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랫글의 댓글보고

글쓴이2012.04.22 01:07조회 수 1769댓글 5

    • 글자 크기

문자로 헤어지자고 하는게 나쁜거였군요..

몇년이나 지난일이긴 하지만.. 미안해지네요..


자게에 써도 괜찮지만 저를 완전히 숨기고 싶어서..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민망한 돼지..ㅋㅋㅋ
  • 그래도 힘내세요 ㅋㅋㅋㅋ 몇년이나 지났으면 그 상대방분도 거의 잊으셨을거에요
    앞으로 이성친구 사귀더거 만약 헤어지더라도 절대로 문자나 카톡이나 온라인으로는 이별통보 안하면 되죠! 두번 다시 똑같은 실수 안하면 되니까
    힘내시길!! ^^
  • 몇년이몇달나 지난일이 마음속에 있다는건ㅋㅋㅋ 그분이 그래도 지나고 보니 괜찮았다는거군요 ㅋㅋㅋ 만약 그런 마음이 없다면 신경도 안쓰겠죠 ㅋㅋ 미안한 마음이 ㅋㅋ
  • 앞으로 안 그러면 되는거죠ㅋㅋㅋ그렇게 하나하나 배워서 다음 사람에게 잘해주면 되는거에요ㅋㅋㅋ
  • 네 그럼 못써요. 전 그렇게 헤어졌을때 기분이 더러웠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하지만 달라지려고 질문올리신거잖아요 ㅋㅋ이것만으로도 발전이죠 ㅋㅋ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898 학생증을 다 폐기하고 방식을 바꿔야하는거아님요?8 괴로운 풍선덩굴 2012.06.11
897 오른손 약지에 낀 반지는 무슨 의미인가요?10 엄격한 산부추 2012.06.11
896 그 사람은 내 마음을 알까요?14 즐거운 노루발 2012.06.11
895 9개 잘하고 1개 못 하는 내가 죽도록 미워요7 즐거운 노루발 2012.06.11
894 마이피누땜에고민7 흐뭇한 참새귀리 2012.06.10
893 좋아하는사람 만날때 까지 기다리기 vs 걍아무나 사귀기15 잘생긴 물박달나무 2012.06.10
892 친구놈들이 길거리에서 대놓고 색드립쳐서 미치겠습니다11 까다로운 헬리오트로프 2012.06.10
891 대학원 박사 어떤가요?13 섹시한 토끼풀 2012.06.10
890 소개팅에서 주선자가 알아서 빠져줘야 하는 거 아닌가요?! 아놔 빡쳐15 정중한 가시연꽃 2012.06.10
889 허세...15 어리석은 개쇠스랑개비 2012.06.10
888 남녀 사이 종교관이 다를때...28 세련된 개미취 2012.06.10
887 좋아하는 여자애가 맨날 먼저 카톡하다가8 예쁜 애기나리 2012.06.10
886 나...정말 여학우님들 러뷰 하지만 이건 진짜 말해야 겠음...27 저렴한 미국실새삼 2012.06.09
885 아 공부가 너무 싫어요ㅠㅠ19 침착한 붉나무 2012.06.09
884 어떡해요7 나쁜 속털개밀 2012.06.09
883 어머니 께서..10 억쎈 사피니아 2012.06.09
882 현대인의 체력관리 양점홍교수님 푸짐한 향유 2012.06.09
881 우리 솔직해집시다 ㅋㅋㅋ27 현명한 쇠별꽃 2012.06.09
880 학교에서 학생들을 더 다그쳤으면 좋겠습니다.15 어리석은 들메나무 2012.06.09
879 자게를 통해서 책을 팔았는데, 구매하신 남자분11 보통의 복분자딸기 2012.06.08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