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대 남자들

글쓴이2019.08.14 16:35조회 수 5464추천 수 70댓글 11

  • 1
    • 글자 크기

6C4E9C48-4988-4291-9AF3-CFE3FED3AE0D.jpeg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 1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힝ㅠㅠ
  • 살해'햇'을때
    보고 안 읽음 맞춤법, 띄어쓰기 다 안 맞네
  • 분탕질 좀 그만 여기 사랑학개론임
  • https://mypnu.net/issue/24108944
    치트키 쓰누
  • 진짜 486페미들이 젤 극혐임ㅋㅋㅋㅋㅋ차별은 지들이 하고 누릴거 다 누리고서는 20대를 통해서 이제서야 바른척함ㅋㅋ진짜 토쏠림ㅋㅋ그러고서는 마치 자신들이 양심 있고 시대를 앞서나가는 지식인인줄 알고
  • 벼슬임
  • 투표라도 착실히 올바른 관념가진 분을 뽑아야겠죠. 나아가서는 젠더 프레임에 갇히지 않는 사고를 길러야할듯
  • 같은 곳에서 같은 일하고 있었는데 옆에 30대 주임이 그러드라 "야 여자 혼자 하기 힘든데 좀 도와줘라"
    꼰대는 나이를 가리지 않습니다
  • 메갈련들 어디 단체로 가서 자살해라
  • 문재앙
  • 이쪽의 희생에 대해
    저쪽은 어떠한 감흥도 갖지 않는다는
    사실을 깨달은 세대이다.
    이 말이 엄청 공감 되네요.정말 공감 됩니다
    군대 육군 중 손에 꼽는 힘든 부대와 보직에 걸려 정말 열심히
    성실히 했지만 복무기간동안 느끼는 건 상대방의 위로와 안타까움과 불쌍함이었고 전역 후엔 당연함이었습니다.
    복무중엔 군인이어서 서러웠고 전역 후엔 군대 관련 얘기하면
    못난 남자로 보일까 무섭습니다.
    군대는 처음부터 끝까지 자랑스럽고 존중받아야 할 단어가 아닌 불쌍하고 못나고 조롱거리이고 당연한 것으로 인식되네요.
    그러다 보니 군대 갔다 오고나서 더 인간관계 득과실을 따지게 되고 뭐든지 약간 방어적이고 꼬아서 생각하려 하네요.
    예전엔 미필일땐 군인은 고생하고 멋진 형들,아저씨들이었는데 군필이 되니 그저 ... 돌아가고 싶지 않은 2년이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김민아 사건 생각 좀 말해주세요.30 anonymous 2020.07.04
화제의 글 좀 구질구질하게 매달린게 잘못은 아니잖아13 anonymous 2020.07.04
57840 소개팅에서 여자들이 좋아하는 4가지(소개팅가는 남자들 필독)21 진실한 풀솜대 2014.02.21
57839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55 적나라한 고마리 2017.11.18
57838 여자친구 발가락 애무해보신분 계신가요?21 야릇한 민들레 2017.03.28
57837 [19] 여자입장에서 짧고평균굵기 vs 평균길이얇음 어느게 최악이에요?26 근엄한 히말라야시더 2015.08.26
57836 (19) 생리첫날 관계를 가졌는데 생리가 멈췄어요40 착잡한 영춘화 2014.11.02
57835 개인적인 연애 철학29 태연한 율무 2018.07.22
57834 19 판도라의 상자를 열었습니다64 까다로운 고구마 2016.06.09
57833 소개팅후 몇번 만나고 고백?13 신선한 대마 2012.12.03
57832 19 남친이랑관ㄱㅖ중에27 외로운 구슬붕이 2019.05.19
57831 여자분들)소음순 크기 고민32 밝은 홍초 2018.10.07
57830 (스크랩) 남자가 연락이 없다면 절대로 연락하지 마세요.33 진실한 월계수 2017.03.09
57829 공대기준 취업서열54 무심한 왕솔나무 2019.01.08
57828 여자들이 못생긴남자를 만나는 이유23 끌려다니는 섬초롱꽃 2018.09.29
57827 클럽&원나잇 하던 여자친구31 우수한 감국 2013.04.22
57826 19) 여자가 입으로 해줄때13 개구쟁이 흰꿀풀 2018.09.29
57825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17 추운 섬초롱꽃 2018.05.17
57824 19) 여성상위가 아무 느낌이 안 들어요 ㅠㅠ17 허약한 사철나무 2017.03.17
57823 근데... 너무 남친여친사귀는걸 능력화하느거같아요30 추운 먹넌출 2018.04.26
57822 여사친이랑 술먹고 실수했네요..35 푸짐한 계뇨 2019.01.17
57821 창녀랑 여자친구랑 진지하게 뭐가다른지 모르겠습니다.102 안일한 쇠고비 2016.11.27
첨부 (1)
6C4E9C48-4988-4291-9AF3-CFE3FED3AE0D.jpeg
1.01MB / Download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