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원직 시험, 유사한 시험 치신 분 계신가요.

흔한 아프리카봉선화2020.03.26 18:28조회 수 191추천 수 2댓글 4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안녕하세요, 답답한 마음에 이렇게 글을 올려봅니다. 

전 작년에 졸업하고 1년간 법원직 시험에 올인 했습니다. 법원직 시험은 민법, 민사소송법, 형법, 헌법, 형사소송법, 한국사, 국어, 영어 8과목의 객관식시험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공부방법은 유튜브에 있는 김덕관 선생님 기출문제집 공부법과 황남기 선생님아침의  공부법등을 보고 나름 신중하게 연구해서 공부해나갔습니다강의랑 기본서 정독 1회씩은학교 다니면서 1회독해서 졸업하고는 바로 기출문제집으로 공부했습니다기출문제집을 맞은 지문과 맞은 지문중에서이건 인제 안봐도 되겠다고 생각드는 지문은 방점표시를 하지 않고 틀린 지문과 맞은 지문 중에서 이건 한번  봐야겠다는 지문은 방점표시를 해나가면서 전과목 기출문제집을 8,9회독을 했고기출문제집 출판일 이후에 나온 타직렬 시험 문제들을 모조리 풀고최신판례까지 공부했습니다회독이 느려질까봐 암기장을 하나하나  만들지는 않았지만 마지막에 목적으로 마지막에  지문의 페이지와 문제번호지문번호를 연습장에 정리해서 과목 회독전에 하나하나  정오판단을 하면서 공부했고요.이렇게 공부하다가 시험 2개월 쯤에 불안해서 법원직 최신 3게년 기출문제와 타직렬 기출문제 3게년을 모조리 뽑아서 시간을 체크해가면서 문제 푸는 연습을 하는데 이때부터 잘못되었구나... 이번에 떨어지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원래 계획은 법과목과 한국사는 80후반에서 90점대를 목표로 공부했는데 기출문제집에 없던 직렬의 시험의 점수는 엉망이었고 기출문제집에서 다루던 직렬의 시험도 상당히 많이 틀렸거든요그러고 실제시험에선  엉망진창의 점수로 떨어졌습니다

 

시험이 끝나고 하루에 4,5시간씩 걸으면서 뭐가 잘못된건가도 생각해보게 되었고 궁금한점도 생겨서 이렇게  올립니다먼저만약 다시하게 된다면 방점작업표시작업을 어떻게 해야할지 이게 제일 무섭습니다공부할때 틀린지문이랑 맞춘지문중에서도 한번  봐야겠다고 생각  지문은 계속 표시해가면서 회독을 했는데도 삭제  지문을 다음에 풀면 틀리는게 있어서  문제점을 어떻게 해결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ㅠㅠ 시험 5개월 전까지는 방점표시는 계속 기존의 방법대로 하되 삭제작업은  이후에 해볼까 생각 되기도 한데  그렇게 했다가 마지막 한에 양에 치여 망칠까봐 두렵습니다두번째는 올해는 법원직 학원에서 나오는 기출문제집  제일 두꺼운걸로 골라서 풀었는데도 기출문제집에서 다루지 않는 직렬들이 많았고  문제들은 많이 틀리는걸 보고 기출문제집을 모든 직렬들이  있는 기출문제집으로 바꿔야 하는지도 궁금합니다세번째로는 기본서나 요약서도 회독에 끼워야 할지 이것도 의문입니다이번에는 기본서를 문제가 풀때 이해가 필요한 부분만 골라서 사전처럼 이용했는데 기본서정독이나 요약서 정독도  회독에 넣어야 하는건가 고민이됩니다근데  한편으로 생각하면 기본서나 요약서 정독을 회독에 끼운다면 회독이 너무 느려져서 시험을 망칠까 이것도 너무 걱정입니다기출문제 회독도 너무 버겁다는걸 이번에 느꼈기때문입니다...

