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 3시즌 째 마음이 불안하네요

글쓴이2019.08.16 22:40조회 수 3521추천 수 46댓글 39

    • 글자 크기

공기업 준비중이고 이번 하반기가 3시즌째입니다.

 

이제는 정말로 성과를 내야한다는 마음이 들어서 그런지 가끔씩 불안하네요. 가까운 목표만 생각하면서 안 불안해하려고 하는데 오늘같이 갑자기 문득 왈칵 불안감이 밀려올 때가 있어요. 비단 저뿐만 아니라 공시생, 고시생, 장기 취준생이 다 느끼는 감정이겠죠..?

 

 하반기가 다가올수록 점점 무서워지는데 이 무서움을 털 곳은 일기장이나 여기밖에 없네요. 친구에게도 부모님께도 내 짐을 안길 수는 없고, 그냥 모든 걸 스스로 감내해야 하는 지금이 버거울 때도 있지만.. 힘들면 잠시만 울고 다시 시작해야 하는거겠죠

 

취준, 수험 동굴을 지나 사회인이 되신 분들이 새삼 대단하게 느껴지는 밤이네요. 미래를 위해 오늘을 축적하고 있는 분들을 응원합니다. 나도 날 응원해주자 화이팅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6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선배들이 군대뺄수있으면 빼라던데15 anonymous 2020.06.01
화제의 글 쿠팡 미쳤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8 anonymous 2020.05.31
화제의 글 남성의 지배구조는 여성이 만든 것이다26 anonymous 2020.06.02
162761 경영학과 고급회계 고수님들 질문좀 드려요12 근엄한 고욤나무 2020.05.23
162760 노트북 추천 좀 부탁드려요4 억쎈 팥배나무 2020.05.22
162759 이 시국 끝나면 서면에 갈만한 헌포 어디있음?5 친근한 백정화 2020.05.22
162758 옵치 골드 듀오하실분3 겸손한 잣나무 2020.05.22
162757 토요일에 학교 앞 복사집 문여는곳 있나요1 세련된 금방동사니 2020.05.22
162756 취업계10 교활한 나도풍란 2020.05.22
162755 .1 우수한 환삼덩굴 2020.05.22
162754 항상 국장8분위 나왔는데1 초연한 야광나무 2020.05.22
162753 n번방 피해자들18 납작한 석류나무 2020.05.22
162752 지방직9급 20일남은 시점에서 뭘하면좋을까요?3 귀여운 자목련 2020.05.22
162751 [레알피누] 살면서 재직자 전형 야간대 졸업하면3 큰 석곡 2020.05.22
162750 [레알피누] 기말고사 대면으로 한다는 소리가 있던데9 유별난 메타세쿼이아 2020.05.22
162749 서면에 유명한 성형외과 추천 좀 해주게요2 억쎈 팥배나무 2020.05.22
162748 남자 30살 35살 모은동19 바보 노루참나물 2020.05.22
162747 수업 두개 1시간 40분, 1시간 50분 너무한데..4 싸늘한 배나무 2020.05.22
162746 삼성폰 빅스비 서비스 자꾸 업데이트되는데 없앨 방법없나요?4 기발한 으아리 2020.05.22
162745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3 해괴한 까치고들빼기 2020.05.22
162744 싸강 한주차 결석했네 하,,,6 키큰 둥근잎꿩의비름 2020.05.22
162743 교생2 기발한 헛개나무 2020.05.22
162742 [레알피누] 형들 마이피누 배신해서 미안해2 겸손한 잣나무 2020.05.22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