다고 느끼는 한, 사람들은 무관심해지기 마련이다.” 모두가 불안을 말하는 사회, 끝없는 경쟁과 사회적 죽음의 위협에 내몰리는 사회. 이 속에서 사람들은 항상적으로 불안하고 고독하기 마련이다. 그리고 이 만연한 고독 속에서 사람들은 타자에게 보이고 들려지는 경험을 잃게 되고, 결국은 우리 모두에게 공통된 세


원문출처 : http://weekly.pusan.ac.kr/news/articleView.html?idxno=6643
    • 글자 크기
누구도 무릎 꿇지 않을 권리 (by 부대신문*) 있어야 할 곳에 없는 사람 (by 부대신문*)

댓글 달기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부대신문 [문화] 교육이라는 명목 하에 불안전한 근로계약 부대신문* 2018.01.31
부대신문 [사회] 부산이 소멸한다 부대신문* 2018.01.31
부대신문 1555호 효원알리미 부대신문* 2018.01.31
부대신문 PNU 이름값 부대신문* 2018.01.31
부대신문 주호민과 함께, 상상력을 통해 웹툰을 그려내다 부대신문* 2018.01.31
부대방송국 부산대학교방송국에서 106기 수습기자를 모집합니다! 부산대방송국 2017.12.10
부대신문 부대신문 창간 63주년 기념 강연 "지식채널 e와 메세지" 부대신문* 2017.10.27
부대신문 누구도 무릎 꿇지 않을 권리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학교 소외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있어야 할 곳에 없는 사람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익명의 세대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1550호 효원알리미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블라인드 채용으로 채용시장에 변화의 바람 불까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환경보전을 앞세워 정치 단체화한 이들(환경단체)은 정치투쟁으로 명분과 실리를 얻으려는 속셈이었고 이익을 거두었다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성 소수자?” 표준국어대사전에는 없던데?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정문개선사업 2년째 지연 대학본부 “노력 중”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횡령혐의 전 총학생회 고소 당했다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총장 관사 활용안 놓고 양측 견해차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달라진 명절 풍속도, 우리 학교 학생들은 어떻게 보내나 부대신문* 2017.10.04
부대신문 ‘죽여주는 여자’가 죽이는 것 부대신문* 2017.10.04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