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고백하려고 합니다.

건방진 금방동사니2019.07.16 15:20조회 수 996댓글 9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안녕하세요.

 

저는 오늘 그녀에게 고백하려 합니다.

시험도 나름 잘친거같고 날씨도 좋아 기분이 너무 좋아서 이 기세를 몰아 그녀에게 고백하려고 합니다.

 

하지만 전 아싸에 고학번입니다.

그리고 몸무게 100kg가량 나가는 남들이 흔히 말하는 파오후입니다.

안경까지 썼죠.

하지만 그녀는 저에게 매일 웃음을 보이며 인사를 했습니다.

 

하루는 수업시간에 제 옆자리가 비어서 그녀가 앉기도 했습니다.

우린 서로 카톡아이디를 교환했죠

그리고 저에게 있는 족보로 같이 문제를 풀며 그녀에게 알려주기도 했습니다.

그녀가 웃으며 고맙다고 했죠.

저는 이 때 알았습니다. 그녀가 저에게 호감이 있다는 것을요

 

그래서 오늘 저녁 6시에 넉터에서 케잌을 주며 고백하려고 합니다.

 

오늘은 모솔인 저에게도 오늘 날씨처럼 햇볕이 들까요?

    • 글자 크기
. (by 적나라한 벽오동) 오늘 고백하려고 합니다. (by 건방진 금방동사니)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2 똑똑한 개불알꽃 2019.01.26
사랑학개론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5 나약한 달뿌리풀 2013.03.04
여자랑 말싸움하면 피곤한 이유44 anonymous 2019.09.19
오늘 풋풋한 모습을 보았어요13 발냄새나는 돌가시나무 2019.07.16
현실은 그렇다 ???20 유쾌한 나도바람꽃 2019.07.16
[레알피누] 예전에 제겐 똥차였던 사람이19 황홀한 다닥냉이 2019.07.16
마음 다잡을수있게 도와주세요16 친근한 노루오줌 2019.07.16
.15 적나라한 벽오동 2019.07.16
오늘 고백하려고 합니다.9 건방진 금방동사니 2019.07.16
오늘 고백하려고 합니다.2 건방진 금방동사니 2019.07.16
사귄지 3개월도 안됐으면23 머리좋은 변산바람꽃 2019.07.16
[레알피.8 민망한 나스터튬 2019.07.16
.8 난감한 미모사 2019.07.16
.56 적나라한 벽오동 2019.07.16
.8 불쌍한 눈괴불주머니 2019.07.16
술먹으면 연락하는 사람5 태연한 솔나리 2019.07.15
헤어지자고 내가말했는데7 게으른 자귀나무 2019.07.15
[레알피누] 여자분들 마럽 남자체형16 바쁜 모시풀 2019.07.15
.23 눈부신 칡 2019.07.15
마럽하면2 배고픈 박주가리 2019.07.15
살면서 제일 많이 사랑했던 사람18 털많은 감자란 2019.07.15
[레알피누] 사귀는건 아닌데5 촉촉한 사랑초 2019.07.14
좋아요 누르고 튄 전남친9 현명한 뜰보리수 2019.07.14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