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버스를 타고 부산으로 향하는데..

글쓴이2013.03.24 22:28조회 수 998댓글 8

    • 글자 크기

옆에 앉은 여자분이 피곤하셨는지 꾸벅 꾸벅..

그러다 머리를 제 어깨쪽으로..


그냥 가만히 어깨 드렸음...

뭐 이쁜 얼굴도 아니었고,

못생긴 얼굴도 아닌, 평범..


그렇게 한 30분쯤 어깨 드리면서

그 분 머리향기가 코를 스쳤고 ~

뭔가 좋은 냄새가 났는데..


무슨 샴푸를 쓴거지?

잠깐 그 여자분의 향기에 넘어갈뻔했음..ㅋㅋㅋㅋ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4541 썸남이 불러줬으면 좋겠다! 하는 노래는?22 허약한 아왜나무 2013.05.22
4540 마이러버 빨리하면 좋겠당5 멍청한 가시오갈피 2013.05.22
4539 여자 반응보고 호감 비호감인지 어떻게 판단합니까?11 청아한 별꽃 2013.05.22
4538 애인있으신분들 싸우고 다른일할때4 훈훈한 튤립 2013.05.22
4537 커플들끼리 다먹고 계산할때19 기쁜 상추 2013.05.22
4536 여자분들 남자 나이 얼마까지 허용되세요?31 힘쎈 광대수염 2013.05.22
4535 남자친구가 하면서 티비를 봐요13 사랑스러운 호박 2013.05.22
4534 보통여러분들은 애인의 이성친구들 어디까지허용하세요?24 처절한 노루오줌 2013.05.22
4533 ❤❤닉넴 생각안나여 님7 까다로운 술패랭이꽃 2013.05.22
4532 연애하고 싶은 여자분들2 처참한 갓 2013.05.22
4531 오늘 8 시 1호선7 바쁜 둥굴레 2013.05.22
4530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8 초연한 금방동사니 2013.05.22
4529 밥 다먹고 계산할때12 못생긴 장구채 2013.05.22
4528 마이피누 고맙습니다6 거대한 으름 2013.05.22
4527 짝사랑 오빠에게...5 정겨운 갈참나무 2013.05.22
4526 헤어진 전 애인 얼마나 붙잡아봤나요???24 해맑은 비파나무 2013.05.22
4525 지금 시간에 카톡하고싶어요14 슬픈 하와이무궁화 2013.05.22
4524 여자가 번호따면10 미운 세열단풍 2013.05.22
4523 정말 좋아하는 사람이 있어요..21 근엄한 푸크시아 2013.05.22
4522 -29 건방진 주목 2013.05.22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