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 3시즌 째 마음이 불안하네요

글쓴이2019.08.16 22:40조회 수 3506추천 수 46댓글 39

    • 글자 크기

공기업 준비중이고 이번 하반기가 3시즌째입니다.

 

이제는 정말로 성과를 내야한다는 마음이 들어서 그런지 가끔씩 불안하네요. 가까운 목표만 생각하면서 안 불안해하려고 하는데 오늘같이 갑자기 문득 왈칵 불안감이 밀려올 때가 있어요. 비단 저뿐만 아니라 공시생, 고시생, 장기 취준생이 다 느끼는 감정이겠죠..?

 

 하반기가 다가올수록 점점 무서워지는데 이 무서움을 털 곳은 일기장이나 여기밖에 없네요. 친구에게도 부모님께도 내 짐을 안길 수는 없고, 그냥 모든 걸 스스로 감내해야 하는 지금이 버거울 때도 있지만.. 힘들면 잠시만 울고 다시 시작해야 하는거겠죠

 

취준, 수험 동굴을 지나 사회인이 되신 분들이 새삼 대단하게 느껴지는 밤이네요. 미래를 위해 오늘을 축적하고 있는 분들을 응원합니다. 나도 날 응원해주자 화이팅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6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남자보고 변했다고 좀 하지마라23 anonymous 2020.02.14
(지리산의아픔) 혹시 빨치산(partizan)의 존재를 아시나요?27 anonymous 2020.02.13
노브라로 방송한 아나운서25 anonymous 2020.02.15
기숙사합격자 발표2 똥마려운 찔레꽃 2020.01.17
컴잘알 형들 도와주세요9 눈부신 미국부용 2020.01.17
[레알피누] 내일 토익 치시는분??6 한심한 아까시나무 2020.01.17
카톡 오픈챗에서 친구 만드는거 괜찮나요?7 즐거운 참개별꽃 2020.01.17
긱사 추가모집이랑 조회10 적절한 큰꽃으아리 2020.01.17
군대,40일 남았습니다 선배님들 뭘해야 할까요??18 거대한 해바라기 2020.01.17
2 우수한 살구나무 2020.01.16
혹시 9급 공시 얼마나 걸리나요? 1년 넘게 준비하신분 있나요?..5 고상한 속털개밀 2020.01.16
부교공 내일 공고 나온다네요3 서운한 뽕나무 2020.01.16
인강 공유구걸충을 딥따 짱나네요 ㅋㅋ14 빠른 긴강남차 2020.01.16
학점 3.8인데 공대 전과16 부지런한 흰씀바귀 2020.01.16
[레알피누] 금정 2층 국물5 유별난 더위지기 2020.01.16
부산에 점 잘빼는곳 유명한곳 있나요??5 교활한 금목서 2020.01.16
혹시 전동드릴 가지고 계신분 있나요?4 수줍은 송악 2020.01.16
주변에 공시 몇년 걸림?6 날렵한 고로쇠나무 2020.01.16
부교공3 유치한 누리장나무 2020.01.16
경력단절녀와 대화를 나눠봤는데69 멍한 도깨비바늘 2020.01.16
정출연 연봉의 진실?15 촉박한 꽃댕강나무 2020.01.16
.1 이상한 노루오줌 2020.01.16
부산은 왜 일할곳이 없나요?20 개구쟁이 가시연꽃 2020.01.1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