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Navigation



2018.01.19 18:37

오사카 7일 여행기

조회 수 836 추천 수 2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일차 : 오후 6시 비행기타고 가서 9시에 숙소 도착. 근처 편의점 음식으로 간단히 저녁 해결. 간단히 맥주 한 캔 마시면서 일본 컵라면 첫경험함

2일차 : 오사카 주유패스 2일 짜리를 2개 샀음. 그 중에 첫번째로 주유패스 2일짜리 사용. 일본 지하철 첫경험. 사람 매우 많고 노선 은근 복잡함. 항만 지역가서 엄청 큰 아쿠아리움보고 대관람차도 타고 산타마리아 호도 타봄. 일정 개 빡셌지만 꿀잼.

3일차 : 주유패스 2일차. 스시먹으러 갔는데 오픈시간 아니어서 유명한 이치란 라멘을 먹으러 가봄. 절반이 한국인 절반이 짱깨임 일본인 거의 찾아볼수 없었음. 전망대가 두개있는데 그 중에 높이 낮은 전망대갔음. 그리고 나니와노유 온천갔다가 그 건물에 빠칭코있어서 호기심에 해봤는데 5만원 꼬라박음. 개꿀

4일차 : 유니버셜 스튜디오를 가봄. 개꿀 그자체 아침일찍가서 해리포터 30분정도만에 탔음 원래 2시간은 기본이라고 그러던데 전부 그런식으로 시간절약을 너무 많이 해서 종일권 샀는데 저녁 6시쯤 되니 볼게없어서 나옴. 원래 한 10시쯤 나와서 막차탈 계획이었는데 4시간이나 절약. 진짜 다른곳 안가도 여기는 필수코스. 버터맥주 칠면조다리 꿀맛. 근데 개비쌈

5일차 : 남은 주유패스 사용. 슬슬 도톤보리가 익숙해지고 숙소가는 길 근처 거의 외움. 난바역이 거의 우리집 앞마당수준. 이번엔 오사카성을 가서 놀잇배랑 크루즈 비스무리한걸 탔음. 오사카성 내부도 들어가봄. 사람 개많음 어딜가든 절반 한국인 절반 짱깨임. 오사카성도 마찬가지. 그리고 티비에 여러번 나온 100엔스시 먹으러갔는데 대기시간이 2시간; 그래서 밖에서 주위 둘러보다가 2시간 기다려서 먹음. 솔직히 그냥 그랬음 싼맛에먹는정도. 그리고 숙소랑 좀 멀고 비도와서 처음으로 일본택시 타봤음 근데 일본택시는 신기한게 ~~로 가주세요 이러면 안되는것 같아 보였음. 호텔이름 말하니깐 어드레스를 알려달라고 그럼. 처음엔 못 알아 들어서 2번 정도 택시 빠꾸치고 와이파이 배터리도 없고 우산없는데 비까지 와서 편의점가서 편의점 와파로 접속해서 어드레스 찾아서 택시타고 숙소감; 매우 고단한 하루.

6일차 : 주유패스 마지막날. 앞 일정이 너무 힘들어서 스파월드라고 레저시설이랑 온천 등등 전부 다 있는곳 갔다가 덴노지동물원갔다가 교포가 하는 한인식당가서 밥먹고 하루카스300전망대가서 스고이 3번정도 외치고 사진좀 찍고 내려와서 돈키호테를 가봄. 도톤보리에 있는 돈키호테 저녁시간에 갔더니 미어터짐.. 계산줄 기다리는데만 1시간걸림.. 면세에 관해서 제대로 몰르고 가서 8000엔 어치 샀는데도 5400엔 넘어야 면세되는데 면세 제외품목이란게 있어서 70엔정도 모자라게 5400엔 안됬는데 그러면 어케해야되냐고 물보니 70엔어치 더 산 뒤에 처음부터 다시계산해서 다시 면세받아야한다길래 멘탈바로터져서 면세도 못받고 숙소와서 뻗음..

7일차 : 간사이공항 면세점가서 돈키호테때매 빡쳐서 남은돈 20만원정도 그냥 다 꼬라박고 비행기타고 집도착.

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동물원, 이슈·정치·사회 게시판 외 남여 갈등 게시물 작성시 이용정지 or 일반 익게 이용 차단 19 난폭한 복분자딸기 7793 15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7/07/01 최종 업데이트) 13 흔한 달뿌리풀 238995 8
화제의 글 군인을 대하는 태도 32 updatefile anonymous 5993 42
화제의 글 졌지만 잘 싸웠다... 6 file anonymous 5826 21
화제의 글 [레알피누] 양심없는 사람들이 있네요 6 new anonymous 1235 14
131726 [레알피누] 새도 유료사물함 8 귀여운 보리 271 0
131725 여행갈때 크리스탈 들고 사진찍고 싶은데 4 특별한 때죽나무 873 0
131724 현장실습 한국해양수산개발원 1 황송한 떡신갈나무 423 0
131723 신현성내과 문 닫았나요?? 잘생긴 익모초 247 0
131722 아 일선 버렸는데 버리지말걸 ㅠㅠㅠㅠㅠ 2 촉촉한 댕댕이덩굴 1561 0
131721 남자 아이돌 노래 중에 1 화려한 독말풀 730 0
131720 교내근로 상세부서명 이거 꼭 써야해요? 5 점잖은 털도깨비바늘 517 0
131719 [레알피누] 부산대 지하철역 ㅅㅊㅈ 9 생생한 타래난초 2097 1
131718 해커스 인적성 인강 부대생은 무료로 들을 수 있다던데 4 근엄한 개연꽃 538 0
131717 [레알피누] 교보문고 할인 4 일등 다정큼나무 525 0
131716 ncs 특강 1 허약한 박주가리 312 0
131715 [레알피누] 성적장학금 다들 얼마받으셨나요? 14 조용한 밀 1753 1
131714 성적장학금 3 바쁜 홍단풍 1005 0
131713 정기활 면제& 인강 비교 질문 1 해박한 둥근잎유홍초 214 0
131712 인적성 인강 들으면 조용한 양배추 222 0
131711 웅비관 헬스장에 스쿼트랙하고 벤치 있나요?? 6 유치한 산오이풀 516 0
131710 여성정장 대여 가능한 곳 아시나요ㅠㅠ 1 쌀쌀한 수선화 397 0
131709 자취하는 남자 배달음식 7 돈많은 큰까치수영 1144 0
131708 핸드폰 화질1600만화소, 1300만화소 차이 많이 나나요? 8 무례한 부처손 406 0
131707 귀 다시 뚫는 것! 5 납작한 물배추 394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6598 Next
/ 65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