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번 중도올때마다 느끼는거..

글쓴이2015.12.15 20:17조회 수 4805추천 수 17댓글 35

    • 글자 크기
담배냄새 극혐이네요 진짜
폈으면 몸에 냄새좀 빼고 들어와요 ㅡㅡ
지금도 옆자리 남자분땜에 머리도 띵하고 아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담배냄새를 빼고오면 좋겠지만 그렇다고 매너를 강요하진 마시죠. 그것도 하나의 폭력입니다.
  • @근육질 며느리배꼽
    글쓴이글쓴이
    2015.12.15 21:22
    흡연자인가봐요?

    비흡연자가 흡연자때문에 괴로워해도 된다는건가요?
  • @글쓴이
    담배는 흡연구역에서 폈지, 금연구역에서 핀게 아닙니다. 본인에게 거슬린다고 해서 남에게 행동의 교정을 강요해서도 안되구요.

    냄새를 어느수준까지 제거하고 열람실에 들어와야하나요? 글쓴이의 신경을 안 긁을만큼? 개인차가 존재하는 부분이고, 그 기준을 남에게 강요하면 안되는 부분이기도합니다.

    전 공공장소에서 스킨쉽 하는게 보기 그렇습니다. 어르신들은 포옹만해도 혀를 차시겠죠. 기준은 다분히 주관적이기에 남에게 강요하는건 하나의 폭력이라 말씀드린겁니다.

    공공장소에서 과도한 스킨쉽을 하지 않는건 매너고, 지하철에서 노약자에게 자리를 양보하는것도 매너고, 담배냄새를 빼고오는 것도 매너입니다. 그리고 그 정도 역시 개인이 판단하는 것입니다. 만인이 동의하는 보편적 가이드라인은 법이나, 규정에 명시되어 있죠. 담배냄새 빼고와라는 주관적 매너의 부분입니다.