아님  그냥 포기해야하는 걸까요 ㅠㅠ

    • 글자 크기
[레알피누] 4영역 꿀교양 추천 (by 민망한 감자) [레알피누] 국경환책 다들 샀어? (by 멍한 익모초)

댓글 달기

  • 변호사시험 준비생입니다. 하나 조언드리면 '아는데 아는게 아닌 문제'를 많이 삭제시킨건 아닌가 싶어요. 세네번 보고나면 딱 첫 한두단어 읽자마자 대충 어떤 선지인지 이게 맞는지 틀린지 보이잖아요. 근데 법원직이나 변시는 그 특성상 범위가 너무 넓어서 다른 법 세네번 돌리고 다시 돌아오면 이전에 확실히 알던게 헷갈릴 수 있습니다. 특히나 견해대립이 많은 내용의 선지일수록 판례의 입장과 다른 견해도 그럴듯하게 보이거든요. 글에서 보니 '삭제'한 선지도 종종 틀린다고 하시는데 굉장히 위험합니다. 왜냐하면 삭제한순간 그 문제는 시험전날까지도 볼 일이 없거든요 정작 나오면 틀리게 되고요.

    그래서 저는 차라리 중복되는 선지가 있다면 그건 과감히 삭제하고 그 외의 선지들은 시험 몇주전까진 계속 보는걸 추천드려요. 그리고 시험몇주 안되게 남았을 때 삭제해가는거죠 그러면 몸은 힘들지만 어이없는 실수는 줄게 될겁니다.

    법 공부한다는게 참.. 쉽지않고 녹록하지 않는 길이지만 힘내서 이겨봅시다.
  • .
  • @살벌한 수크령
    글쓴이글쓴이
    2020.3.27 08:03
    기본서를 다회독하면 1년 안에 시험 준비가 되나요? ㅠㅠ 저도 기출로 바로 들어가게 된 이유가 기본서 회독을 하는데 시간도 너무 많이 걸리고 국어, 영어 빼고 6과목을 회독하고 나면 그 1순환 주기가 끝났을때 기억도 하나도 안나고 그래서 졸업하는 연도에는 거의 시험 찍는식으로 봤거든요 ㅠㅠ 그래서 졸업하고 난 그 1년 동안에는 기출문제집으로 다회독하고 기본서는 필요한 부분만 찾아서 봤었어요 ㅠ 포기해야하는 시험인건가 진짜 ㅠㅠ
  • @글쓴이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6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남자라서 괜히 인생 망한 사건10 anonymous 2020.03.25
화제의 글 n번방 사태 서울대생의 생각29 anonymous 2020.03.22
화제의 글 와...도널드트럼프 긴급발표했네요 ㄷㄷㄷ6 anonymous 2020.03.26
161220 이 문제 답 누가봐도 빼박 9지 않나욤??15 민망한 감자 2020.03.26
161219 온라인수업 계속 하겠누12 부자 붓꽃 2020.03.26
161218 마이피누 가입했어오3 힘좋은 양지꽃 2020.03.26
161217 취미로 수능 사탐 공부해보려고해요11 민망한 감자 2020.03.26
161216 [레알피누] 4영역 꿀교양 추천3 민망한 감자 2020.03.26
법원직 시험, 유사한 시험 치신 분 계신가요.4 흔한 아프리카봉선화 2020.03.26
161214 [레알피누] 국경환책 다들 샀어?5 멍한 익모초 2020.03.26
161213 [레알피누] n번방 26만명 중복x9 찌질한 라벤더 2020.03.26
161212 우리 모두 가해자입니다.15 피곤한 게발선인장 2020.03.26
161211 리더십 누가 꿀 교양이래 ㅠㅠ15 돈많은 돼지풀 2020.03.26
161210 어학성적이 없는데.. 기장 멘토링 정관 지역 가능성 있을까요..2 냉정한 솜방망이 2020.03.26
161209 해커스 인강 도서관 e러닝으로 듣는거 개꿀이었는데 없어짐1 행복한 금사철 2020.03.26
161208 와..ㄷㄷ 취업진짜 개헬이네12 날렵한 꽃개오동 2020.03.26
161207 CPA vs. 금공17 키큰 새박 2020.03.26
161206 미국 귀신의 집은 진짜 재밌겠네요~1 허약한 백정화 2020.03.26
161205 [블라인드 처리되었습니다.]2 추운 자귀풀 2020.03.26
161204 Ncs 경영경제 인강 뛰어난 석잠풀 2020.03.26
161203 공허한 마음 어떻게 해결하시나요??4 더러운 홍초 2020.03.26
161202 수치해석 007 분반 화상강의 안열렸나요?3 현명한 피소스테기아 2020.03.26
161201 초중고 온라인 개강 검토하고 대학교 싸이버 연장하고 관련 있을까요?2 적절한 원추리 2020.03.26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