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신 분

글쓴이2018.07.13 23:43조회 수 9259추천 수 53댓글 24

  • 1
    • 글자 크기
Capture+_2018-07-13-23-40-48-1.png : 배우신 분암암
  • 1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fd
  • 교육계 종사자가 정치적인 의사표현을 한다면
    머지않아 김제동이 될듯
  • @깔끔한 돈나무
    글쓴이글쓴이
    2018.7.13 23:47
    김제동이 소식은 못 들었는데
    난민 찬성한답니까??
    생각 없이 뱉어대서 찬성할 것 같은데
  • @글쓴이
    저는 난민에 대해서 말하고있는게 아닌데
  • @깔끔한 돈나무
    글쓴이글쓴이
    2018.7.13 23:51
    ㅋㅋㅋ 그냥 물어본거에요
    완전히 다른거 압니다
  • 난민 받은 유럽이 지금 개판 5분전인데 거기도 pc충들은 날뛰고 지들만의 선민윤리의식에 사로잡혀서 현실 외면하는데 부디 우리나라는 난민 안받으면 좋겠네요
    난민에 들어갈 지원금으로 경제부터 좀 살릴 생각을 했으면
  • @바보 맥문동
    글쓴이글쓴이
    2018.7.13 23:52
    이번해가 막을 내릴 때 쯤
    우리나라는 그냥 초토화돼있을거에요
  • @바보 맥문동
    경제 이미 살리네 마네 할 단계를 아득히 뛰어넘지 않았나요?
  • @해박한 부들
    그래도 국가세금을 난민에 꼴아박는거보다야 낫겠지요 ㅠㅠ .. 난민 청원도 20만은 한참전에 넘었는데 아직도 답변 없는거 보니 좀 답답합니다
  • @바보 맥문동
    북한에 꼴아박는것보단 낫긴 할텐데 왜 이리도 퍼주는걸 좋아하는지 원 ㅠㅠ
  • @바보 맥문동
    페미, 환경우선주의, 동정에만 기반한 난민 수용론, 등등 언더 도그마에 빠진 pc, 그걸 추종하는 sjw. 한숨 나오네요.
    이슬람 난민을 받고 싶지 않은 이유는 그들의 문화를 존중해서 수용해도, 그들은 우리 문화를 인정하지 않을거라는 선례가 유럽, 미국에서 있음. 유튜브에 데이빗 호로비츠, uc버클리(?) 이슬람 미국대학생 대화보면, 그들 생각 잘 알 수 있을거에요.
  • @재미있는 댑싸리
    글쓴이글쓴이
    2018.7.17 22:09
    데이빗 호로비츠 동영상 잘 봤습니다.
    막판에 동의합니까? 안합니까? (?였던가 여튼 비슷) 호통칠 때 멋있었고,
    여자가 동의합니다 라고 했을 때 충격이 어마어마..
    그쪽 문화에 대해 무지해서 뭘 모르고 하는 소리일 수 있지만, 미개하네요
  • 글쓴이글쓴이
    2018.7.13 23:59
    ㅋㅋ 지들 좋은것들만 쏙쏙 뽑아 답변 준다고들 하잖아요.
    대깨문은 올해가 지나면 정신을 차릴지
  • 난 솔직히 '우리나라에도 힘든 사람 있어너 난민 못 받는다'는 우리나라가 할 말은 아닌거 같고(역사적 사실도 그렇고 현재 대한민국의 수준이 이런 유치한 변명 할 정도도 아니고) 그낭 무슬림이라서 안 됨. 종교로 차별하는게 안 될 짓이긴 하지만, 유럽에서 차별 받을수 밖에 없는 선례를 남겼기에 어쩔 수 없음. 걍 무슬림 떼거지로 받으면 진짜 계속 몰려와서 영국 독일처럼 될거고, 지금 한국에서 착실하게 살아가는 무슬림들도 차별받는 곳이 될거임, 여러모로 지금 제주도에 있는 사람들은 다른 곳으로꺼져주는게 맞음
  • @머리좋은 목화
    글쓴이글쓴이
    2018.7.14 00:11
    그죠
    자신이 성폭행 한 여자가 처녀였다고 대문짝만하게 웃으며 말하는 그분들을 받을 순 없지요
    그것만 봐도 받으면 어찌 될지 다들 압니다
    개버릇 남 줍니까?
  • 정게로
  • @적나라한 솜나물
    글쓴이글쓴이
    2018.7.14 00:09
    식물들 의견이 궁금해서
  • 세속국가에서 코란인지 샤리아인지 하는 잣대를 들이대고 요구한다는 점에서 무슬림들은 글러먹었습니다 먹사들은 소음공해 수준에서 끝나니까 망정이지 그들은 멀쩡한 원 거주민들 몸에 아무렇지도 않게 구멍을 내질않나.. 굴러들어온 돌이 박힌 돌을 빼내는 지경인데 받아줄 이유가 없죠
  • @답답한 상추
    글쓴이글쓴이
    2018.7.14 10:37
    암요
    굴러들어오지 못하게 평생 굴려야죠
  • 저렇게 '배우신 분'도 있는가하면 '배우 신분'인 누구는 참...
  • @청렴한 갈퀴나물
    글쓴이글쓴이
    2018.7.17 18:10
    간민정음 인정합니다
    갈퀴나물의 "배우 신분"의 초성은..?
    논란이 된 그분들이 한둘이 아니라서..
  • @청렴한 갈퀴나물