    다만 다른이들에게 부탁하거나, 변화를 종용하는건 더 나은 사회를 위해 좋은일일 수 있습니다. 허나 글쓴이처럼 무턱대고 자신이 불쾌하니 이리이리 해라. 라고 명령조로 말하는건 서로간의 대립과 반목을 키울 뿐입니다.
  • @근육질 며느리배꼽
    ㅋㅋㅋㅋㅋ스킨쉽하는거랑 흡연을 비교하시는거에요?? 두 가지 가장 큰 차이점이 뭔지 아세요? 연인들 공공장소에서 스킨쉽하는건 저도 보기싫지만 그건 눈 돌리면 안볼수 있는거구요 담배냄새는 자기가 피하고 싶다고 피할수 있는건가요? 냄새가 자기가 안 맡고 싶다고 안 맡아지더나요? 비교할걸 비교하세요ㅋㅋㅋ피하려고 해도 안 피해지니까 남한테 하지말라고 강요할수 있는거에요
  • @근육질 며느리배꼽
    우선 흡연부터가 폭력 아닌가요? 적반하장이네
  • @질긴 해국
    전 흡연자는 아닌데요...
    피해를 줄순있지만 기호식품을 즐기는게 어떻게 폭력이라고 할수있나요?
    그럼 아래글처럼 여성분들이 향수뿌리는것도 폭력인가요?
  • @나쁜 대극
    기호식품 즐기는 게 남에게 피해를 주면 폭력이죠 음주도 기호이지만 음주운전은 폭력 아닙니까?
  • @질긴 해국
    어떻게 범죄행위인 음주운전과 흡연을 비교하시나요?
    비약이너무심하신듯
  • @질긴 해국
    흡연은 폭력이 아닌디요?
  • @잉여 갯메꽃
    글쓴이글쓴이
    2015.12.15 22:37
    비흡연자 기준에서 생각해보세요
  • @글쓴이
    흡연자기준에선 폭력아니네요
    흡연구역 아닌 곳에서의 간접흡연은 인정함
  • @근육질 며느리배꼽
    비흡연잔데 흡연구역에서 흡연하고 들어온 것을 잘못이라고 할 수 있나요
  • @냉정한 깨꽃
    비흡연잔데 흡연을 폭력이라 치부하는 건 너무 극단적인것 같네요
  • 담배 냄새도 문젠데 그 로비라고 해야되나
    사물함 앞쪽에서 너무 떠드는 소리가 심하다고 생각해요 진심...
    저는 2층에서만 하는데 문 열고 왔다 갔다 할 때 들리는 소리 진짜 시끄럽더라구요...
    밖에서 거의 무리지어 스터디 느낌으로 앉아서 공부하시는 분들도 있고 ..
    이런거는 좀 개선되야 할 사항인 거 같습니다
    열람실 안에서도 문제 물어본다고 속닥이는 거도 좀 없어졌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 @치밀한 섬백리향
    진짜 항상 보면 로비에 엠티온 마냥 둘러앉아서 떠드는데 스트레스 받습니다
  • 저는 옆자리 여자분 향수땜에 골아파죽겠어요ㅜ
  • @해박한 어저귀
    도서관 많이 안가봐서 모르겠는데 도서관 안에서 향수 뿌려도 되나요? 머리 아프고 재채기 나올만큼 뿌리던데ㅠㅠ 여성분들 샴푸 냄새만으로도 향기 좋아요ㅠㅠ...
  • @발랄한 지리오리방풀
    그러니깐요ㅜㅜ 머리띵해요
    근데 왜 제 글이 비추가 3개나 있는지모르것네요ㅜ
  • 말하시오
  • 전 중도 복도에 철푸덕 앉아있는 사람이 신기..
  • 중도갈때마다 느끼는데 향수 뿌리시는 분들 적당히들 뿌리세요 골이 띵해요
  • 도서관에 향수 뿌리고 오는 것도 마이피누에 올라와서 욕먹는데 왜 담배냄새좀 빼고 오라하는건 안되나요? ㅠ 향수냄새 진하다고 글 올라왔을때 그럼 담배냄새도 빼야되는거 아니냐 이런 얘긴 못봤는데 담배냄새 올라오니깐 향수얘기 나오네요.. 물론 전 향수냄새도 싫고 담배냄새도 싫지만..
  • 다 폭력이라 치부해버리면 안되겠지만 향수든 담배냄새든 상대가 불쾌해하면 어쨌든 그 사람에게 만큼은 내가 피해를 준 거죠. 흡연구역에서 담배폈는데도 불구하고 잔소리를 들어 불쾌하신 흡연자분들 많으신 것 같은데, 비흡연자에게는 담뱃재 타는 냄새만큼이나 흡연자 몸에서 나는 담배냄새 또한 역합니다. 그건 비흡연자도 당당하게 의사 밝힐 수 있는 거라고 봅니다...
  • 담배냄새 향수냄새 다 시름
    요새 겨울이라서 밖에 쫌만 있어도 냄새 다 빠질텐데...
    추워서 담배만 피고 쏙 들어오시는듯
  • 비흡연자고 담배냄새 싫어하는데 가끔? 커피향처럼 달달한것도 있던데 그런거 피면 안돼요? 약간 또라이 같지만ㅋㅋㅋㅋ
  • 목에 똥쳐바르고가서 똥냄새 풍기는것도 기호고 매너로 봐줄건가요
  • @처참한 일본목련
    말이되는소린가이게
  • @도도한 호랑가시나무
    이유야 그 사람 마음인거고요

