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로써 살기 편한 세상이라는 글의 답글

저렴한 미국실새삼2019.11.04 11:00조회 수 2687추천 수 66댓글 14

    • 글자 크기

안녕하세요 글쓴님의 글을 모두 읽어보고 몇 자 적어봅니다^^

 

우선 글쓴님의 말에 저도 일부 동의해요.

등치값 해라.. 남자다워라.. 많은 남성분들이 듣고 자라는 올가미같은 말이에요.

남자도 충분히 예민하고 섬세하고 감수성이 풍부할 수도 있지 않은가요?

그런건 성별이 아니라 개개인의 특성일 뿐인데 말이죠.

남성이란 틀에 끼워 남자들에게 이래야 한다, 저래야 한다는 말은 부당하다고 생각해요.

저도 제 남자친구가 겨울에 제가 추워할 때 자기는 남자니까 안춥다고 옷 벗어주면, 참 고맙지만 어떻게 남자라고 안춥겠냐고 말하면서 옷을 받는 대신에 더 손을 꼭 잡고 걷곤 해요.

그리고 서로 취준이고 주머니사정도 비슷하여 데이트비도 반씩 부담해요.

 

그리고 능력적인 부분... 많은 남성들이 압박을 받는 부분이에요.

'여자는 외모가 권력이다'라는 말처럼 남자는 능력이 곧 권력이죠.

이런 사회적 분위기와 인식은 많은 남성분들을 힘들게 합니다.

전문직이나, 대기업, 공기업, 공무원 등 이런 좋은 직장에 가지 못하는 사람들이 세상엔 훨씬 많아요.

금수저 아닌 사람들이 대다수구요, 사업해서 큰 돈을 버는 사람도 극소수에요.

이렇게 사회적으로 인정되는 '능력'이 없는 사람들은 모두 사회적 낙오자이거나 패배자인가요..?

아니요 절대.. 사람으로 태어난 이상 소중하지 않은 사람은 없어요.

잘못이 있다면 그런 사회적 프레임을 가지고 남을 판단하는 우리의 시선밖에 없습니다.

 

이러한 점들에선 현시대의 여자도 마찬가지라고 생각해요.

여자다워라.. 조신해라.. 라는 여성의 틀 속에 자신을 맞춰야 하는 점들이나,

위에서도 언급했듯이 여성의 외모는 권력이라는 사회적 틀 속에 압박과 스트레스를 느끼는 점이 있죠.

글에서 '남자친구는 잘생기고 멋진것만으론 아무 도움이 안됨'이라고 적으셨는데

여자는 새빠지게 공부해서 좋은 직업을 갖는 것 보다 예쁜 것이 훨씬 살기 편하다다는 말이 있어요

이런 사회적 분위기에 많은 여성들이 자신의 본모습을 받아들이고 사랑하기 보다

지금 이 순간에도 얼굴에 칼을 대고 사회적 미의 기준에 부합하도록 요구받고 있어요.

 

이렇게 글쓴님께서 언급하신 부분에는 분명히 여성으로서의 어려움도 존재하는데,

이러한 언급은 없으시구 90년대생 여자는 세상 살기 편하다고 하셔서 한번 적어보았어요.

 

각자의 어려움을 더 적어보라고 하면 서로 한도 끝도 없겠죠...

하지만,

효원인으로서 저 포함, 어떻게 남녀갈등을 현명하게 풀어갈지 모색하면 좋겠어요.

각자의 삶의 자리에서, 겪는 어려움이 다 있다고 생각해요.

 

방어적으로 서로에게 대하기보다, 서로의 아픔에 공감하고, 참 고생했다고, 너를 응원한다고 서로에게 말해주고 싶어요.

우리는 서로에게 필요한 존재이고 더불어 살아가고 함께하기도 시간이 모자른데 서로 헐뜯기에 시간과 에너지가 넘 아까워요ㅠㅠ

 

이상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해요:)

    • 글자 크기
졸업유예 (by 애매한 부추) 동래에서 창원 남산동까지 7시반까지 가려면 몇시에 버스타야될까요? (by 명랑한 튤립)

댓글 달기

제목 글쓴이 날짜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6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부교공을 준비하는 후배님들에게121 anonymous 2019.11.17
삼성전자 면접 후회19 anonymous 2019.11.18
지하철 몽정남15 anonymous 2019.11.17
[레알피누] 혹시 블라인드 어플 인증해주실 분 있으실까요?22 냉철한 가죽나무 2019.11.04
[레알피누] 졸업 취소가능한가요?9 추운 개비름 2019.11.04
조커도..김지영도..다 가짜 광기다.. 이것이 '진짜 광기'19 진실한 솔나리 2019.11.04
터미널에서 택시로 타지역 이동해보신분 계신가요??11 억쎈 으아리 2019.11.04
남친이나 여친이 친구들 만날 목적으로 나이트16 재수없는 겹황매화 2019.11.04
근무후기 100% 믿지 마시길.12 유쾌한 동자꽃 2019.11.04
금공 CPA 싸움 특징3 서운한 배나무 2019.11.04
수학과 분들에게 여쭈어 봅니다!12 싸늘한 가는잎엄나무 2019.11.04
지잡둔재 없애든가 해야지 ㅋㅋㅋ10 활동적인 개구리밥 2019.11.04
[레알피누] 4출 혹시 문자 받으신분..?9 답답한 구절초 2019.11.04
졸업유예 애매한 부추 2019.11.04
여자로써 살기 편한 세상이라는 글의 답글14 저렴한 미국실새삼 2019.11.04
동래에서 창원 남산동까지 7시반까지 가려면 몇시에 버스타야될까요?6 명랑한 튤립 2019.11.04
[레알피누] ..18 세련된 분꽃 2019.11.04
학생지원시스템 수강인원1 절묘한 노랑꽃창포 2019.11.04
여자들 지하철에서 폰볼때6 귀여운 곰딸기 2019.11.04
한글, 영어 상관없이 소리내서 읽으면서 공부하면 정말 좋은듯요 ><11 귀여운 바위떡풀 2019.11.04
요즘 날씨에 제주도 스쿠터 여행 가능 할까요6 슬픈 바랭이 2019.11.03
부산 대게11 개구쟁이 봄구슬봉이 2019.11.03
재무설계사 씝오지네요ㅋㅋㅋ16 때리고싶은 다닥냉이 2019.11.03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