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통하신 여자분들 옷 어디서 사시나요 궁금궁금

글쓴이2012.11.27 16:54조회 수 2967댓글 34

    • 글자 크기

사이즈부터 밝히고 들어가자면

170/58ㅠㅠㅠㅠㅠㅠㅠㅠ

보통 77은 입어야함ㅠㅠㅠㅠㅠㅠ

프리사이즈 옷들은 정말 이쁜데

나의 비루한 몸뚱이는 입을 수 없다는 슬픈현실ㅠㅠㅠㅠ

66까지만해도 정말 이쁜 옷들 많은데ㅠㅠ

나도 쿨하게 매장들어가서

아무옷이나 입어봐도 되는 사이즈가 되고싶다ㅠㅠ

각설하고

보통 저같은 분들 옷 어디서 사시나요?

대부분 오프라인 매장은 사이즈가 다양하지 않아서

전 주로 g마켓이나 11번가에서  주문했는데

그렇게 비싸지 않은 오프라인매장이 쇼핑몰 아시면 추천좀ㅠㅠㅠㅠ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58키로면 77이에요?

    저 남자 172 57키론데 여동생 55사이즈입는뎅 여동생옷 전부는아니더라두 같이입는것두많아용 ~!ㅜ 아닌가 ㅜㅜ
  • @유능한 자목련
    글쓴이글쓴이
    2012.11.27 17:33
    여자와 남자는 차이가 있죠ㅠㅠㅠㅠㅠ
    전 동생이 180에 60인데 옷이 거의 안맞다는ㅠㅠㅠㅠㅠ
  • @유능한 자목련
    77사이즈 재는법잇는데...
  • 남포동 큰옷전문점
  • @창백한 사철채송화
    글쓴이글쓴이
    2012.11.27 17:35
    남포동 큰옷전문점이면
    외국분들을 위해 파는 그 정말 엄청 큰 옷 파는 집 말씀하시는 건가요?ㄷㄷㄷㄷ
  • 170/58 이 통통한건가요??
    나 남자 171/63인데 없어보여서 살찌우고 있는데요
    여자는 많이 다른가봄..
  • @참혹한 토끼풀
    글쓴이글쓴이
    2012.11.27 17:37
    남자와 여자는 다른데다다가
    저는 하체부실 상체집중 형이라ㅠㅠㅠㅠ
    더 안습이라는ㅠㅠㅠㅠ
  • @글쓴이
    웅? 좋은데?
  • @글쓴이
    상체부실-하체비만 보다 훨씬 개선이 쉬움을 말씀드리고싶습니다. 나름 헬스경력좀 있고 이론적으로도 꽤 아는 입장에서 말씀드리면, 상체에 집중된 지방은 식단조절(영양)과 무-유산소를 병행하시면, 눈에띄게 효과가 나타납니다. 그것도 이쁘게요. 근데 하체에 지방이 많은경우 빼기위해서 운동을하면, 빠지는 지방못지않게 근육이 성장하기때문에 실질적으로 사이즈 줄이는게 쉽지않습니다. 운동하세요 한달한달 눈에띄는 변화를 보게되실겁니다
  • @참혹한 토끼풀
    글쓴이글쓴이
    2012.11.27 17:53
    지난 봄에 2개월동안 개인PT받으면서 살을 왕창 뺐는데...
    다른데는 다 빠지던데 가슴이랑 팔뚝사이즈는 거의 변화가 없어서요ㅠㅠㅠㅠㅠ
    역시.. 맞는 옷을 찾기보단 옷에 몸을 맞추는게 답인가요ㅠㅠㅠㅠ
    운동 다시 시작해봐야겠네요ㅠㅠㅠㅠㅠㅠㅠㅠ
  • @글쓴이
    가슴은 안빠지면 좋은거죠-_-;
    살좀빼고 모델포스 뿜어내시길
  • 여잔데 그 키에 58키로면 77까지 아닐건데;; 골격 자체가 크신가.... 한 덩치하는 제가 보기엔 66이지 싶은데.. 안 맞으시다니 뭐..;; 빅사이즈 쇼핑몰이라고 치면 많이 나올거에요 본인한테 맞는곳 찾아보시길ㅎㅎ
  • @어설픈 중국패모
    글쓴이글쓴이
    2012.11.27 17:38
    상체로 살이 몰린 체형이라
    가슴둘레나 팔뚝에서 이미 66은 안드로메다로ㅠㅠㅠ
  • 그래서 전 옷을 입지 않습니다.
  • @센스있는 편도
    글쓴이글쓴이
    2012.11.27 17:38
    앗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ㅜㅠㅠㅠㅠㅠㅠㅠ
  • @억쎈 물레나물
    글쓴이글쓴이
    2012.11.27 17:53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학교 앞 매장에서 박시한 스타일로 나온 거 괜찮아요ㅋ 저도 상체집중형이라...ㅠ 인터넷 쇼핑몰을 자주 애용하지만 가끔 학교앞에서도 박시한거 찾으면 있더라구요ㅋ
  • @잉여 은목서
    글쓴이글쓴이
    2012.11.27 17:55
    오프라인 매장은
    77 혹은 L사이즈있냐고 말하고 들어가는게 싫어서 꺼렸는데
    학교앞에도 꽤 있나보네욬ㅋㅋㅋㅋㅋㅋㅋㅋ
    내일 한 번 돌아다녀봐야겠어요!!ㅋㅋ
  • @글쓴이
    말 굳이 안하셔도 우린 대충 자기가 어떤 사이즈인지 알잖아요?ㅋㅋㅋ 저도 짐작해서 고르면 거기서 알아서사이즈 괜찮다고 하더라구요ㅋㅋ 보세집 잘 돌아다니면 진짜 싸게 살수있어요ㅋㅋ
  • forever21에도 큰사이즈 제법 있던데요ㅎ
  • @천재 민백미꽃
    글쓴이글쓴이
    2012.11.27 18:40
    오옷!! 지금 보고 있는데 괜찮네요!!!!!
    감사합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글쓴님은 키가 크니까 골격도 큰거지 무슨 통통이에요 ㅜㅜ ...................... 힝
