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가 연애 처음이라서 그러는지 답답한 행동을 많이해서 미치겠어요..

글쓴이2011.11.26 13:57조회 수 25043댓글 11

    • 글자 크기

 

 

 

뭐랄까 하나부터 열까지 다 가르쳐줘야 아 그렇구나 하는스타일이고

 

그리고 원래 성격상 주위에 연애상담? 이런거 해주는 친구도 없을뿐더러

 

있어도 자기가 입밖으로 여친이랑 있었던 일 이야기하는 사람이 아니라서

 

자기혼자만 생각하고 고민하는거 같아요

 

원래 남자들은 또 여자랑 다르게 '대부분'은 남친여친이랑 문제있거나 좀 사소한다툼있을때

 

주위에 이야기 잘 안하고 혼자 생각하거나 해결하는경우가 많잖아요

 

 

이런점이 싫다는게 아니라 이렇기 때문에 제가 진짜 정곡을 찔러서 이야기 안해주면

 

뭐가 잘못됬고 앞으로 어떻게 행동해야하는지를 모르는거같아서 답답하다는거에요

 

 

그래서 저도 나름대로 잘 이야기해서 내가 이래서 기분이 좀 그랬으니까

 

다음엔 이랬으면 좋겠다~ 이건 좀 아니지않아? 이렇게 좋게말하면 잘 알아듣지만

 

 

의외로 고치기 힘든문제도 많더라구요 연락같은거?

 

 

뭐 다른 사소한문제야 그렇다 치더라도 연락은 정말..

 

 

제가 여태껏 만난 사람들은 그래도 자기전에.. 자기가 밖이든 집이든

 

 

어 나 조금있다가 집에들어갈거같은데 먼저 자 라고 연락 주든가

 

 

아니면 오늘은 나 뭐 좀 한다고 늦게잘거같아 과제도 많고해서 먼저자세요~

 

이렇게 카톡 하나라도 보내주고 아니면 전화라도해주는데

 

 

지금 남자친구는 그런게 없어요

 

 

특히 술마시러가면 좀 그런경향이있는데 처음엔 술 많이 마셔서 필름이 끊겼구나 하면서 이해하고

 

몇번은 아 아직 술자리가 덜 끝났구나 이런생각도 했었는데 그게 아니더라구요

 

 

알고보니까 저 말고 다른친구들한테는 카톡을 주고받은것도있고 페북엔 그 사이에 글도 쓰더군요

 

 

그럼 저한테 왜 연락을 먼저 안하는지.. 그런점도 좀 화가나고

 

 

한번 연락하면 계속 연락하는것도아니고 그냥 자기전에 너 먼저 자라고 잘자라고 이야기해주는게

 

 

그렇게 힘든건지 모르겠어요.............

 

 

그래서 내가 예전에도 화냈던 부분이 아직 안고쳐진거같아서 답답하다니까 맨날 하는소리는 미안하다는소리..

 

 

 

막 전화와서 내가생각해보니까 좀 잘못한거같다고 니가 그렇게까지 이야기했는데

 

 

내가 고치려고 하니까 잘안된다는 둥 이런이야기라도 할 줄 알았는데

 

 

그냥 문자나 카톡으로 미안하다.. 이런식으로하고 그냥 끝이에요

 

 

 

이런 상태니까 저도 더이상 화내면 쪼짠해보이고

 

늘 제가 화내거나 섭섭한 이유는 남친행동이나 태도 또는 말때문이기때문에

 

 

계쏙 똑같이 반복되는거같아서 뭐라하기도 지치고 힘들더라구요..

 

 

 

 

그리고 저는 서로 이 문제를 잘 풀어서 계속 만나자는 뜻으로 섭섭한거 화난거 이야기하는건데

 

남친입장에선 이게 잔소리로 들릴 수 있으니까 함부로 서운할때마다 이야기도 못하겠고

 

 

그렇게 하나씩 하나씩 쌓이다가 폭발한게 아주 느긋느긋하게 말하는건데

 

남친은 또 제가 느긋느긋하게 말하니까 별 일 아닌줄알고 미안하다고 하고끝내는거같기도하고..

