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후배사이

글쓴이2012.04.17 19:54조회 수 2347댓글 37

    • 글자 크기
아니 별로 친하지도 않은 선배가 막 후배에게 기분 나쁘게 놀리면 후배가 정색하는데 잘못된건가요? 나이많은게 대순가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잘못 된거 아니구요.
    선배 잘못이구요.

    선배는 친해지고 싶어서 놀렸다거나 친하다고 생각해서 놀린거 같은데
    눈치밥이 아직 모자라나보네요.
  • 여자분이시면 나이 좀더 잡숴 보시고
    남자분이시면 군대 갔다 오세요

    그러면 압니다 뭐가 문제인지



    가만 보니 어이 없네요

    나이가 대순가 라니


    글쓴분도 성인일텐데

    중고딩놈이 와서

    나이만 쳐먹고 뭐 대순가 하면

    기분 썩 좋겠네요

    나도 나이 많은건 아닌데

    말하는 싹수가 노랗네요

  • @생생한 애기봄맞이

    나이가 많아봤자 얼마나 많다고
    친하지도 않는 중고딩에게 기분 나쁘게 놀리는 철없는 대학생이
    더 싹수가 노랗게 보이는 게 정상일 텐데요
    이래서 나이가 대순가 하는 봅니다

    원래는 딴지 걸 생각이 딱히는 없었는데 수정하신 걸 보니 제가 다 빡치네요...

  • @무좀걸린 독말풀
    님이 왜 빡치는데요?
    내가 저 글에서 대학생이 중고딩 놀리는걸 언급했어요?

    함부러 넘겨짚지 마세요
  • @생생한 애기봄맞이

    아무리 익게라도 같은 학우에게 말하는 싹수가 노랗다고 하는 게 정상인가요?

    아니 원글님이 선배가 후배 놀리는 걸로 글 쓰셨는데
    당연히 님이 예로 드신 중고딩과 대학생으로 치환할 수 있, 아니 치환해야죠
    아님 본문 마지막 문장만 보셨나

  • @무좀걸린 독말풀
    아니 웃긴분이네
    치환이라ㅋㅋㅋㅋㅋ
    말도 안나오네
    그걸 치환해야 댑니까?
    마지막 문장만 아주 대놓고 언급한건데
    또 넘겨짚으시네
    언어영역 몇등급 받고 들어오셨수?

    그리고 님
    내가 비록 욕은 안했지만
    저런 태도가 문제라고는 생각 안해봤는지?
    개쌍욕 적으려다가 그만둔게 저정도요
  • @생생한 애기봄맞이
    그럼 마지막 문장'만으로' 발끈해서 싹수 노랗네 드립까지 하신 게 맞네요.
    잘 알겠으니 이제 님 댓글들 내용 설명해 주실 필요가 없습니다.
  • @생생한 애기봄맞이
    님이야말로 언어영역 몇등급인지ㅋㅋㅋㅋㅋ앞뒤맥락 다 짜르고 문장하나만 갖고 전체글을 판단하고 글쓴이 성품 판단하라고 언어영역에서 가르칩디까?ㅋㅋㅋㅋ그래놓고 마지막 문장만 갖고 글썼다는걸 자랑처럼 말씀하시네요ㅋㅋㅋㅋㅋㅋ
  • @생생한 애기봄맞이
    이렇게 군대갔다와서 지혼자 철든줄 착각하는사람 널렸죠 ㅋㅋㅋㅋㅋ병장병 아저씨병 ㅉㅉ 아직도 군대물 안빠지셨나 남들보고 나이로 훈계하려들지마시고 본인이나 좀더 철드시길
  • @생생한 애기봄맞이
    대학생나이가 차이나봤자 몇살차이난다고 벌써부터 꼰대기질만 배우셔서 남한테 싹수드립인지 궁금하네요ㅋ 님같은분들때문에 복학생들이 욕먹는경우가 생기죠 자기도 뭐안되면서 뻑하면 나이로 유세나 떨고 남한테 훈계질이고 나이대접 못받으면 죽는줄알고 ㅋ

