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원생.. 원래 이렇게 힘든 것인지..

고고한 팥배나무2017.11.12 15:22조회 수 4923추천 수 16댓글 14

    • 글자 크기

타대학교로 대학원 진학한 졸업생입니다...

 

나름 대학교를 우수하게 졸업하고.. 대학원생의 재미없고 일관적인 생활에 알맞다고 생각하던 저였는데,

매일매일 쏟아지는 일감, 교수님의 잔소리, 그렇다고 편하게 들을 수도 없는 코스웤, 자는 시간 빼면 주일 주말 상관없이 매일 연구실 출근, 타지에 혼자 있다는 외로움, 여자친구와의 장거리 연애..

 

너무나도 버티기 힘듭니다.

입학 초에는 입학 동기들끼리 술이라도 먹으면서 회포를 풀었는데 지금은 너무 바쁘고 내일을 생각하면 술 조차 먹을 수 없고.. 

다음주 다다음주 스케쥴 표에 있는 빽뺵하게 적혀있고 준비해야 될 것들을 보면 가슴이 답답하고 어떻게 여기서 몇년을 더 있을 수 있을까 라는 생각밖에 들지 않습니다.

다른 대학원생들도 그런 것일까요. 규모가 작은 학교라 다른 샘플도 없고.. 부산대 출신은 더더욱 없고.. 

주말만 바라보며 일하는데, 주말에도 이렇게 연구실에 나와서 .. 너무 답답해서 해우소 마냥 여기에 글을 쓰게되네요ㅠ

 

부산대로 돌아가고 싶습니다. 학부생으로 돌아가고 싶습니다. 나름 즐겁게 보낸 대학 생활을 왜 더 소중하게 여기지 않았을까. 변화를 두려워 하면 안되는데 계속 과거에 미련만 남게 되네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졸업생/직장인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빗자루 2018.09.18
화제의 글 학교를 두번째 떠나며, 후배님들 힘내시길..(특수대학원 진학 )5 부산머쓰마 2020.07.12
310 최우등 졸업하신 선배님 있으신가요~?10 이상한 파리지옥 2015.02.11
309 기계과 2학년2학기 공기업8 계짱 2017.09.24
308 나이 고민이 있어요 ㅠ8 황홀한 가죽나무 2018.06.19
307 중앙공기업이 확실히 좋겠죠??23 부갤럼 2016.07.05
306 5분전 있었던일27 교활한 푸크시아 2016.06.20
305 서울생활의 고단함5 광항 2017.10.20
304 제 연봉에 맞는 출퇴근차는 멀까용15 촵촵촵 2015.06.06
303 효성중공업 (창원) 현직자 계십니까 ?9 피로한 까치고들빼기 2015.10.25
302 여자 오지근무10 초조한 돌나물 2016.07.20
301 19 피로한 노루발 2016.04.27
300 요새 취업시장 어떻습니까?9 깨끗한 참새귀리 2015.07.28
299 직업에 안정성이 얼마나 중요한 요소인가요?4 나약한 동부 2018.08.30
298 부산서 일하면....11 재미있는 민백미꽃 2015.01.03
297 졸업 전에 유럽여행 못 가보면 후회하려나요?13 starrysky 2017.10.24
296 남자친구가 신입사원인데 회식문화 때문에 힘들어하면.. 어떻게 챙겨주는게 좋을까요?20 한가한 얼룩매일초 2015.03.24
295 .5 뛰어난 두릅나무 2016.11.25
294 CPA 준비하려고 하는 곧 2학년생입니다19 크리스틴 2018.01.12
293 공공기관 근무중이신 분 업무강도 어떤가요?15 머리나쁜 산호수 2018.03.22
292 공대 4.0이면 포공 카이스트 대학원은 힘든가요10 뚱뚱한 옻나무 2016.12.27
291 발전공기업 연수 중 끄적끄적10 천재 도라지 2016.01.24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