 

 

 

그냥 안맞는걸까요

 

 

 

솔직히 말하면 남자친구가 처음에 잘하겠다고 말해서 믿었는데

 

 

이게 거짓말같다는게 아니라 그 말을 믿은 제가 바보같이 느껴지더라구요

 

 

물론 남자랑 여자랑 사귀다보면 시간이 흐르다보면 차츰차츰 자기 일상으로 돌아가는건 저도 알지만

 

 

저희가 뭐 1년 2년 된 커플도아니고 ㅋㅋㅋㅋㅋㅋㅋ 날짜를 굳이 세어서 따지지면 오래되도 2달정도네요

 

 

2달 반인가.. 아무튼.............

 

 

 

그만큼 제가 편해져서 그런건가 싶기도하고 만나면 잘해주는데

 

 

안만났을때 얼굴안보는 날에 제대로 연락안해주고 말없이 끊기고

 

특히 술자리나 모임갔는데 어찌 잘들어간건지 안들어간건지 연락없으면 좀 화나가요

 

 

아 제가 일부러 연락 기다리는건아니고 남자친구쪽에서 항상 나중에 연락할게

 

이렇게 통보식문자?가 와서

 

 

저도 아 그럼 다놀고 연락하라고 답해주고 제 할일하는데

 

 

저렇게 연락받고나면 은근히 기다리게되잖아요.. 그래서 자꾸 기다리게되는거같아요 ㅠㅠ

 

 

밤에 과제를한다거나 티비를본다거나 하면서도 흠 아직 안들어갔나? 이런생각도 들고

 

 

 

ㅠㅠ

 

 

뭐 남자분들 성향에 따라 다르겠지만 연애첨이라서 뭘 모르는거같아요..

 

 

사소한거 하나하나 챙겨줄때 더 행복한거고 더 좋은건데.....................

 

 

남자친구가 워낙 무심해서 그런지 몰라도....... 자기가 자기입으로 원래 그런거 안챙기고 자긴 별 감정없다며..

 

 

 

 

ㅋㅋㅋ이말 들었을때 충격이었는데 사람나름이라서 그러려니하고 이해하고 넘어갔어요 지금은..

 

 

 

그냥 도저히 말할 곳이 없어서 여기다가 남겨요

 

 

 

요즘 친구들은 자기 일 한다고 바쁘고 또 한창 셤기간일텐데 이런 고민이야기해도 제대로 답안해줄거같아서..

 

 

 

그럼 피누님들 좋은 주말보내세요 ㅜㅜㅜㅜㅜㅜㅜ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힘내요 남친도님을많이좋아하지만표현하는데서툰거뿐일거에요
  • anonymous (비회원)
    2011.11.26 15:07
    표현하지 않으면 없는것과 같다고 생각합니다
    여자분 기분 충분히 이해하구요..
    성향이라고하기엔 조금 심한 부분도 있네요...
    힘내시구요..
    이런 여자친구가 있다는게
    그남자분이 이상하게 부럽기도 하네요^^..
  • anonymous (비회원)
    2011.11.26 16:22
    저도남자라ㅋㅋ남자분도 공감 되는데... 여자분들은 이런거에 엄청 민감하군요ㅋㅋ
  • anonymous (비회원)
    2011.11.26 16:26
    즐거운주말되세요
  • anonymous (비회원)
    2011.11.26 17:21
    이런분도 있군요..
    보통은 연애 초반에 이런사람이다 싶으면 뻥 차버리는데
    제 동생도 이런 스타일인데 잘못한걸 알면서 고치질않습니다
    알아서 해주길 바라죠. 가족들 한테도 연락 안하고 심할경우 군대도 말안하고 혼자 가버리죠
    요는 커뮤니케이션을 자주 하세요. 제가 아는 사람을 기준으로 봤을땐
    이런 사람들은 보통 대화의 중요성을 전혀 인지를 못합니다.
    고집도 세서 자신이 잘못됬다고 지적 받아도 호들갑 떤다 생각하고 넘기죠./
    여성분이 일방적으로 주기만 하는것 같네요 남자쪽에 간단한걸 요구 하지만
    들어 주질 않는듯하고. 상당히 이기적인거라 볼 수도 있습니다
    한쪽에서만 일방적으로 주기만 하다보니 지치신걸로 보이고요
    남성분과 타협을 해야 한다고 봅니다. 거절한다면?
    해어지는걸 고려는 해보세요. 연애를 하면서 받기만 바라다뇨
    하물며 동물들도 정을주면 호감을 표현합니다.
    아직 젊고 기회는 많습니다 고장난 수화기로 대화는 그만하고 고쳐쓸지
    바꿀지 정하시기 바랍니다.
  • anonymous (비회원)
    2011.11.26 17:42
    즐거운주말되세요
  • 제가 글을 읽자마자 바로 떠오르는 포스팅이 있어서 링크합니다.

