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말을 예쁘게하는건 중요한것같아요

글쓴이2019.08.21 03:10조회 수 2952추천 수 15댓글 15

    • 글자 크기

호감을 갖고 만나던 사람이 있었는데

대화를 많이하고 보면볼수록 정이 떨어지더라구요..

 

누군가 실수를 하면 무안주듯이 말하는게 습관이고

아니야/그건아니지/아니그게아니라 이런식으로 일단 부정하고 들어가는?

친해지면 친해질수록 그런게 눈에 보이니까 

대체 왜 대화를 저런식으로 하지? 싶고 자기가 틀렸을때도 

아니라는식으로 고집부리는게 진짜 눈살 찌푸려지더라구요

 

듣는사람이 어떤기분일까 생각안하고 말하는거 정말 너무싫어요..

콩깍지가 그냥 벗겨짐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여친이 성형을 하고 싶어해요. 근데14 anonymous 2019.10.21
[레알피누] 남친이 전여친이랑 연락한 흔적30 anonymous 2019.10.22
[레알피누] 여사친 꿍꿍이22 불쌍한 참새귀리 2019.09.28
여자분들 보통 예의상4 나쁜 맑은대쑥 2019.09.28
34살 남자 대학원생10 친근한 갈참나무 2019.09.27
한번만난 사람9 청결한 고삼 2019.09.27
편지받는거 안좋아하는 여자도 있나요7 찌질한 물봉선 2019.09.27
여러분 예쁜 사랑하세요8 점잖은 노루삼 2019.09.27
비 온다4 키큰 왕버들 2019.09.27
To her.3 신선한 램스이어 2019.09.27
전화3 수줍은 여주 2019.09.27
[레알피누] 연애 욕구7 초연한 물아카시아 2019.09.27
남자들아 여자 컵싸이즈 쉽게 알려준다25 치밀한 매발톱꽃 2019.09.27
제발 여자분들19 조용한 물아카시아 2019.09.27
남녀가 선호하는 외모가 차이나는 이유38 멋쟁이 참다래 2019.09.27
하잉39 정겨운 쇠고비 2019.09.26
[레알피누] 내일3 다친 바위솔 2019.09.26
[레알피누] 맨날1 다친 바위솔 2019.09.26
펑펑28 끌려다니는 소리쟁이 2019.09.26
펑이요!4 적나라한 흰털제비꽃 2019.09.26
.8 귀여운 털진달래 2019.09.26
.15 귀여운 털진달래 2019.09.26
이전 1 ...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818다음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