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목을 완벽히 이해 못해도 A+을 받는게 가능함?

글쓴이2022.04.05 15:59조회 수 453댓글 11

    • 글자 크기

이거 다 이해하려면 매일 책봐야 승산 있을것 같은데.. A+은 그냥 몇번 밖에 못 받아봐서 잘 모름. 전공 너무 하기 싫다. 졸업 좀.. 다른거 공부해야하는데 금토일은 놀고 평일은 수업듣고 과제하니까 뭐 공부할 시간도 없네.. 인간 실격인듯 취업 하더라도 출근이나 제대로 가능한 인간인가 싶다..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가능하죠. A+의 의미 자체가

    너는 이 과목을 완벽하게 이해한 놈이다

    이게 아니라

    짜식 그래도 열심히 하려고 하네 잘해봐라

    이런 거에 가까워서리 ㅋㅋ
  • @찌질한 으름
    아하.. 감사합니다. 그냥 옛날에는 공부를 안하다가 벼락치기로 급하게 했지만 지금은 미리 미리 공부하고 남는 시간에 다른 공부도 하려고 했는데 보다가 보니까 내가 모르는게 줫나 많고 어째 공부하는 양보다 공부해야할 양이 늘어나는게 더 많은것 같고.. 과제 하면서도 she발.. 이거 어떻게 하는거지?ㅎ 하고 멍때리는일이 많아서 자신감이 떨어지네요..
  • 자신감 가져요.
  • @답답한 칡
    감사합니다. 걍 하고 받아들이고 걍 공부해야할꺼 공부나 해야죠.
  • 요즘 비율올라가지 않았나요
  • @한심한 매화노루발
    저도 비대면은 처음이에요
  • 학점 잘 주는 교수님 만나면 어 이걸 A+? 이런 경우 종종있음
  • @침울한 우산나물
    저도 두개 받은게 그 경우에요ㅋㅋ. 그냥 시험은 쳐야하니까? 2일3일 보고 간거 같은데 그냥 A+? 근데 그건 운이 좋은 경우니까.. 빡센 교수님한테도 A+? 받을려면 얼마나 해야하려나 해서요.
  • @침울한 우산나물
    근데 그건 내용이 많이 없어서 2~3일 정도에 내용을 다 보고 가서 받은거라서요.. 내용이 너무 많은 과목은 6일 정도봐서 다 이해는 했는데 뭐 내용이 하나도 기억이 안나가지고 백지 내고 개망한 기억이 있네요..
  • @침울한 우산나물
    사실 6과목이다 하면 한과목당 3일 잡아도 못해도 18일전.. 2주전부터는 해야하는.. 진짜 공부할꺼 왜 이렇게 많죠.. 수업을 들어보려고 하는데 자꾸 멍때리고 필기만 열심히 하게 되는데.. 소리도 들을려고 하고 이해하려고 해봐야겠네요..
  • 저는 과목이 몇개든 항상 2주간 벼락치기 하는 타입인데 2주간 하루에 최소 9시간 평균 11시간 정도 한거같아요. 이렇게 하면 너무 고되고 죽을맛이라 넉넉하게 하려면 3-4주간 하루 8-9시간정도 여유롭게 하면 에이쁠 가능할듯.. 저는 시간이없어서 정리할때 꼼꼼하게 1회독했다치면 2회독 이해하면서 끝내고 3회독 후딱 볼시간있음 보고 없으면 2회독 한 채로 시험치러갑니다 이러면 보통 에이쁠 맞고 늦게 치는 시험들은 체력 후달리고 의지력 떨어져서 좀 덜하게 되면 그것들은 에이받고 그랬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7687 요즘 취업현황 안타깝네2 애매한 섬말나리 2022.09.18
167686 Corona sibal1 나약한 털쥐손이 2022.09.18
167685 한달 전쯤 이성분께 편지 전했다고 글 쓴 사람입니다5 보통의 애기나리 2022.09.15
167684 어이 중문과2 머리좋은 곰딸기 2022.09.14
167683 이제 추석이 끝나가네요.3 황홀한 구름체꽃 2022.09.12
167682 에타 핫게까지 간건데 신고먹어서 정지 먹음..2 끌려다니는 돌콩 2022.09.08
167681 마이피누 오랜만에 들어왔더니 사람이 너무 줄었네요3 화사한 석잠풀 2022.09.06
167680 쿵쾅댄다는게 뭔지 알겠다.. 머리나쁜 마 2022.09.05
167679 벌써부터 창문이 흔들리기 시작하네요1 피곤한 백송 2022.09.05
167678 태풍 오는데 우리 학교는 휴교 공지가 아직 없네요 ㅎㅎ2 피곤한 백송 2022.09.05
167677 [레알피누] 인간관계 단절로 인한 우울증4 난감한 연잎꿩의다리 2022.09.03
167676 다들 태풍오는데 조심하세요2 특이한 도깨비바늘 2022.09.02
167675 나이는 먹을대로 먹었는데 왜 이렇게4 조용한 광대싸리 2022.09.01
167674 계과2 다부진 백정화 2022.09.01
167673 생일 때 카톡으로 기프티콘 정도 주면 괜찮은 건가요2 발랄한 딸기 2022.08.28
167672 가정용 레이제 제모기 쓰는데 즐거운 헛개나무 2022.08.27
167671 [레알피누] 복학 신청 승인 후 휴학 가능한가요?(2 조용한 비름 2022.08.27
167670 수학을 잘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8 행복한 숙은노루오줌 2022.08.26
167669 자꾸 한쪽 목과 어깨가 뻐근하고 결리는데3 엄격한 조록싸리 2022.08.24
167668 슬슬 직역연금 통합 얘기 나오던데1 때리고싶은 고광나무 2022.08.2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