    유명 파워블로거의 연애 어드바이스 포스팅인데 꼭!꼭!꼭! 읽으세요. 도움될거예요...

    http://love111.tistory.com/286

    연락횟수=사랑의 크기라는 공식을 거의 대부분의 여성분들이(아니, 100%의 여성분이라해도좋을듯) 가지고 있는데 그럴수록 연애는 그저 고달파질뿐입니다.

    그리고 남자는 멀티플이 불가능합니다.

  • anonymous (비회원)
    2011.11.27 20:03

    연애가 첨이라 서툰게 아니라 님 남자친구분 성향이 그런듯하네요.....연락문제같은건 못고쳐요.....ㅠㅠ

    그렇다고 남자친구분이 님을 사랑하지않는건 아니지요. 하지만 연락문제는 못고칩니다 ㅠㅠ

  • 남잔데 제가 그러는데 난 남자가 아닌가?!ㅋㅋㅋ 어찌보면 남자분이 나름 밀당을 하고있는 걸수도?? 연애 처음 이라곤 하나 어디서 본게 있을것이므로.. 

  • 제경우는 1년반쯤 지나니까 사람이 변하더이다. 기본적으로 안고쳐지는게 있긴하지만 사람이 오래 같이 생활하다보면 닮아가서 익숙해지는부분은 익숙해지더라구요.  안맞는 부분은 3년이 넘은 지금도 으르렁 대지만

    그렇다고 1년이 넘게 참으라는 말은 아니구요..

    근데 남자들은 원래 그렇지않나요? 뭐가 문제고 뭐가 맘에 안드는지 꼭 찝어서 말 안해주면 잘 모르는거? 나도 남자마음을 모르는데 남자라고 어떻게 여자마음을 알겠어요. 가르쳐나가는 맛이죠 뭐ㅋㅋ

  • 계속 말해야댐... 계속계속.... 계속!!!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8021 여러분들 메리크리스마스2 난쟁이 도깨비고비 2023.12.25
168020 내일 강해지시는 분들 많겠네요1 아픈 붉은토끼풀 2024.03.03
168019 일하다 만난 사람들하고 친해지시나요1 처절한 댕댕이덩굴 2024.03.28
168018 이제 슬슬 학위수여식 진행하는 학과도 있겠네요1 무거운 댓잎현호색 2024.02.21
168017 중간고사 얼마 안 남았는데 공부는 잘들 하시나요2 발냄새나는 나도송이풀 2024.04.16
168016 우리 학교 총학이 또 뭔가 문제가 생겼나보네요2 배고픈 바랭이 2024.03.19
168015 사람의 계획의 노예가 되면 안 되는데 다부진 산뽕나무 2024.02.15
168014 슬슬 건강검진을 하면 주변 가족들이 하나둘씩 뭐가 나오네요 불쌍한 꿩의밥 2024.02.17
168013 카톡 상대방이 나를 친추했는지 확인하는법7 특이한 닥나무 2015.07.24
168012 노력해도 잘 안 되는 일을 맞딱뜨렸을 때는 다들 어떻게 하시나요4 건방진 겹벚나무 2024.03.31
168011 마럽 있잖아요..6 기발한 산철쭉 2023.12.12
168010 보통 OTT 하나만 가입하시나요?1 세련된 벼룩이자리 2024.03.15
168009 입사 6개월차 신입사원인데.. 퇴사해야겠죠..5 안일한 구상나무 2023.11.29
168008 마이피누 진짜 엄청 조용하네요3 친숙한 감나무 2024.02.15
168007 마이피누에 커플비율 한번 볼까요?38 괴로운 왕버들 2012.05.09
168006 엑스포 개최지 발표 4일 남았다는데 부산 가능성 있을까요4 센스있는 자라풀 2023.11.24
168005 친구들은 잘되는거 같은데2 머리좋은 올리브 2023.12.03
168004 오늘부로 기말고사 다 끝났겠네요2 짜릿한 나스터튬 2023.12.21
168003 크리스마스 때 어디들 놀러가시나요3 깔끔한 배초향 2023.12.23
168002 사실 인간관계라는 게 돈으로 안 되는 걸 얻으려고 맺는 건데1 청결한 미국나팔꽃 2024.02.2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