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버스를 타고 부산으로 향하는데..

글쓴이2013.03.24 22:28조회 수 997댓글 8

    • 글자 크기

옆에 앉은 여자분이 피곤하셨는지 꾸벅 꾸벅..

그러다 머리를 제 어깨쪽으로..


그냥 가만히 어깨 드렸음...

뭐 이쁜 얼굴도 아니었고,

못생긴 얼굴도 아닌, 평범..


그렇게 한 30분쯤 어깨 드리면서

그 분 머리향기가 코를 스쳤고 ~

뭔가 좋은 냄새가 났는데..


무슨 샴푸를 쓴거지?

잠깐 그 여자분의 향기에 넘어갈뻔했음..ㅋㅋㅋㅋ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여친이 저보고 중립충이래요.26 anonymous 2019.10.08
순간 전화할 뻔........ 했다...............9 anonymous 2019.10.08
[레알피누] 여자친구가 헌팅해도 되냐고 물어봐요.36 anonymous 2019.10.08
보통 사귀고 얼마정도잇다가10 슬픈 범부채 2013.04.03
키큰여자 별로에요?..ㅜㅜ30 멋진 생강나무 2013.04.03
[레알피누] 미안해요...6 안일한 봉의꼬리 2013.04.03
.2 예쁜 애기일엽초 2013.04.03
제가 눈이 높은건가요??ㅜㅜ38 유능한 물양귀비 2013.04.03
아..상대남들아...ㅡㅡ38 현명한 삼백초 2013.04.03
중도 남자분들3 빠른 사피니아 2013.04.03
솔로로 오래 지내니 생긴 버릇7 냉정한 비목나무 2013.04.03
찐한아이컨택7 초연한 고란초 2013.04.03
이전에 나에게 관심있었던 사람10 행복한 왕버들 2013.04.03
으헝헝 오늘은 슬픈날이네요20 운좋은 꽃마리 2013.04.03
나도 짝을 찾고싶다!!!!!!!!!!!5 과감한 고욤나무 2013.04.03
자주 못 보는 상황에서 대쉬하면?5 섹시한 시금치 2013.04.03
연애가 1순위에요? 진짜?13 촉촉한 계뇨 2013.04.03
썸타는데 나혼자 식는 기분..4 머리좋은 멍석딸기 2013.04.03
친해진지 5일만에 고백해도 될까요?14 억쎈 미국나팔꽃 2013.04.03
썸남의 친구가 썸남보다 끌려요19 세련된 애기봄맞이 2013.04.03
보통 소개팅나가면..12 찌질한 금사철 2013.04.03
눈이 매력적인사람13 친근한 회화나무 2013.04.03
여자한테 ..ㅋ11 조용한 사과나무 2013.04.03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