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 졸업생분들이 대부분인듯 하지만 노력이 엄청 중요한것 같아

글쓴이2022.03.25 13:07조회 수 756추천 수 1댓글 3

    • 글자 크기

초등학교때 어떤 친구집에 가본적 있었음. 걔는 막 그때부터 아령사서 집에서 매일 운동하고 컴퓨터도 1시간이상 안하기로 부모님이랑 약속하고 집에오면 공부한다고 하더라. 나는걍 학원 갔다가 집가면 풀게임이었는데.. 그 상태에서 중학교에서 다시 만났거든? 근데 공부 잘하는편이긴한데 나보다는 못 하더라고? 그래도 얘가 어떻게 사는 친구인지 아니까 대단하다고 생각했음. 팔도 운동을 계속 꾸준히 했는지 엄청 두꺼워졌더라고. 그리고 별 일 없이 고등학교에 갔다? 나는 뒤늦게 사춘기가 왔는지 예체능 할꺼라고 학교 수업도 안 듣고 그냥 공부학원도 그만두고 따로 공부는 원래 안했고 공부를 그냥 손절 했다? 어린 마음에 공부는 언제든지 다시하면 성과를 낼 수 있을거라 생각했어. 그러고 이제 나는 게으름뱅이 망나니로 살다가 뒤늦게 부랴부랴 수능 준비해서 부산대 겨우 들어왔는데 그 친구는 그 친구랑 같이 아는 친구 말 들어보니까 3년동안 주말에는 자기랑 매일 같이 도서관 가서 8시간씩 공부했고 디지스트에 갔다고 하더라고 결국 그냥 끝까지 꾸준하게 노력하고 계속 나아가는 사람이 결국 제일 잘 하는 사람인게 아닌가 싶더라. 학과에도 지나가다가 보면 계속 열심히 공부하고 있는 사람들 많던데 그 사람들이 내가 공익근무하고 학교 다시 돌아오니까 현수막에 좋은곳 취업했다고 걸려있거나 어려운 시험 붙었다고 걸려있더라. 고등학교때 열심히 공부해서 부산대 간 애도 친구말 들어보니까 이번에 임용 붙었다고 하더라. 나중에 잘 되는 사람은 보면 다 꾸준하게 열심히 노력한 사람이더라. 뭐 내가 이렇게 살아라 저렇게 살아라 할 처지는 못 되고 그냥 이렇더라 라고 얘기해주고 싶었음.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7746 정 웅비관을 여성전용으로 하려거든78 섹시한 쇠고비 2013.11.01
167745 나어제밤에눈물흘렸다78 즐거운 고구마 2012.10.14
167744 다들 고등학교때 전교 몇등정도 했어요?77 고상한 파 2019.04.16
167743 1월멘토링 서류 늦게낸 샊..아니 학우분77 태연한 은대난초 2019.02.16
167742 휴대폰 상담 해드립니다. 전직 휴대폰 판매점 직원입니다.77 까다로운 사람주나무 2018.09.21
167741 [레알피누] ㅂㅇㄹ~ 이말이 여혐이에요?77 침울한 참죽나무 2018.06.16
167740 김보름이 왜 욕먹어야 합니까?77 돈많은 딸기 2018.02.20
167739 수강신청할땐 크롬말고 익스를 쓰세여77 도도한 풀협죽도 2017.08.08
167738 성매매가 나쁜건가요?77 초연한 억새 2017.06.18
167737 막 군대갔다온 공대생인데 3개월동안 뭐하는게 좋을까요?77 늠름한 나스터튬 2016.12.04
167736 졸업생이 본 마이피누...77 겸연쩍은 동의나물 2016.08.10
167735 이번에 인문대 대리투표 글 쓴 국교과분77 애매한 익모초 2015.11.29
167734 .77 청아한 베고니아 2015.03.10
167733 [레알피누] (뻘)성공의 세가지 유전자 - 트리플 패키지77 피로한 박주가리 2014.07.28
167732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77 멍청한 풍란 2014.04.20
167731 일베하는게 왜 문제인가요??77 청결한 달리아 2013.04.23
167730 전문직 월급표76 황송한 개모시풀 2019.12.08
167729 취업 현실이 어느정도인가요??76 천재 갓 2019.04.02
167728 취준하며 느낀 여자들에게 부러운 점76 민망한 지칭개 2018.06.14
167727 화장하고 도서관가는거76 운좋은 꿀풀 2018.05.27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