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진남친...

글쓴이2012.02.26 15:15조회 수 2964댓글 9

    • 글자 크기

다시 연락할 길이 없을까요

작년 여름방학때 잠깐 사귀었다가 헤어지고 연락쭉안했어요

남친의 친구도 몰라서 여자친구가 생겼는지도 모르고있는데..

졸업생이라서 물어볼 사람도 없고..

문자로 하는게 좋을지 전화로 하는게 좋을지

무슨말을 해야할지...

 

그냥, ...

아직도 좋아하는 마음이 남은것같네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먼저 차버리신건가요?
  • 글쓴이글쓴이
    2012.2.26 15:17
    아니요 트러블이 있어서 서로 연락안하다가 몇달뒤에 카톡으로 잠깐 얘기는했었어요.
  • 글쓴이글쓴이
    2012.2.26 15:18
    그리고 최근 싸이월드에 저랑보냈던시간들이 좋았다고, 행복하다고 적어놨던데 그것도 없어졌어요
  • 그냥 한번 잘 지내냐고 카톡해보세요 ㅎ
  • 글쓴이글쓴이
    2012.2.26 15:48
    그게요.. 못하겠어요
  • @글쓴이
    ㅜㅜ (비회원)글쓴이
    2012.2.26 21:19

    으아,. 사랑의 메신져가 되드리고싶네 ㅜ

    저도 여자친구랑 헤어졌다가 시간이 지나고 다시 만나서

    지금은 잘만나고 있는데 ,. ㅜ 도와드릴 방법이 없으려나 ㅜㅜ

  • 행인 (비회원)글쓴이
    2012.2.27 00:44

    님 저도 얼마전에 여친이랑 헤어졌었거든요.

     

    그래서 궁금해서 물어봅니다. 님은 어떻게 헤어졌다가 어떻게 다시 만났나요?

     

    중간에 떨어져 있던 기간은 얼마나 되셨어요?

  • ㅜㅜ (비회원)글쓴이
    2012.2.28 00:36

    3년정도 사겼는데 군대까지 기다려줬어요;;

    음,. 전역하고 여자친구는 군대까지 기다려줬는데

    자기한테 너무 무심한거 아니냐 이런 걸로 쫌 많이 싸우고,. 헤어져서

    둘다 다른사람 만났는데 다른 사람만나면서 여자친구가 너무 그립더라구요ㅜ

    그런 사람이 또 없는것같고 뭐 그렇게 헤어지고 다시 찾아가서 다시 만나게 됐네요^^;;

  • 행인 (비회원)글쓴이
    2012.2.29 23:43

    우와..대박이네요

     

    글쓴분도, 여친분도 둘다 중간에 다른 사람이 생겼었는데

     

    두분 다 정리 다하시고 다시 만나신거...?? 인연인가 보네요..

     

     

    전 다시 연락하려 해도..받아주긴 하지만, 완전히 다 받아주진 않고..

     

    힘드네요 ㅠㅠ 부럽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688 친구에서 연인...????? 부담스러워요15 유별난 뻐꾹채 2012.05.03
687 슬럼프가 온 것 같습니다....4 싸늘한 등대풀 2012.05.02
686 소개팅 하러 나가는데요.....18 냉철한 명아주 2012.05.02
685 휴,,여자의 마음은 갈대라더니15 머리나쁜 백정화 2012.05.02
684 모두가 공감하리라! 조별과제가 고민...13 흔한 긴강남차 2012.05.02
683 기분나빠요18 정중한 쇠물푸레 2012.05.02
682 데이트하고싶다...ㅠ9 과감한 멍석딸기 2012.05.02
681 저 밑에 글쓴 사람은 아니지만 질렀습니다9 머리좋은 산딸나무 2012.05.02
680 소개팅하러 가야되는데요..4 피로한 수리취 2012.05.01
679 선배들과의 술자리가 너무 불편합니다3 한가한 왕고들빼기 2012.05.01
678 같은 수업 듣는 여자분이14 과감한 메밀 2012.05.01
677 집이 가난해서 고민이에요16 초라한 채송화 2012.05.01
676 CD 사러 갔는데 못 찾는게 고민...7 섹시한 칠엽수 2012.05.01
675 공부하다가 모루눈거 물어볼데가 없는게 고민7 겸손한 클레마티스 2012.05.01
674 연애하기가 귀찮아서 고민15 찌질한 터리풀 2012.05.01
673 자기 남친을 계속 욕하는 친구.9 피로한 수리취 2012.05.01
672 돈 버는건 참 중요합니다.11 발랄한 산딸나무 2012.04.30
671 상대님들 진지하게 질문좀 할께요10 정중한 비수수 2012.04.30
670 헤어지고 연락오는 남자8 유치한 함박꽃나무 2012.04.30
669 교양수업 교수님 때문에 답답합니다(꼭 봐주세요)14 육중한 머위 2012.04.30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