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 졸업생분들이 대부분인듯 하지만 노력이 엄청 중요한것 같아

글쓴이2022.03.25 13:07조회 수 755추천 수 1댓글 3

    • 글자 크기

초등학교때 어떤 친구집에 가본적 있었음. 걔는 막 그때부터 아령사서 집에서 매일 운동하고 컴퓨터도 1시간이상 안하기로 부모님이랑 약속하고 집에오면 공부한다고 하더라. 나는걍 학원 갔다가 집가면 풀게임이었는데.. 그 상태에서 중학교에서 다시 만났거든? 근데 공부 잘하는편이긴한데 나보다는 못 하더라고? 그래도 얘가 어떻게 사는 친구인지 아니까 대단하다고 생각했음. 팔도 운동을 계속 꾸준히 했는지 엄청 두꺼워졌더라고. 그리고 별 일 없이 고등학교에 갔다? 나는 뒤늦게 사춘기가 왔는지 예체능 할꺼라고 학교 수업도 안 듣고 그냥 공부학원도 그만두고 따로 공부는 원래 안했고 공부를 그냥 손절 했다? 어린 마음에 공부는 언제든지 다시하면 성과를 낼 수 있을거라 생각했어. 그러고 이제 나는 게으름뱅이 망나니로 살다가 뒤늦게 부랴부랴 수능 준비해서 부산대 겨우 들어왔는데 그 친구는 그 친구랑 같이 아는 친구 말 들어보니까 3년동안 주말에는 자기랑 매일 같이 도서관 가서 8시간씩 공부했고 디지스트에 갔다고 하더라고 결국 그냥 끝까지 꾸준하게 노력하고 계속 나아가는 사람이 결국 제일 잘 하는 사람인게 아닌가 싶더라. 학과에도 지나가다가 보면 계속 열심히 공부하고 있는 사람들 많던데 그 사람들이 내가 공익근무하고 학교 다시 돌아오니까 현수막에 좋은곳 취업했다고 걸려있거나 어려운 시험 붙었다고 걸려있더라. 고등학교때 열심히 공부해서 부산대 간 애도 친구말 들어보니까 이번에 임용 붙었다고 하더라. 나중에 잘 되는 사람은 보면 다 꾸준하게 열심히 노력한 사람이더라. 뭐 내가 이렇게 살아라 저렇게 살아라 할 처지는 못 되고 그냥 이렇더라 라고 얘기해주고 싶었음.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7732 .1 촉박한 단풍마 2022.11.02
167731 학생지원시스템이 좀 바뀌었네요1 허약한 큰개불알풀 2022.11.02
167730 시월제 취소는 아니고 연기결정됐군요.2 착잡한 쪽동백나무 2022.10.31
167729 딱 나정도만 바르게 살아온 여자분 만나고싶네1 해맑은 산철쭉 2022.10.30
167728 이태원 참사 때문에 온 나라가 떠들썩하네요2 억울한 까치고들빼기 2022.10.30
167727 [레알피누] .1 촉박한 시닥나무 2022.10.27
167726 토익 졸업기준을 못맞추는데 어떡하죠?13 건방진 박태기나무 2022.10.26
167725 너무 피곤해서 여가시간에 자기계발을 잘 못하겠네요.5 착잡한 솔붓꽃 2022.10.25
167724 다들 영어 공부 어떻게 하세요6 조용한 월계수 2022.10.21
167723 금정회관 파업이 생각보다 길어지네요6 잉여 올리브 2022.10.20
167722 시월제 라인업 아직인가요 기쁜 개비름 2022.10.19
167721 동명이인이랑 사귀면 안일한 히아신스 2022.10.16
167720 이제 카톡 복구됐네요 재수없는 먹넌출 2022.10.16
167719 지금 아직 카톡도 안 되는 것 같은데 바보 산괴불주머니 2022.10.15
167718 마이피누 살아돌아왔네요 힝 ㅠㅠㅠ7 바보 산괴불주머니 2022.10.15
167717 연애하고 싶다.1 조용한 명자꽃 2022.10.14
167716 요새 그림AI가 유행이네요. 창백한 층층나무 2022.10.13
167715 졸업생인데 그저께 회사 업무공부하러 새도 갔는데5 멋쟁이 긴강남차 2022.10.13
167714 얼마정도 돈을 모으면 일 안 하고 은퇴할 수 있을까요2 태연한 참나물 2022.10.12
167713 어떤 사람에 대해 잘 아는것처럼 얘기하는 사람 특2 착한 뜰보리수 2022.10.1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