혹시 헤어진 옛 애인과 다시 만나고 싶다면

2012.03.07 20:39조회 수 4566댓글 3

    • 글자 크기

 

 

그냥 연락 먼저 하세요..

 

 

제가 이 글을 쓰는이유는

 

저도 헤어졌다가 만났다가 반복하는데

 

한 3번정도 그랬던 것 같아요

 

사실 2번정도는 서로 안맞는 부분때문에 그냥 헤어지자 했었고

 

3번째는 그 사람이 먼저 연락와서 만나는거에요.

 

고민상담 글 보니까 헤어진 사람 연락 한번 해보고 싶다 등등 글이 보이길래

 

갑자기 생각나서 적어봐요 ㅎ 아 참고로 저는 남자에요

 

 

다시 만나면 똑같은 이유로 헤어진다 등등 뭐하러 옛 사람을 다시 만나냐 하는 말이 많은데

 

 

그런거 신경쓰지마시고 나는 정말 그 사람을 못 잊겠다 이런 마음이 계속 들고 생각이 난다면

 

 

연락하세요 그러고나면 처음엔 좀 그래도 나중엔 마음이 편해진다고 하더라구요..

 

 

그냥 한번 찔러보는거 아니면 계속 꾸준히 연락하세요

 

제가 그 분들의 마음이나 왜 헤어졌는지 이유에 대해서 정확하게 모르지만

 

 

대부분 연락이 안닿거나 연락이 닿아도 냉담한 반응이 올거에요

 

이런게 두려워서 못하시는 분들도 있고

 

다시 잘된다고 우리가 잘 만날 수 있을까 이런걱정때문에 고민하시는 분들도 많은데

 

1. 다시 만나고 싶다

 

2. 오해를 풀고 잘 지내보고싶다(헤어졌을 당시 상황이나 싸웠을경우)

 

 

 

이런 두가지 경우에 연락하고 싶다면 이렇게 연락하세요

 

 

1. 새벽에 연락하지 말기 ( 일부러 감성에 젖어서 그냥 한번 찔러보는줄알고

 

상대방은 마음이 좀 남아있더라도 어장같이 느껴져서 피합니다.)

 

 

2. 술마시고 전화하지말기

 

이건 케바케인데 술마시고 전화한 내용을 다 기억하고 그 다음날 다시 연락을 먼저 하거나

 

다 기억한다는 신호를 보내면 괜찮지만 그런경우아니면 오히려 서로 상처만 받으니 주의하세요

 

 

3. 진심이 담긴 이야기를 하기

 

그냥 막연하게 새벽에 잘 지냈어? 라거나 지금 자..? 라고 찔러보는 것 처럼 보이는 연락은

 

오히려 그 사람이랑 더 멀어질 수 있는 지름길이에요

 

 

 

문자 전화 카톡 등등 여러가지 수단이 많으니 어느것을 통해서라도

 

나는 정말 너한테 진심이고 그땐 이러이런 상황으로 우리가 헤어졌지만

 

솔직히말하면 너를 다시 만나고 싶다 한번만 기회를 줄 순 없냐

 

이런식으로...... 좀 진심이 느껴지는 내용으로 연락을 하세요

 

저는 사실 3번에서 좀 많이 흔들렸어요

 

다시 만나고 헤어지고 그런걸 어떻게 하냐며 그냥 다 잊고 지내려고했는데

 

그 사람이 진심을 보여주니까 저도 솔직해지더라구요

 

사소하게 잘못했었던거 싸우면서 서로 상처입혔던거 다 말로 풀고 대화하고

 

그러다가 만나기로 해서 만나고.. 만나서 얼굴보면 다 풀어지는 것 같아요 시간이 많이 지났으니까..

 

 

아마도 먼저 님들의 마음을 상대방에게 솔직하게 보여주면 그 쪽도 반응이 올거에요

 

 

 

쓰다보니까 연애백서? 뭐 그런것처럼 되게 딱딱하게 됬는데 ㅠ

 

그냥 피누에 이런분들도 다시 다 잘됬으면 하는 마음으로 이 글 써봤어요..

 

 

아마 연락을 못하는 이유는 헤어질 때 그 사람이 연락 하지말고 지내자고 말을 하거나

 

님들 쪽에서 연락 하지말라고 했을 수도 있는데

 

 

시간 지나면 그 때 저런말 한 것 자체에 별 의미 두지 않는 것 같아요

 

저는 사실 기억이 안나요ㅋㅋ 그냥 될 수 있으면 다시 얼굴보는 일 없도록하자- 이런말 했다고 하는데..

 

 

물론 한 쪽이 바람을 폈거나 폭력을 휘둘렀거나 엄청나게 상처를 준 경우면 

 

그냥 그 사람을 위해서 연락을 안하는게 더 좋을 것 같네요..

 

 

 

아무튼 싱숭생숭 하신 분들 마음 정리 잘 하셨으면 좋겠어요

 

 

다시 만나면 똑같은 이유로 헤어진다?

 

 

이건 서로서로 다시 만났을때 노력하지 않아서 그런 것 같고..

 

 

또 만나다보면 다른 여러문제들이 발생 할 수도 있는데

 

인연이면 연락하게 될 경우 다시 만날 수 있을거에요

 

하지만 이건 막연한 생각인것같고... 직접 연락해서 마음을 전해보세요~

 

 

 

다들 화이팅이에요 ㅎㅎ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758 소개팅하기로 했는데17 늠름한 이질풀 2012.05.15
757 영어땜에 부끄러버요.11 유능한 단풍마 2012.05.15
756 특정 집단을 차별하는 교수님땜에 고민9 밝은 꼬리풀 2012.05.15
755 학교앞 서민코스프레하는 노점상들 정리해야되는거 아닙니까?17 진실한 물아카시아 2012.05.15
754 같은수업 계속 쳐다보면?12 힘쎈 털진달래 2012.05.15
753 요새 그냥 이유없이 피곤해요8 촉박한 배나무 2012.05.15
752 길냥이 밥주는 것도 함부로 하면 안되는거네요,,9 친숙한 낙우송 2012.05.15
751 감정이 점점 무뎌져가는것 같습니다...5 무거운 산호수 2012.05.14
750 신중한게 차가워보인데요 ㅠㅜ11 센스있는 둥근잎나팔꽃 2012.05.14
749 컴퓨터 잘 아시는분들 도와주세요ㅜ2 참혹한 우단동자꽃 2012.05.14
748 절 좀 도와주세요! 다재다능하신분들3 처참한 까치고들빼기 2012.05.14
747 고민이네요 ㅜ10 빠른 다닥냉이 2012.05.13
746 법대사람들 봅니다6 과감한 배나무 2012.05.13
745 남친 여친 없는 사람 보세요.10 정중한 피라칸타 2012.05.13
744 긱사사시는 분들.. 룸메한테2 어두운 참오동 2012.05.13
743 집에가기 싫어요4 황송한 대팻집나무 2012.05.13
742 카라 깃 아무나 올리는거아니지않나요??13 과감한 배나무 2012.05.13
741 도대체 애인은 어떻게 만드는건가요??25 무심한 노루참나물 2012.05.12
740 웅비관 헬스다니신분들 사소해질문11 어두운 해당화 2012.05.12
739 좋아하는 사람이 생겼어요9 흐뭇한 야콘 2012.05.12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