뭔가 너무 지친다..

글쓴이2022.03.17 01:48조회 수 165댓글 1

    • 글자 크기

심적으로나 육체적으로나 너무 힘들다..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7453 스카에서 어떤사람까지 봤다 이런거있음?5 정중한 자리공 2022.04.16
167452 인문 쪽은 교수되기 쉬운 편이에요?7 안일한 달리아 2022.04.15
167451 내가 전공 공부하면서 드는 생각인데..3 귀여운 벌깨덩굴 2022.04.15
167450 우리 촌지역인데 울학교 근처처럼 다채로운 공부가 없네1 나약한 돌가시나무 2022.04.14
167449 지능과 시험에 관한 개인적인 생각.1 민망한 꼬리조팝나무 2022.04.14
167448 3학년 문돌이 스펙 어때용3 착실한 종지나물 2022.04.14
167447 *졸업1년차 29세 전문직 준비 포기선언10 유쾌한 산단풍 2022.04.13
167446 잘생겨도 사람이 좀 모자래 보이면 별론가?4 다친 무 2022.04.13
167445 내일 새도 모쏠 출몰예정1 다친 무 2022.04.13
167444 어문계열 졸업생 있음? 점잖은 갈대 2022.04.13
167443 결국에 공무원이 답인가?1 가벼운 고들빼기 2022.04.11
167442 마이피누 강의후기는 시험 내용이 자세한가요?5 날렵한 풍접초 2022.04.11
167441 오늘 정찬성 경기를 보니 많은 생각이 드네요1 참혹한 방풍 2022.04.10
167440 모종의 이유로 화학공부중인데5 착실한 애기현호색 2022.04.10
167439 졸업한 고학번인데 올만에 공부하러 새도왔는데4 착실한 보풀 2022.04.09
167438 아.. 내가 전공 공부하기 싫었던 이유가 또 하나 생각나네..1 착잡한 가시오갈피 2022.04.09
167437 입결 개망했네?10 깨끗한 호두나무 2022.04.08
167436 자신과 생각이 다른 사람들을 많이 접해보는 게 중요한 것 같아요3 과감한 감나무 2022.04.07
167435 졸업생 직장인 수다방1 의연한 물양귀비 2022.04.06
167434 우리 학교 로스쿨 지원할 때 인턴 자원봉사 같은 거 많이 필요할까요7 육중한 해당화 2022.04.0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