    담배랑 똥이나 비흡연자 입장에서는 차이 크게 없습니다

    해롭고 냄새나고 역하고 공부에 방해되지 왜피는지 잘 납득도 안가고 예가 극단적이긴 했지만

    자꾸 기호니 권리니 엉뚱한 소리 해대는 사람들 때문에 그러는 겁니다
  • 와 좀 심하네.. 최소한의 이해심도 없는 댓글들이 몇 보이는데..와..흡연자체가 폭력이라하는점에 정말 감탄하고갑니다;;; 흡연권과 혐연권 두 권리 모두 엄연히 존중받고 타당성 있는 주장으로 오랫동안 대화와 타협과정이 있어왓습니다. 전 비흡연자지만 흡연자들을 폭력자라고 단정짓는 위의 태도들로 봐서는 법적으로 기본권에 대한 상식이 부족할 뿐더러 상식 차원에서 벗어나 상대방 입장을 이해하고 생각하는 태도 자체가 부족한것 같네요.
    음주운전과 흡연을 비교하는것도 참..;한심합니다
  • 안에서 캔부터 따지맙시다 부들부들 따고 들어오란말이야
  • 흡연자체는 흡연구역에서만 피신다면 본인자유지만 그냄새가 비흡연구역까지 오면 남에게 피해죠 비흡연자는 왜 자신의구역에서 흡연자때문에 피해를입어야하죠?? 단순한 냄새도 그렇고 건강에도 안좋은데요?? 뺐는데도 미세하게 나는 분들은 이해합니다만 피자마자 바로 오셔서 냄새 진짜 심한분들은 제발 방향제라도 뿌리고 와주세요ㅠ
  • 이게 왜 논란거리인지 이해가 안간다

    자기의 권리는 존중해달라고 빼애액 대면서 남의 권리 침해하는거는 필수불가결한거로 치부하는게 어이가 없다

    내눈에는 그냥 비흡연자가 흡연자한테 호의를 배풀었는데 이게 계속되다보니 권리로 느끼는듯
  • 흡연충분들은 안씻고 와서 똥내나는 사람옆에앉아도 그냥 참고하시길 ^^ 아니지 흡연충들이 대부분 안씻는사람들이라서 별 상관없겠다 ㅎ
  • 비흡연자지만. . 담배냄새 빼고오라는건 조금 그런거같네요.
    그렇게치면 밥먹고와서 옷에 밥냄새 풍기는거나 , 향수 뿌리고는 도서관오지 말라는거랑 비슷한거 같네요.(물론 개취지만) 물론 담배냄새가 좋다는건 아니지만 냄새까지 신경써야한다면 흡연하시는 분들 많이 서러우실 듯. . .
  • 담배는 악취도 악취지만 몸에도 해롭잖아요. 그것도 심각하게. 그런 쓰레기 달고 해악을 끼치는짓을 눈감아줘야하나요. 그런다고 고마워하긴 커녕 더 피해주고 다닐텐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9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5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부산대 화사 뜸18 anonymous 2019.10.15
안타까운 설리 사태에 대한 정상적인 사고13 anonymous 2019.10.16
취준 멘탈 힘드네요...28 anonymous 2019.10.19
사배자전형으로 대학간 친구ㅋㅋㅋㅋ38 부자 종지나물 2016.05.24
남자 머리 길이 유지하구 싶을때 미용실에서 뭐라 말함?19 참혹한 청미래덩굴 2012.11.20
미국으로 소포배송할려고하는데...2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10.08
중도2층할머니21 초조한 쇠무릎 2016.12.18
다른 여자분들은 남자친구가7 돈많은 강활 2012.02.24
범인 부대생 아니라서 참다행이에요11 고고한 깨꽃 2013.08.31
편입생들 인식이 어떻습니까..?26 살벌한 봄구슬봉이 2013.09.08
여친이때메 답답함..11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8.03
성적 말 많더니4 무심한 논냉이 2014.12.27
지퍼 달린 트레이닝 바지 기장 수선4 끔찍한 마타리 2014.11.11
아버지께서 졸업하고 경찰공무원하라고하는데18 포근한 타래난초 2013.10.04
약대 전망이 괜찮나요?16 이상한 돈나무 2018.01.11
요새 섭섭한게 많아요ㅠㅠ5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9.03
중간,기말 백지 냈는데 C+ 받음..ㄷㄷㄷㄷ15 특이한 지리오리방풀 2014.12.29
한겨울에 면접갈 때 정장+코트 입고 가나요?7 쌀쌀한 털진득찰 2014.01.04
헌팅술집 원래 이런곳인가요..13 참혹한 돌나물 2018.02.10
오늘 생일인데..연락안했다고 서운해하는 남자친구...30 냉정한 국수나무 2013.06.16
[레알피누] .3 해괴한 들깨 2015.03.24
경주 리조트 붕괴 뉴스를 접하고13 이상한 잣나무 2014.02.18
친한친구들이 다단계를 한다던데 어떡하죠;;;8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1.08.12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