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벼운글

오늘 너무 속상하고 슬프네요.

뒤룩2018.07.06 23:04조회 수 2035추천 수 8댓글 5

    • 글자 크기

이유는 묻지 말고 ㅠㅠ 그냥 너무 슬퍼요.

내가 한 노력만큼 보상이 따르지 않을 때,

내가 믿었던 그 참된 믿음이 배신으로 다가올 때,

너무 힘든 것 같아요.

 

힘듦을 어디 말할 곳이 없다는 것도 큰 힘듦으로 다가오는 것 같아요.

힘들다는 말을 하고 왜 힘든지 말을 해도

주변 사람들은 영혼없이 괜찮다고 그럴 수 있다고 하는 말에

괜시리 민감해져서 야속해지고 나를 몰라주는 것 같고..

모르는 게 당연한 건데도요.ㅋㅋ

무엇보다 진지하게 힘듦을 말할 친구가 없다는 것이 슬프기도 하네요.

고등학교 친구는 너무 일찍 취업을 해 버려 바쁜 직장인이라 연락하기도 참 뭣하고

대학 친구들은 말 해봤자 도움이 안 될 것 같다는 단정을 짓게 되고

노력은 배신하는 것 같고

그냥 참  말할 수 없이 감정이 요동치네요

 

부모님과 같이 사니 부모님과 이야기를 해도 되지만

말을 해도 저에게 탓하고 핀잔을 줄 것을 알아서 저의 이야기를 안 하기로 마음 먹었네요

 

피누에 올린다고 해서 뭐가 나아지겠냐 싶지만

누군가 내 글을 읽어준다는 걸 조회수로나마 확인할 수 있으니

누군가 내 말을 들어줬다는 걸로 위안해보려고 글 올립니다

댓글 안 달아주셔도 돼요

누군가 내 일기장을 봐 주었다는 것으로 위로삼아보려 합니다...

    • 글자 크기
올해 재입학 승인 (by 캔들) 어나더 댕댕이 보고가라 (by 처방조제약)

댓글 달기

  • 노력은 절대 배신하지 않아요. 지금 찍어둔 그 점이 언젠가 더 큰 길로 안내해줄 거에요. 힘내요 :)
  • @부릉등
    뒤룩글쓴이
    2018.7.6 23:14
    감사합니다!
  • 원래 세상은 자기 잘난맛에 사는거에요 자기가 제일 잘난거죠 . 그러니 기죽지마시고 화이팅하세요 님에겐 님이 제일 최고의사람이에요 ~~
  • 맘고생 많으시겠어요.. 댓글 안달아주셔도 된다하셨지만 조금이라도 더 위안이 되었으면 해서 글을 남기는데, 뭐라고 적어야 좋을지 고민이 많이 되네요.. 저는 힘들 땐 절 위해서 해주는 말도 잘 안와닿더라구요. 스스로 괜찮아지기까지 시간이 걸리니까.. 괜찮아지기 전까지 힘들어하고 슬퍼합시다 우리
  • 커피 한잔 살게 2시간만 울자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가벼운글 자유게시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 빗자루 2013.03.05
진지한글 페미니스트, 만나다 후기40 잠온다진짜 2018.11.09
진지한글 페미니스트 홍보 대체 왜 이러는건가요?14 노틸장인 2018.11.09
진지한글 .19 현미녹차 2018.11.13
질문 단수? fjfjfj 2018.07.07
-1 생탁 2018.07.07
가벼운글 [ㅇㅊ] 백예린 - La La La Love Song Opeth 2018.07.07
질문 서면에 맛있는 치킨집 추천좀1 참치캔을따자 2018.07.07
질문 계절학기 취소2 권성철 2018.07.07
질문 컴퓨팅사고 씨쁠이상이여야 기컴프 수강 가능한가요?2 애플망고레시피 2018.07.07
질문 1학기 헌법2 수업 개강 첫날?에 살구향 향수 뭐였는지 아시는분 있나요ㅠㅠ1 가위가위 2018.07.07
질문 경제학부 하종원 교수 메일 안읽나요2 따신물안나오네 2018.07.07
질문 창업의 이해 과제2 sklla;a;; 2018.07.07
질문 계절학기 성적2 멀쩡할걸요 2018.07.06
질문 올해 재입학 승인2 캔들 2018.07.06
가벼운글 오늘 너무 속상하고 슬프네요.5 뒤룩 2018.07.06
가벼운글 어나더 댕댕이 보고가라11 처방조제약 2018.07.06
질문 커플들아 제발20 가갸가갸라랴갹갹 2018.07.06
진지한글 이별..15 쎌쎌 2018.07.06
질문 부산대학교 당구동아리 있나요?? 고독한나그네 2018.07.06
질문 계절 w 기간이 어떻게되나요 복학하고싶다 2018.07.06
질문 직방 믿을만한가여3 다리짧은기리니 2018.07.06
가벼운글 군대 독서13 블루베리^^ 2018.07.06
가벼운글 순저씨 북문에 오셨나요 KJKPJE 2018.07.0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