  • 윗분 말대로 잘못 맞아요
    약자란 강자에게 기어야 하는 게 윤리니까
    이런 걸 보면 아직 우리 사회는 수천년 전 고대 그리스에서 진보한 적이 없는 듯
  • 확실히갈수록 개념이 업어져..지금은몰라도 후배 몇번받아보면알거에요
  • 그냥 장난을 치지않으면되는것을..
  • 그냥 선후배관계를 떠나 인간관계적으로 생각했을 때
    상대가 뭘 했건간에 정색하면 안 좋음
  • 글쓴이도 그렇고 위에 꼬치꼬치 말꼬리잡고 늘어지면서 빈정대는 대댓글 다는 사람도 그렇고.. 아직 사회생활에 적응하지 못했네요. 나이가 많은 건 대한민국 유교사회에서 당연히 "대수"로 인정받아야 하고, 그 정도가 지나치지 않는 이상 연장자에 대한 예의는 지켜져야 합니다. 그 정도가 심히 지나치지 않다면 허허 하고 넘길수 있는 아량과 인내심은 사회생활에 필수적입니다. 그 상황에 정색하면 괜한 반목만 생겨 더 골치아프게 되죠.
  • 미안하다..이제 아는척 안할게..
  • 댓글다는거 보니 글쓴이 성격이 모난구석이 있는듯한데... 나한테도 태클걸려나 모르겠네ㅜ
  • @쌀쌀한 끈끈이주걱
    그럴수도 있는데 진상선배도 생각보다 많은게 함정
  • 어...음... 걍 남자가 눈치가 없어서 적당히를 모르고 말한게 가장 큰 문제고, 그거에 까칠하게 구는 여학우의 성격이 사이드인데 왜 주객이 전도되어서 까이는거지??

    거기다 나이많은게 대순가 라는 언급. 분명 강한 단어의 선택임에도 무슨말인지 딱딱 감이 잡히는건 나뿐인가요? ㅋㅋㅋㅋㅋㅋㅋ 나는 이 단어를 택하고 싶은데

    '부끄러운줄 알아야지'
    누구 까려고하는건 아니고 갑자기 걍 떠오른 단어임. 괜히 오해 ㄴㄴ
  • @바보 은백양
    이 댓글 무슨 뜻인지 이해 안감ㅋㅋㅋㅋㅋ 남자 여자가 왜나오지?
  • 아 ㅈㅅ 내가 눈이 삐었음. 여자후배한테 남자선배가 말하는 그런걸로 봤으요 ㅈㅅ
  • 참나 전 나이 먹을만큼 먹엇고 졸업할때 다되 가지만 글쓴님 맘 이해되요. 나이 먹은 사람들 도 나이값해야함. 지 나이먹엇다고 진짜 심하다할정도로 장난치거나 사람 기분나쁘게해놓고선 기분나쁜표시하면 싸가지가 있 네없네 하는거 참 웃겨요. 나이를 떠나서 인간 대 인간으로서 가릴건 가려야 하는게 맞게ㅛ죠
  • @병걸린 곰딸기
    나중에 나이먹고 오랜만에 만난 친구 아들내미한테 "일로와봐 얼마나 컸는지 꼬추한번만져보자" 하면 거기에 기분나빠서 정색하고 나이값이나 하지 나이많은게 대순가? 하면 어떡하시려고

    기분나쁘다는 장난의 정도가 확실치 않은 이 글을 토대로는 연장자든 아랫사람이든 그 누구도 깔 순 없음

    다만 난 글쓴이 말투 심히 거슬림
  • 우리나라가 그래서 이모양 이꼴이죠 상식도 안통하고 지적하면 바로 싹수가 어떻네 저떻네 싸가지가 있네없네 저말부터 나오니깐여
  • 뭘 또 우리나라까지.,

    구체적인 상황을 몰라서 뭐라고 하긴 그렇지만

    글쓴분도 언제나 남한테 좋은기분만 전하는건 아닐테니;

    적당히 넘기시는게.,

    정색은 어지간하면 별루ㅜ
  • 이건 뭐.. 갑자기 전쟁터
  • 댓글들 참 ㅋㅋㅋ
  • 얼마나 놀렸고 얼마나 정색을 하신건지 구체적정황을 몰라서 말씀드리기 애매합니다만
    우리나라 정서가 나이가 대순게 사실이긴 합니다
    조금씩 바뀌고 있긴 하지만요..
    나이가 대순가라는 표현은 앞 내용과 연결해볼때 부작절한거 같구요..

