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대 남자들

글쓴이2019.08.14 16:35조회 수 5465추천 수 70댓글 11

  • 1
    • 글자 크기

6C4E9C48-4988-4291-9AF3-CFE3FED3AE0D.jpeg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 1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 힝ㅠㅠ
  • 살해'햇'을때
    보고 안 읽음 맞춤법, 띄어쓰기 다 안 맞네
  • 분탕질 좀 그만 여기 사랑학개론임
  • https://mypnu.net/issue/24108944
    치트키 쓰누
  • 진짜 486페미들이 젤 극혐임ㅋㅋㅋㅋㅋ차별은 지들이 하고 누릴거 다 누리고서는 20대를 통해서 이제서야 바른척함ㅋㅋ진짜 토쏠림ㅋㅋ그러고서는 마치 자신들이 양심 있고 시대를 앞서나가는 지식인인줄 알고
  • 벼슬임
  • 투표라도 착실히 올바른 관념가진 분을 뽑아야겠죠. 나아가서는 젠더 프레임에 갇히지 않는 사고를 길러야할듯
  • 같은 곳에서 같은 일하고 있었는데 옆에 30대 주임이 그러드라 "야 여자 혼자 하기 힘든데 좀 도와줘라"
    꼰대는 나이를 가리지 않습니다
  • 메갈련들 어디 단체로 가서 자살해라
  • 문재앙
  • 이쪽의 희생에 대해
    저쪽은 어떠한 감흥도 갖지 않는다는
    사실을 깨달은 세대이다.
    이 말이 엄청 공감 되네요.정말 공감 됩니다
    군대 육군 중 손에 꼽는 힘든 부대와 보직에 걸려 정말 열심히
    성실히 했지만 복무기간동안 느끼는 건 상대방의 위로와 안타까움과 불쌍함이었고 전역 후엔 당연함이었습니다.
    복무중엔 군인이어서 서러웠고 전역 후엔 군대 관련 얘기하면
    못난 남자로 보일까 무섭습니다.
    군대는 처음부터 끝까지 자랑스럽고 존중받아야 할 단어가 아닌 불쌍하고 못나고 조롱거리이고 당연한 것으로 인식되네요.
    그러다 보니 군대 갔다 오고나서 더 인간관계 득과실을 따지게 되고 뭐든지 약간 방어적이고 꼬아서 생각하려 하네요.
    예전엔 미필일땐 군인은 고생하고 멋진 형들,아저씨들이었는데 군필이 되니 그저 ... 돌아가고 싶지 않은 2년이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3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6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57847 히히^^4 때리고싶은 꾸지뽕나무 2012.12.07
57846 히히 난이게더 잘된것같은뎈10 똑똑한 송악 2012.10.05
57845 히히14 슬픈 백화등 2014.01.27
57844 히히 고상한 고란초 2018.11.29
57843 히히6 청렴한 박달나무 2014.01.29
57842 히틀러를 찬양하라는 저런 미치광이의 글이 왜 베스트글로 가있는거죠?4 친근한 박새 2016.10.10
57841 히이잉 연애 하고 시포7 초연한 더덕 2020.03.17
57840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8 뛰어난 클레마티스 2015.06.15
57839 히웅..12 해맑은 서어나무 2015.12.23
57838 히^^내일 마이러버 매칭된분 만나시는분 있나요? ㅎㅎ10 눈부신 머위 2012.11.03
57837 흴릴릴리2 치밀한 편백 2017.08.29
57836 흰티에 청바지1 적절한 메밀 2015.06.06
57835 흰머리 안나게 하는방법 없나요?ㅠㅠㅠㅠ8 적나라한 미역줄나무 2018.08.01
57834 희한하네11 활동적인 어저귀 2016.01.03
57833 희망이 보이지 않는 짝사랑일 경우18 근엄한 쥐오줌풀 2015.10.27
57832 희망고문4 화사한 노루삼 2014.05.03
57831 희나리2 병걸린 초피나무 2017.12.26
57830 흡입 쎾1쓰9 유치한 백정화 2020.01.13
57829 흡연하는 여학우분들 많으심??9 어두운 여주 2012.10.10
57828 흡연충은 어케해여4 고상한 부처꽃 2014.10.26
첨부 (1)
6C4E9C48-4988-4291-9AF3-CFE3FED3AE0D.jpeg
1.01MB / Download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