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날에는 인생에서 반드시 뭔가를 이루어야 의미가 있다고 생각했는데

바보 백일홍2024.01.23 21:00조회 수 34906댓글 1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점점 나이가 드니까 그냥 적당히 가정 이루고 살다가 죽는 것도 나쁘지 않은 것 같긴 해요

옛날엔 그냥 평범하게 먹고 살고 자식 낳고 하는 게 꿈이라는 사람들이 도저히 이해가 안 갔는데

결국 사람이 아무리 발버둥쳐도 아무리 날고 기어도 스스로 한계란 걸 크게 벗어나지 못하다가

그냥저냥 적당히 죽는 걸 계속 보다보니

그럭저럭 적당히 살다가 죽는 것도 그렇게 나쁜 것 같진 않더라고요.

 

뭐 제가 여전히 그렇게 살고 싶은 마음은 없고 그렇게 할 수도 없겠지만

어차피 어떻게 살다 가든 그리 대단할 건 없으니까요.

    • 글자 크기
에혀... 아시안컵 참담하네요... (by 처절한 오이) 모두 서울로... (by 발냄새나는 배초향)

댓글 달기

  • 경험이 늘면서 낙담과 불행이 낯설지 않게 되니 이제 그런 상처만 피할 수 있다면 충분히 만족스럽다고 느끼게 되는 것 같아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8029 현재 우리 학교 총장 선거가 진행되고 있네요1 서운한 댕댕이덩굴 2024.01.30
168028 옛날에 제가 강의평을 적다가 교수님 이름을 잘못 보고2 날렵한 참나리 2024.01.28
168027 에혀... 아시안컵 참담하네요...3 처절한 오이 2024.01.25
옛날에는 인생에서 반드시 뭔가를 이루어야 의미가 있다고 생각했는데1 바보 백일홍 2024.01.23
168025 모두 서울로...4 발냄새나는 배초향 2024.01.22
168024 오늘 아시안컵 축구 무승부했는데 많이 아쉽네요 화려한 노루삼 2024.01.20
168023 과외하시는 분들 있나요1 똥마려운 산초나무 2024.01.19
168022 여러분들은 시간 나면 가장 하고 싶은 자기계발이 뭔가요?2 근엄한 금강아지풀 2024.01.16
168021 아시안컵 축구 게임은 이기긴 했지만 심판 어처구니 없네요 ㅋㅋㅋㅋ1 애매한 오미자나무 2024.01.15
168020 양산캠퍼스에서 양산 쓰고 다니는 사람 많나요?3 청아한 국수나무 2024.01.15
168019 [레알피누] 시간이 갈 수록 진국인 사람과 아닌 사람이 보이네요1 바보 삼잎국화 2024.01.15
168018 북한이 전쟁을 일으킬지도 모른다는 기사가 계속 나오네요1 이상한 은대난초 2024.01.14
168017 부산대 앞에 옷집들 아직도 좀 비쌀라나요1 흔한 돌콩 2024.01.13
168016 차량정비소에서 운전석 수납함 같은 것도 수리 되려나요2 청결한 노루귀 2024.01.10
168015 아시안컵 우승 가능할려나요1 키큰 강아지풀 2024.01.07
168014 1년에 보통 책 몇 권 사서 보시나요3 피곤한 대추나무 2024.01.05
168013 직장 다니면서 학교 졸업하는 방법 있을까요?2 정중한 쪽동백나무 2024.01.04
168012 [레알피누] 월급 관련해서 부모님과 충돌이 있었습니다.8 돈많은 겨우살이 2024.01.03
168011 오늘 부산대병원 이야기가 뉴스에 많이 나오네요2 재수없는 바위솔 2024.01.02
168010 연말인데 저는 뭐가 제대로 매듭지어진 게 없는 것 같네요2 적절한 지느러미엉겅퀴 2023.12.3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