    그리고 당해보시면 어떤기분인지 조금은 이해하실겁니다.후배가 어려보이는건 모든 선배가 마찬가지거ㄷ든요ㅋ물론 글쓰신분 입장도 이해합니다 ㅋ
    당연히 친하지도 않은데 놀리면 기분 나쁘죠 ㅋ
    정황을 모르는 상태에서
    제가 보기엔 둘다 당연해보입니다 ㅋ
  • 진짜 나이로 유세떠는사람들 왜이렇게 많은지ㅉㅉ
  • 솔직히 나이많다고 유세떠는게 정말 싫어하지만, 반대로 나보다 연장자가 기분나쁜 농담을 했을때(얼마나 기분나쁜 농담인지는 모르겠지만) 엥간하면 그냥 넘어갑니다;; 말을 하더라도 정색보다는 그냥 그건 좀 아닌거 같아요 라고 부드럽게 하죠..근데 둘다 개념없긴 마찬가진데 정색한 분이 전 좀 더 개념없는거같아요;; 무슨 농담을 들으셨길레
  • ㅋㅋ 흥한다흥해
  • 무슨 농담인지 농담 내용이 안 밝혀지니까 논쟁이 불거지네요 일반적으로 용인될수준인지 아닌지ㅋㅋ친한 사람도 심한 농담하면 기분나쁜데 안 친한사람은 그보다 덜 심한 농담해도 기분나쁠 수 있죠~ 전 글쓴님이 잘못된 사고방식 갖고 있다고는 생각안해요 다만 원만한 사회생활을 위해서는 넘어가실 부분은 넘어가시면 된다고 조언해 드리고 싶네요~ 나이 어린놈이 지 비위거스르면 싹수가 노랗니 어쩌고 하는 인간들이 너무 많아서~
  • @귀여운 긴강남차
    이 댓글이 정답
  • @귀여운 긴강남차
    동의함
  • 이거 왜이러지..
  • 한국에서는 나이가 대수 맞습니다.

    저도 이런 유교주의의 폐해? 싫어하는데요.

    막상 저렇게 대하는 사람들보면서 왜저럴까싶다가도

    저도 어느순간보면 그 안에 젖어있다는 생각이 들어요.

  • 나이는 벼슬이 아닙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870 익명이라 써보는데ㅋㅋㅋ.....여자분들 겨 관리 어케하세요?.......22 피로한 낙우송 2012.06.07
869 남들만큼 사는게 세상에서 제일 힘든것 같습니다8 도도한 동의나물 2012.06.07
868 밑에 글 해병대에 관한 답변입니다.8 활달한 굴피나무 2012.06.07
867 욕한마디씩만 해주이소...29 특이한 흰꿀풀 2012.06.07
866 교내 슬리퍼 신고다니면 꼴보기 싫나여?17 유치한 갯완두 2012.06.07
865 부산대학교 물이 좋아지네요26 화려한 꼭두서니 2012.06.07
864 나를 사랑하고 싶어요6 멍한 섬초롱꽃 2012.06.07
863 남자 반바지 어떤가요35 슬픈 백합 2012.06.07
862 소개팅 조언10 즐거운 삼잎국화 2012.06.06
861 헤어지고나서 시간이 필요한데 시간이없네요..7 흐뭇한 실유카 2012.06.06
860 공대 다니시는 분들 조언좀 부탁드리겠습니다.4 현명한 소리쟁이 2012.06.06
859 나이 많은 헌내기 어때요?...12 현명한 소리쟁이 2012.06.06
858 [레알피누] 헤어진 여친에게 연락하가11 끌려다니는 돌가시나무 2012.06.06
857 왜 사는지 모르겠어요...6 해맑은 올리브 2012.06.06
856 여자는 어떻게 만나나요?7 적나라한 까치고들빼기 2012.06.06
855 슬림한 남성어때요?28 난감한 큰앵초 2012.06.06
854 담배는 무슨맛으로 피나요?10 큰 으아리 2012.06.06
853 남자 어떻게 꼬셔요?15 활달한 물매화 2012.06.06
852 통통한 사람이좋으신 분 있나요?21 깔끔한 산수유나무 2012.06.06
851 열말, 창글관련글과 선배님들 관련해 글쓴 사람 보거라.10 유쾌한 큰꽃으아리 2012.06.0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