왤케 사람들이 화폐가치랑 물가변동에 감이 없을까

큰 백정화2021.02.23 16:11조회 수 475댓글 13

    • 글자 크기

인간들 대다수가 화폐가치랑 물가가 십년 단위로 몇배씩 휙휙 바뀌는줄 앎. 뉴스기사나 유튜브나 댓글 읽어보면 "와 x년전에 xx만원이면 지금으로는!!"하면서 불과 10년 안팤의 시간인데 저런 소리를 함. 자쿠 보고 있자니 정말 갑갑한데. 10년 전이랑 비교했을때 화폐가치랑 물가는 1.15배 정도의 차이임. 20년 전이랑 비교 했을때 1.6배의 차이임. 10년만에 몇배 차이 이런건 70,80년대 우리나라가 일년에 20 30퍼씩 고속성장하고 그랬을때나 가능했던거고 저성장 시대로 들어서면서 화폐가치의 변동이 거의 없게 됐는데도 왜 저렇게 믿게 된걸까. 저런식으로 따지면 내가 평생 일해서 모은 돈이 10년 지나면 반토막 나는건데 ㅋㅋㅋㅋ.

    • 글자 크기
남자분들 스킨 뭐 쓰세요? (by anonymous) 부경대에서 일하게 됐는데 (by 점잖은 족두리풀)

댓글 달기

  • 물가는 변동이 거의 없지만 저금리로 인해 자산가격이 천정부지로 치솟아서 사실상 화폐가치가 떨어진거나 마찬가지일텐데
  • @한심한 개별꽃
    이게 맞음 주식이나 부동산 오르는거보면 진짜 ㅋㅋ
  • @한심한 개별꽃
    글쓴이글쓴이
    2021.2.23 18:52
    그건 그냥 주식 부동산이 오른거죠.
  • 돈을 ㅈㄴ찍어내고 있으니 화폐가치가 떨어지지 ㅋㅋㅋ
  • 대다수가 댓글 대다수겠지 세상사람 죄다 무지랭이 만드노 ㅋㅋ 10년 20년전에 태어나지도 않은 잼민이들이랑 노나보네
  • @냉철한 거북꼬리
    글쓴이글쓴이
    2021.2.23 18:49
    그냥 하는 소리 아니다. 많이 봤다. 최저임금 기준으로 화폐가치 계산하는데 아무도 반박 안하고 수긍하는데. 이런거 한두번 보고 말하는줄 아나.
  • 10년전에 비해서 빈부격차가 심해져서 그때 서민 간당간당 하던 애들이 이제 완전 바닥으로 내려갔다. 그 사람들한테는 화폐가치의 체감이 팍 커진거.
    빈부격차 심화로 사치스러운 물건의 가격은 더 올랐다. 10년동안 미디어도 더 발달해서 유투브등등 부자들의 생활도 쉽게 접할수 있게됐음. 더 비싸진 부자들의 소비를 바라보는 더 많은 빈털털이들이 체감상 물가 좉나 올랐다! 이지1랄 하는거지

