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지내요

글쓴이2019.07.25 21:05조회 수 713추천 수 7댓글 4

    • 글자 크기

언젠가 당신이 눈물을 그렁거리면서

새로운 사람이 생겼다고, 미안하다고, 그만 만나자고

그렇게 울먹거리는 목소리로 읊조렸을 때부터 

저는 당신에 대한 감정과 추억을 

마음속 깊숙히 묻어버렸습니다

그런데 마음 속에 비바람이 몰아치는 날엔

어김없이 감춰졌던 그때 그 기억이 밖으로 드러나서

자꾸 발이 걸려 고꾸라지더군요

 

이렇게 해서는 안되겠다는 생각에

몇달만에 당신을 불러내어 마주했습니다

우리는 그렇게 같이 잔잔하게 웃고 떠들며 

그 감정과 추억을 다시 파올려

행복했던 순간이라는 소담한 상자에 살포시 넣고

마음 속 다락방 깊숙한 어딘가에 넣어놨습니다

 

나를 다시 만나준 당신의 용기 덕분에

이제 당신과 함께 했던 그 오랜 시간은

더이상 내 발목을 잡는 악몽이 아니라

한번즈음 아스라이 떠올릴 수 있는 

그런 슬프고 아름다운 기억으로 남게 되었네요

고맙습니다

당신도 행복하시길 바래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이런 남자 찌질하죠?6 anonymous 2020.05.28
57526 스퍼맨 명작이다 ㄹㅇ5 신선한 박 2020.04.19
57525 그녀는2 센스있는 세쿼이아 2020.04.18
57524 한여자만 바라보는 것가지고 한 남자가 좋아지는 여자는 없음66 끌려다니는 회화나무 2020.04.18
57523 여자들은 일단 고백받으면 기분 좋나요?8 유치한 곰취 2020.04.18
57522 요즘 여자들은 한 사람만 바라보는 사람21 게으른 섬백리향 2020.04.18
57521 ㄹㅇㄹㅇ 집돌이는 여자 어디서 만남?5 게으른 섬백리향 2020.04.18
57520 코로나 끝나면 빨리 학교가서2 게으른 섬백리향 2020.04.18
57519 27살 이상이신분 주름팩 매일 하시는 분 계신가요10 유치한 곰취 2020.04.18
57518 남자는 사랑을 해야 철 든다.14 게으른 섬백리향 2020.04.18
57517 잘 지내는 너의 모습을 보며2 푸짐한 피소스테기아 2020.04.18
57516 몇년 전 자취할 때1 똥마려운 때죽나무 2020.04.17
57515 [레알피누] 26살 남자 연애7 한심한 범부채 2020.04.17
57514 개인주의적인 성격..?9 밝은 헬리오트로프 2020.04.17
57513 남자들아 어떤 여자가 그냥 너 잘생겼다고18 재미있는 앵두나무 2020.04.17
57512 ㅠ 연 ㅠ 애 ㅠ 하 ㅠ 고 ㅠ2 재미있는 앵두나무 2020.04.17
57511 .8 어두운 반하 2020.04.17
57510 궁금한 게 있는데7 똥마려운 때죽나무 2020.04.17
57509 가오 잡으려다1 똥마려운 때죽나무 2020.04.17
57508 .9 침울한 시금치 2020.04.16
57507 님들은 짝사랑 하지마세요.6 키큰 루드베키아 2020.04.16
이전 1 ...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889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