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연락..어떻게 해야할까요

글쓴이2011.08.17 03:08조회 수 3636댓글 8

    • 글자 크기

3월부터 2달동안의 밀당 끝에 좋아하던 오빠의 연락처를 알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그 오빠한테는 2년동안 사귄 여자친구가 있었어요.

그래서 연락안하기로 마음먹고 연락하지 말라고 몇번을 얘기했어요..

그오빠도 저를 좋아하는데 그게 한번에 어떻게 되냐고.. 그런 얘기를 해서

어쩌다보니 여자친구 있는지 알면서도 계속 만남을 가졌어요.

그러다가 저는 방학이라 서울에 가게 되었고 오빠는 외국에 갔어요

그런데 외국에서도 카카오톡하고.. 귀국하고 오늘도 연락이 왔어요..

그전에는 답장도하고 안부도 장난도 쳤지만, 이젠어떻게해야할지 모르겠어요...

이런걸로 고민하는 것 자체가 전 아직 미련이 많이 남은거같아요..

오빠도 여자친구 많이 사랑한다고 저도 좋아하지만 안된다고 예전에 그런얘기 했는데..

한사람이 두명은 사랑할 수 없는건가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무조건 여자는 세컨 무조건 안 됨.

    99.9% 손해

    최악의 방책으로 딴 남자 사귀고

    만나보셈...

    그럼 이야기 달라짐...

  • 윗분 의견에 동의

    세컨은 무조건 손해

    어짜피 그 오빠 그 여자랑 평생 사귀지도 않을건데

    님도 님할 거 하고 살다가 그 떄되면 연락해서

    사귀세요

  • 비회원 (비회원)
    2011.8.17 08:58
    힘내요
    근데세상에멋진남자가그사람만있나요









    저도잇어유
    읭??
  • 비회원 (비회원)
    2011.8.17 09:03
    그남자분 여친입장에서생각해보면 개빡칠듯
  • 파이팅!

  • 여자친구 입장에서 보면 님이 얼마나 밉겠어요;;;

    임자있는 사람은 건들여서 좋게끝나는 거 못봤는데;;;

    혹시나 그 남자분이 여친이랑 깨지고 님이랑 사귄다고 해도

    님한테 했던것 처럼 다른 사람한테 하지말란 법도 없고;;;

    음... 좀 그래요... 더군다나 님이 세컨이라면 더더욱...;

    중요한 날에는 항상 여친이랑 있어야 할거고 님은 기다려야할거고

    또 님 아는 사람이나 남자분 아는 사람들한테 숨겨야할거고...

    그게 뭐예요... 충분히 다른 좋은 분 만나면 사랑받을 수 있을텐데...

    포기하는게 답인거 같아요..ㅠ 똑부러지게 정리하는게 님을 위해서도

    그 남자분을 위해서도 좋을 듯 합니다...ㅠ

  • 와 ㅋㅋㅋㅋ 진짜 그 오빠분 좋아하시나봐요.

    자처해서 세컨을 생각하시다니....

     

    다른걸 떠나서 원래 여친 눈치보면서, 다른사람 눈치보면서 하는 연애가 행복할까요?

    그냥 한 순간의 장난질일 뿐이죠. 잘 생각해보세요.

     

    이런 여자분이 있다고 말로만 들었는데 진짜 있을 줄이야...

    어쩌면 남자분이 더 대단하시네요. 후덜덜;;

    여자친구 있는거 오픈하고 또 다른 여자를 만난다라,...

  • 남자가 얼마나 잘낫길래 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360 여기보면 저는 어때요라는 류의 댓글이 보이는데..3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7
359 이게 고민일지...ㅋㅋ;3 유별난 개별꽃 2012.02.07
358 착각 이상으로 자주 마주친다면?18 청렴한 봉선화 2012.02.06
357 무슨감정일까요8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5
356 교수님께 책을 몇권 받았습니다. 답례를 하고 싶은데...6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4
355 주근깨 레이저시술해보신분?1 현명한 감나무 2012.02.04
354 -8 참혹한 우엉 2012.02.03
353 나름의 고민인데..17 포근한 앵초 2012.02.02
352 [좀 혐오나 더러운내용일수도 있음] 가글액이 양치질을 대신할수 있으려나요7 눈부신 피나물 2012.02.02
351 7학기 조기졸업 vs. 여유롭게 8학기5 날씬한 율무 2012.02.01
350 부산대 cc를 못해본게 고민ㅠ9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9 알ftp에대해서 가르쳐주세여~2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8 선물고르기 너무 힘들어요ㅜ4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7 여자친구한테 선물16 다친 깨꽃 2012.02.01
346 과에서 요구하는 과목들2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2.01
345 여학우들이 너무 도도하게 구는게 고민20 근엄한 갈대 2012.02.01
344 하 너무 싫습니다. 어떡해 하면 떨쳐낼 수 있을까요?2 섹시한 혹느릅나무 2012.02.01
343 마음만 자꾸 커지네요.....14 ♥ (부자 가는괴불주머니) 2012.01.31
342 하아. 시간표를 짜면서..7 꼴찌 모란 2012.01.30
341 전과에 대해 좀 아시는분5 무심한 큰방가지똥 2012.01.30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