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했으면 어떻게 됐다는 의미가 없음.

화려한 털쥐손이2022.04.02 14:56조회 수 166댓글 0

    • 글자 크기

고수에 나오는 사패천이 그랬지 내가 마교와 싸우기 이전의 나였다면.. 용비,구휘,홍예몽과의 싸움으로 파열된 혈맥들 중 절반만 회복되었더라면.. 파천신군과의 싸움은 몰랐을거라고.. 하지만 천존이 얘기하지 "강호에서 겪게 되는 돌발 상황이란 항상 최상보다 최악인 경우가 많은 법. 그대가 추구하는 강함이란 것이 그 정도 요건들도 극복하지 못할 만큼 허약한 것이었던가. 핑곗거릴 찾지 말게, 그런 것들에 대한 집착을 버리지 못 하는 이상 결코 나를 넘어서지 못 할걸세.." 라고..

에타에 보이는 문과인데 내가 이과 갔으면~ 이과 인데 문과갔으면~ 다 의미 없다.. 그렇게치면 난 고등학교때 공부했으면 수의대 갔다.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 글자 크기
여성분들 옷구매 (by 날씬한 홑왕원추리) 그냥 (by 무거운 수련)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7438 오늘 정찬성 경기를 보니 많은 생각이 드네요1 참혹한 방풍 2022.04.10
167437 모종의 이유로 화학공부중인데5 착실한 애기현호색 2022.04.10
167436 졸업한 고학번인데 올만에 공부하러 새도왔는데4 착실한 보풀 2022.04.09
167435 아.. 내가 전공 공부하기 싫었던 이유가 또 하나 생각나네..1 착잡한 가시오갈피 2022.04.09
167434 입결 개망했네?10 깨끗한 호두나무 2022.04.08
167433 자신과 생각이 다른 사람들을 많이 접해보는 게 중요한 것 같아요3 과감한 감나무 2022.04.07
167432 졸업생 직장인 수다방1 의연한 물양귀비 2022.04.06
167431 우리 학교 로스쿨 지원할 때 인턴 자원봉사 같은 거 많이 필요할까요7 육중한 해당화 2022.04.06
167430 조 모씨가 이제 드디어 우리 학교 동문이 아니게 됐네요5 미운 지리오리방풀 2022.04.05
167429 과목을 완벽히 이해 못해도 A+을 받는게 가능함?11 추운 지리오리방풀 2022.04.05
167428 26년차 모쏠인데 이제 벚꽃을 보면 ㅈ같다.4 추운 지리오리방풀 2022.04.05
167427 공짜폰으로 바꾸려는데 부산대 성지(4출)이 어디있나요? 따듯한 산박하 2022.04.04
167426 [레알피누] 2금융권 계약직1 살벌한 흰꿀풀 2022.04.03
167425 여성분들 옷구매4 날씬한 홑왕원추리 2022.04.03
~했으면 어떻게 됐다는 의미가 없음. 화려한 털쥐손이 2022.04.02
167423 그냥1 무거운 수련 2022.04.01
167422 마이피누 이거 부지런한 각시붓꽃 2022.04.01
167421 해... 해치웠나...?1 과감한 별꽃 2022.03.31
167420 과제 시2발 존1나 많네3 과감한 별꽃 2022.03.31
167419 소송 한 번 걸려고 하니까 너무 힘드네요7 유능한 달뿌리풀 2022.03.30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