    글고 이명박때는 생산인구가 인구 3/4이 될 정도로 많았기 떄문에 돈 순환이 굉장히 빨랐다. 그래서 뭔가 폭등하거나 이런게 없었음. 완충구간이 있었던거지. 근데 지금은 생산인구 많이 줄었고 세금은 1.5배에 그냥 씹젙된건처럼 느껴지니깐 애매하게 여유 있던 사람들은 이제 여유 없어져서 미치는거임. 게다가 보통 이런새기들은 남들 줄서서 먹는집 줄서는 새끼임. 뭔소리냐면 남 하면 다 따라 하는새끼들이 많은데 미디어 발달로 그 남이 다 한다라는 느낌을 주는 짓거리들이 존1나 늘어난건 생각 안하고 그거 다 따라하면서 사타구니 찢어지고 물가 조빠지게 올랐네 씨버랄 이지1랄명 하는거도 있다.
  • 화폐 계속 찍어내면 인플레는 당연한거고 님이 말했듯이 화폐가치랑 물가 격차가 계속 벌어지면 현금 쥐고 있는 사람들은 체감상 힘들어지고 있다를 조금 오버해서 느낄 수 있는거 아님? 금리는 물가 상승률이랑 어떻게해서든 비슷하게 가지만 정부가 바뀌면서 정책 거지같이하고 금융지식이 무지한 사람들이 재테크 방법 몰라서 계속 현금 쥐고 있다가 서민들만 줘터지고 돈 굴릴줄 아는 놈들은 계속 잘살고 이러면 개같이 힘들다하면서 더 과대하게 받아들일 수 있는거임 설사 그 사람이 경제적 지식이 부족해서 그런식으로 말했더라도 그걸 지적 할 필요는 없음
  • 장보는데 1년전에 3만원이면볼거 지금 5만원듦 서민들은 그런생각들수도 잇다고본다
  • 가치를 저장할 수 있는 자산들이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화폐가치가 낮아졌단 건 다른 자산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가치 저장의 능력을 잃어가고 있다는 거지, 라면을 몇 개 살 수 있는가로 단순하게 볼 문제가 아닙니다.

    전세계 많은 금융/경제학자들과 본인의 의견이 정반대라면, 남들을 보고 웃을 게 아니라 왜 그렇게 생각할지를 고민해보는 것이 먼저가 아닐까요.
  • @청결한 쑥
    글쓴이글쓴이
    2021.2.25 22:27
    금융 경제학자들이요? 저런 말 하는 사람들이 금융 경제학자들인가요?
  • 작년에 경제학원론 열심히 들은 새내기즘 되겠노
  • @황홀한 털진득찰
    글쓴이글쓴이
    2021.2.25 22:27
    재작년에 졸업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화제의 글 [레알피누] 소개팅 아 ㅡㅡ17 anonymous 2021.02.28
화제의 글 LH11 anonymous 2021.03.04
화제의 글 부산대 나와서 수험생들 많을텐데 참 스트레스 받는 생활이 맞나봅니다8 anonymous 2021.03.01
왤케 사람들이 화폐가치랑 물가변동에 감이 없을까13 큰 백정화 2021.02.23
166068 부경대에서 일하게 됐는데15 점잖은 족두리풀 2021.02.23
166067 자급제폰 저렴하게 사는 방법있나요?6 답답한 논냉이 2021.02.23
166066 .29 병걸린 호랑버들 2021.02.23
166065 임용고시 교육학 ㅇㅅㅎ 강의 들으신분 조언구합니다1 기발한 애기참반디 2021.02.23
166064 [레알피누] .15 깔끔한 보리 2021.02.23
166063 힘듭니다3 애매한 부용 2021.02.23
166062 [레알피누] 남자후배님 들아 형이 소개팅 꿀팁알려줌21 안일한 참꽃마리 2021.02.22
166061 비연고지 취직5 푸짐한 불두화 2021.02.22
166060 토익 고수님들!!!10 섹시한 살구나무 2021.02.22
166059 아이폰 음악 옮기기 정겨운 가막살나무 2021.02.22
166058 2학기 때 자취 할 것 같은데...4 미운 게발선인장 2021.02.22
166057 취업전략과 자소서첨삭11 고상한 은분취 2021.02.22
166056 전동킥보드 사용에 대해서1 촉촉한 구슬붕이 2021.02.22
166055 부산대 근처 여자컷 잘하는곳1 정중한 자목련 2021.02.22
166054 [레알피누] 전자과 수치해석 잉여 베고니아 2021.02.22
166053 중고차구입9 야릇한 나스터튬 2021.02.22
166052 졸업해도 취업전략과 자소서 첨삭 가능한가요?3 빠른 쑥갓 2021.02.22
166051 남자분에게 선물하기 좋은 핸드크림7 찌질한 까치고들빼기 2021.02.22
166050 혹시 학교내에서 자소서 첨삭 지원해주는 곳이 있나요?3 똑똑한 호두나무 2021.02.21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