    펀치라니 ㅆㅅㅌㅊ. 그 '배우 신분'은 자기랑 같은 생각 가진 돈 많은 사람들 모아서 어디 난민 전용 섬이라도 하나 사주든가 하지. 우리가 받자고 설치지 말고 좀.

  • 새로 올라온 난민청원에 관련된 통합적 청원입니다 읽어보시고 동의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308708
  • @뚱뚱한 딱총나무
    글쓴이글쓴이
    2018.7.20 13:33
    고생하십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3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여대생'만 가능한 학교 +NCS특강 추가115 anonymous 2018.10.19
부산대는 명문대가 아님39 anonymous 2018.10.19
살면서 견찰이라고 느낀 적 있으시나요?87 anonymous 2018.10.17
컴공 학점어느정도면3 멍청한 땅비싸리 2018.10.13
시월제 공포의집 저도 불편한데요12 미운 붉나무 2018.10.13
헌옷다오 새옷줄게 수선집 사장님 바꼈나요??3 큰 광대나물 2018.10.13
부대역 근처 혼밥 추천부탁드립니다4 쌀쌀한 사람주나무 2018.10.13
경영 박증남 교수님 수업 들으셨던 분들..3 친근한 갈풀 2018.10.13
한국경제사 장지용교수님 안일한 보풀 2018.10.13
[레알피누] 문과 기준 사기업 TOP39 가벼운 용담 2018.10.13
[레알피누] 어제 새벽벌 도서관 2층 노트북 열람실2 머리나쁜 만삼 2018.10.13
[레알피누] 공공기관 취업에 있어서...5 창백한 백일홍 2018.10.13
금정회관 반찬 만드는 곳에 비둘기..6 허약한 수박 2018.10.13
3 우수한 갯완두 2018.10.13
4출 시세 부탁드립니다8 거대한 둥근바위솔 2018.10.13
전컴 C프로그래밍 ㅎㅂㅎ 교수3 납작한 속속이풀 2018.10.13
아이펀 마이피누 앱3 착실한 왜당귀 2018.10.13
재무회계2 김혜리 교수님 수업1 사랑스러운 제비동자꽃 2018.10.13
열람실 내부4 흐뭇한 홍초 2018.10.13
어쌔신크리드 오디세이 할수있는 곳3 못생긴 풍선덩굴 2018.10.13
김해가는 동래 시외버스 해운대 출발하면 몇분뒤 도착해요?5 따듯한 참오동 2018.10.13
새벽네시의 새도는 태양과 같이 뜨겁고 한국에 빛을 주고 있구만. 괴로운 소나무 2018.10.13
.31 외로운 말똥비름 2018.10.13
첨부 (1)
Capture+_2018-07-13-23-40-48-1.png
1.45MB / Download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