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지내요

글쓴이2019.07.25 21:05조회 수 641추천 수 7댓글 4

    • 글자 크기

언젠가 당신이 눈물을 그렁거리면서

새로운 사람이 생겼다고, 미안하다고, 그만 만나자고

그렇게 울먹거리는 목소리로 읊조렸을 때부터 

저는 당신에 대한 감정과 추억을 

마음속 깊숙히 묻어버렸습니다

그런데 마음 속에 비바람이 몰아치는 날엔

어김없이 감춰졌던 그때 그 기억이 밖으로 드러나서

자꾸 발이 걸려 고꾸라지더군요

 

이렇게 해서는 안되겠다는 생각에

몇달만에 당신을 불러내어 마주했습니다

우리는 그렇게 같이 잔잔하게 웃고 떠들며 

그 감정과 추억을 다시 파올려

행복했던 순간이라는 소담한 상자에 살포시 넣고

마음 속 다락방 깊숙한 어딘가에 넣어놨습니다

 

나를 다시 만나준 당신의 용기 덕분에

이제 당신과 함께 했던 그 오랜 시간은

더이상 내 발목을 잡는 악몽이 아니라

한번즈음 아스라이 떠올릴 수 있는 

그런 슬프고 아름다운 기억으로 남게 되었네요

고맙습니다

당신도 행복하시길 바래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여자랑 말싸움하면 피곤한 이유44 anonymous 2019.09.19
마이러버 연대기 34 멍청한 눈괴불주머니 2019.08.26
[레알피누] 회사에6 깨끗한 숙은처녀치마 2019.08.26
웃긴게 매력적임?8 늠름한 개불알풀 2019.08.26
카톡에 프로필음악9 난폭한 넉줄고사리 2019.08.25
나만 놓으면 끝날것같은 관계..12 의젓한 냉이 2019.08.25
여자 입장에서 남자 나이가 어느 정도 중요요소인가요?17 특이한 큰개불알풀 2019.08.25
[레알피누] 여자외모8 털많은 금사철 2019.08.25
[레알피누] 좋아하는 여자분한테32 우아한 사피니아 2019.08.25
여자분들 고민있습니다!!! 진지 진지😱20 수줍은 송악 2019.08.25
학우님들께서는 연인에게 이 말을 들으면 어떤 생각이 드시는지 궁금해요.20 찌질한 솜나물 2019.08.25
행복합시다!7 해괴한 꿩의바람꽃 2019.08.24
남친과 싸웠는데 봐주세요27 친숙한 개구리자리 2019.08.24
마이러버 연대기 26 교활한 제비꽃 2019.08.24
[레알피누] 여사친이8 늠름한 둥근바위솔 2019.08.24
[레알피누] 직장에 진짜 개극혐인 ㅅㄲ가 있는데78 배고픈 섬말나리 2019.08.24
주짓수 개잘하고 키 171 나쁘지않게생긴 성실하고 몸좋고 공부잘하는 남자임.28 서운한 하와이무궁화 2019.08.24
여자분이 준비하는 시험 끝나고6 태연한 미국실새삼 2019.08.24
[레알피누] 여자분들3 어리석은 개곽향 2019.08.23
.1 겸손한 백정화 2019.08.23
여자분들 카톡4 외로운 산단풍 2019.08.23
이전 1 ...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801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