  • 요즘 보세는 거의 프리사이즈에 66, 77까지 나와도 정사이즈보다 다 작게나와서 모르겠지만
    77정도면 비싼브랜드 아니라도 사이즈별로 나오는 브랜드면 다 무난하게 사이즈 있던데요!
  • @청아한 시클라멘
    글쓴이글쓴이
    2012.11.27 22:06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숫자상과 보는 것은 차이가 있스무니다ㅠㅠㅠㅠㅠ
    통통하무니다ㅠㅠㅠㅠㅠㅠ 77입어야 하무니다ㅠㅠㅠㅠㅠㅠㅠ
  • @글쓴이
    ㅜㅜ .... 제가 예상컨데 ....
    팔뚝 살때문이 아니라 어깨골격 때문에 팔뚝이 낀다고 느끼시는거 아닌가 싶은데 ㅜㅜ
    170에 58키론데 66사이즈 팔뚝살때문에 끼다뇨 ㅜㅜ
    제가 고3때 160에 60 넘게 나가던 시절에도 66을 품 남게 입었는데 .........
    단연코 통통한거 아니실거같아요 ㅜㅜ
    걍 키가 크셔서 기본적인 골격때문이고 ㅜㅜ 딱 몸매 보기 좋으실듯 ㅜㅜ
    키큰거도 부럽구 다 부럽당 ㅜㅜ
    난 호빗인데 ㅜㅜ
  • 내가 옷사주고싶네
  • @특별한 파인애플민트
    글쓴이글쓴이
    2012.11.27 22:07
    ☞☜....
    널 사랑해.....ㅋㅋㅋㅋㅋㅋㅋㅋㅋ
  • 통통 절~~대 아닌데요ㅋㅋㅋㅋ저 님보다 키도 작고 더 뚱뚱한거 같은데...77까지 안입어요. 그냥 키가 크셔서 그런겁니다ㅋㅋ
  • @더러운 굴참나무
    글쓴이글쓴이
    2012.11.27 22:06
    ㅠㅠㅠㅠㅠㅠㅠ 힘이 되네요ㅠㅠㅠㅠ 감솨솨솨솨ㅠㅠㅠㅠㅠㅠ
  • 키가 크셔서 사이즈를 크게입으시는것같네요ㅋㅋ그 스펙이면 통통아니구 딱 보기좋을것같아요 부럽네요ㅜㅜ
  • @특별한 꽃며느리밥풀
    글쓴이글쓴이
    2012.11.27 22:08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66에서 꽉 끼는 저의 팔뚝 실루엣을 보신다면
    감탄하실거에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저랑 신체스펙 똑같으심ㅠㅠ..저도 170에 58~59왔다갔다하는데 요즘 66들도 너무 작게나오고 팔길이도 짧고그래서 77쯤 입어줘야 편안하고...ㅠㅠ 엄청 마른 느낌도 아니고 전 여기서 유지만되고 절대빠지진않네요..
  • @치밀한 벼
    글쓴이글쓴이
    2012.11.27 22:08
    동지여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6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선배들이 군대뺄수있으면 빼라던데16 anonymous 2020.06.01
화제의 글 남성의 지배구조는 여성이 만든 것이다30 anonymous 2020.06.02
화제의 글 쿠팡 미쳤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10 anonymous 2020.05.31
12288 언교에서 하는 토익 환급 강좌 들을만한가요?4 야릇한 초피나무 2013.08.25
12287 기숙사 밥 언제부터 줘요?5 한심한 율무 2013.08.25
12286 전소 오늘 쉬네요..3 답답한 마 2013.08.25
12285 아 쌈디 control 들으니 속이 다 시원하네요ㅋㅋ9 착잡한 혹느릅나무 2013.08.25
12284 장전역 주위 미쳐버린파닭..2 유치한 철쭉 2013.08.25
12283 오늘 토익 어떠셨나요??14 외로운 피라칸타 2013.08.25
12282 매직하고 나서 샴푸8 민망한 쇠별꽃 2013.08.25
12281 튜더링 해보신분1 냉정한 리기다소나무 2013.08.25
12280 사주에2 무좀걸린 봄구슬봉이 2013.08.25
12279 일회용 염색?2 날렵한 자주괭이밥 2013.08.25
12278 롤고데기 추천좀해주세용~~ 초조한 윤판나물 2013.08.25
12277 핸드폰 전문가분 계시나요//4 센스있는 박주가리 2013.08.25
12276 미래인재개발원 교내근로 연락온사람 있나요?1 상냥한 물박달나무 2013.08.25
12275 아래 밀당 글보고 질문. 밀당에 대처하는자세4 착실한 윤판나물 2013.08.25
12274 자자 싸우지말고 노래나 한곡들읍시다.2 생생한 메꽃 2013.08.25
12273 봉사동아리!!!7 흔한 고들빼기 2013.08.25
12272 9학기째 수강정정 귀여운 꽃기린 2013.08.25
12271 기성회비 이슈...아직 때가 묻지 않은겁니다1 괴로운 목련 2013.08.25
12270 [레알피누] 안자고잇는 사람들~ 머하고잇나요?19 상냥한 둥굴레 2013.08.25
12269 학생들 고가의 소지품(수정 읽어보쇼)21 잉여 삼잎국화 2013.08.25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