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취방 원룸에서 강아지나 고양이 키우시는분?

글쓴이2018.02.10 20:11조회 수 17847댓글 12

    • 글자 크기
이번에 자취하는데 고양이나 강아지가 너무 키우고 싶거든요
강아지가 더 좋긴한데 짖는소리나 분리불안 같은거 때매 혼자사는사람은 키우지말라고 하더라구요
혹시 원룸에서 강아지 키우시는 분도 계신가요?
그리고 아직 계약서는 안썼는데 원룸은 보통 애완동물 금지던데 키우시는분들은 몰래 키우시는건가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강아지는 짖는 소리나서 안될듯한데 고양이는 몰래 키우는 사람 많이 봤어요
    그리고 계약서에 애완동물 키울시 퇴실이라는거 써있긴한데 부동산에서 애완동물 가능 원룸으로 소개해도 걍 몰래 키우라는 식으러 말해서..
  • 제발 강아지는 키우지 마세요. 옆집사람 고통스럽습니다. 정신 나간인간이 밤 12시만 되면 얼럴럴러럴러럴럴러~ 하면서 지 개랑 같이 노는데 차라리 개짖는 소리가 나을 정도로 시끄럽고 정신사납습니다. 그렇다고 개가 짖는게 좋다는건 아니고요... 제발 키울거면 고양이를 키우거나 오피스텔이나 아파트로 가시길....

  • 강아지 짖는 소리에 아주 스트레스 받는 자취생입니다. 애완동물 키우고 싶으시다면 가능하다는 원룸하에 고양이를 추천드려요ㅠㅠ
  • 하루종일 집에서 강아지랑 붙어서 못짖게할거아니면 키우지좀마요.. 몰래키우다 주인한테 들키면 길에 갖다버릴것도 아니고 ..
  • 글쓴이글쓴이
    2018.2.10 20:55
    반응이 뜨겁네용ㄷㄷ 강아지는 포기하겠습니다
    고양이 키울께용
  • @글쓴이
    고양이는 키우는 게 아닙니다. 선택받는 겁니다.
  • 고양이 똥오줌 냄새가 진짜 독해서 좋은 모래 써야되고 자주 갈아줘야되요. 그리고 원룸이면 방안에 냄새 다 날거예요 스크래치같은거도 따로 구매하셔야되는데 스크래치있어도 벽지나 가구 발톱으로 막 긁는 경우도 있어요ㅜㅜ 고양이 외로움 많이 타요 원룸이 그렇게 넓지도 않을테고 두마리 키우시는것도 아니면 그냥 안키우시는걸 추천합니다..
  • @겸연쩍은 섬초롱꽃
    ㄹㅇ 고양이 냄새 지독함
  • 애완견, 애완묘는 혼자 사시면 키우지 마세요. 무엇보다 님이 하루종일 집에 있는 것도 아니고 반나절 집을 비우게 되실텐데 무조건 외로워 합니다. 그리고 기본 수명 15년은 잡습니다. 먹이, 목욕, 진료, 산책 또는 놀이 , 배변처리 등등 24시간에 가깝게 계속 관리하고 지켜주는 행동들을 15년 동안 매일 해야됩니다. 혼자서 가능하세요?? 나중에 바쁘고 시간이 없다고 부모님 집에 맡기거나 파양하는 행위를 혹시라도 염두하신다면 제발 키울 생각 하지 마세요. 또 애완동물 키우는데 돈도 많이 깨집니다. 자취하는데 애완견, 애완묘 키우는 사람들은 그 사람이 아닌 주인 잘못 만난 애완동물이 불쌍합니다.
  • @냉정한 호두나무
    반려동물
  • 고양이는 안키워봐서 모르는데 개는 키워봐서 몇자 적습니다 다행히 개는 키우실 생각이 없으시네요 강아지들 집에 혼자두고 오래 안돌아오면 정말로 슬퍼합니다 밖에
    나가있는내내 짖고 돌아와서 봤는데 눈가에 눈물자국 있고 그러면 키우는 주인입장에서도 마음 찢어집니다ㅜ
  • 고양이 원룸에서 일주일정도 ? 맡아봤는데 냄새 많이나요 하지만 귀엽습니다 ㅠㅠ 밤에 절 자게 내버려두지않아요 ,, 잠도 못자고 화장실 치워주고 놀아주고 힘들었지만 너무 예뻤습니다 ㅠㅠ 근데 고양이도 외로움 많이 타는ㄱㅅ 같더라구요 외출했다 들어왔도니 쪼르르와서 앵기고 붙고 야옹야옹 울더라구요 ㅠㅠㅠ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7784 간헐적 단식을 하시는 분들 있나요2 푸짐한 으름 2023.07.26
167783 원룸 심야전기난방비 5만원 말이되나요?17 명랑한 우산나물 2014.01.22
167782 10번 휴강한 교수, 정상인가요?67 과감한 리아트리스 2017.12.11
167781 부산대vs동서대 이런 학생들도 있군요...40 푸짐한 조팝나무 2013.07.05
167780 목짧은여자 헤어스타일이나 코디법 알려주세요ㅠㅜ12 행복한 매발톱꽃 2018.01.23
167779 새내기 따먹으려고 동아리 나온다는 참 휼륭하신 선배님.110 특이한 수리취 2017.03.05
167778 서울시립대로 편입 미친짓인가요?34 창백한 영산홍 2014.01.01
167777 제가 쪼임이 부족한걸까요?26 야릇한 산호수 2014.06.22
167776 또 하나의 기쁜 소식1 참혹한 오미자나무 2023.04.06
167775 [펌]연세대를 뒤집었던 칸노트녀 사건...14 재미있는 도라지 2013.11.03
167774 조회수는 그래도 제법 나오네6 푸짐한 반하 2023.06.17
167773 피누분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여2 짜릿한 노각나무 2023.01.22
167772 부산대학교 내 식당 식대 올라가네요2 꾸준한 낭아초 2023.02.23
167771 한전댕기는데 고졸채용이진짜답입니다.19 천재 단풍나무 2018.08.07
167770 어글리슈즈가 뭐예요6 정중한 좀깨잎나무 2018.03.17
167769 스스로 너무 뒤쳐지는 것 같아 두려워요3 납작한 미모사 2023.06.17
167768 윗지방에 물난리 크게 났는데 여러분들은 다들 무사하신가요2 민망한 겹황매화 2023.07.16
167767 졸업앨범은 따로 없나요?2 따듯한 병꽃나무 2023.01.18
167766 학원 강사에 대한 글 (알아야 당하지 않는다)37 세련된 정영엉겅퀴 2019.01.17
167765 넷플릭스에서 스마트폰이 떨어졌을 뿐인데 봤는데 재밌네용 푸짐한 터리풀 2023.02.19
이전 1 ...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8403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