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법의 문제

화난 메밀2023.05.19 17:14조회 수 19106댓글 5

  • 1
    • 글자 크기

9860434D-EA30-4613-9754-09CBEFFE7DCF.jpeg

 

지금 삼개월된 남자친구와 얀애 시작과 동시에 싸움을 격일로 하고있는 사람입니다

 

이 내용만 봐도 다들 헤어지라 하겠지만 그래도 일말의 희망이 있을까 고민하고 여쭤 보랴고 글을 써요

 

항상 싸움의 발단은 제가 화를 내는것으로 시작되는데

그 이유는 한가지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면 거기서 항상 벗어나는것을 제가 싫어하는 성격이라 바로 흐름을 잡으려고 노력하는데 또 그걸 모르고 남친은 다른 소리를 하는거죠

 

 예를 들어 과제를 다같이 공유를 햇다고 하길래 누구랑 했냐 물어보면 동아리 남자 여자애들한테 다 공유햇다고 하면 되는것을 특정인 한명만 언급하니깐 이상해서 거기 여자애도 있냐 그냥 물어본것을 혼날까봐 그런지 물어봐서야 모두에게 공유 햇다 하더라구요 

 그래서 제가 근데 그냥 말해도 안혼날거고 그리고 궂이 말안하고 숨기는거 같이 보이는게 더 좋지 못하다는 이야기를 하면 거기에 대한 대답을 하는게 아니라 나는 항상 혼날까봐 너 눈치를 보고 이야기 하기때문에 그런거고 내가 눈치보고 노략하는 모습에 이해해줘야된다 하더라구요

 물론 노력하는 모습 고맙고 감사하지만 그 상황에서 그말을 하는게 저는 이해가 안가고 되려 내가 섭섭해서 말한것에는 무시당한다는 기분만 들어서 더 서운해지더라구요

 지금도 사실 하는일이 많도 지장도 와서 연애마저도 힘들면 나는 너무 힘들다는 카톡에 답이 "나는 어떻게 버티겟냐"라는 답인데 서로가 제대로된 대화가 되는것인지 모르겠네요...

 

상대가 진심이고 저또한 그랬는데 사소한것에서 매사 이러니 늘 지치는데 이 연애가 잘풀어갈수 있을만한 연애로 보이시나요..?

 

객관적인 의견 듣고 싶습니다...

그리고 긴 글 읽어 주신 분들도 감사합니다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 1
    • 글자 크기
영어공부 다들 하시나요 (by 질긴 하와이무궁화) 커피만 마시면 장이 안 좋으신 분 있으신가요? (by 더러운 애기현호색)

댓글 달기

  • 놓아주면 편안해질 것 같아보이네요. 일단 뭐 티키타카도 안되는데 그럼 싸움날 일이 천지일걸요~
  • 남자가 주도권을 잡으려고 일부러 자극 하는 말 하는거 같은데.. 뭐 너가 좋아해서 내가 만나주는 거다 이런.. 특정인만 언급 하는거 그거 여자 아님? 행동이 아닌 노력한단 말만 해서 여지 주는거 그거 가스라이팅임~ 이런 연애 꼭 할 필요 있나? 살다보면 나 좋다는 남자 만날 가능성 분명 있을텐데.. 이걸 봤을땐 남자가 여자 좋아하지 않음~
  • 별로 진심 아닌것 같은데요. 그냥 그 정도로 안맞으면 그만 만나요. 연애 3개월이면 콩깍지 씌여있어야 정상인데, 저럴거면 왜만나나요. 서로 성격이 안맞는 사람들 같은데 바꾸려고 스트레스 받는것보다 각자 맞는 사람 만나는게 나아요.
  • 그만 마침표를 찍어요.
  • 저랑 사겨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7848 정신차리자.3 화려한 해국 2023.06.01
167847 피누 아직 살아있네요2 우아한 왕버들 2023.05.31
167846 다들 지금 직장은 언제까지 다니실 생각이신가요8 발냄새나는 맑은대쑥 2023.05.30
167845 빨리 보고 싶다.1 따듯한 백화등 2023.05.28
167844 살이 쪄서 그런지 피부가 삭아서 그런지4 청아한 마디풀 2023.05.27
167843 다들 칼취업하셨나요10 엄격한 올리브 2023.05.27
167842 그냥 다 모르겠다.1 아픈 작약 2023.05.26
167841 항공우주공학과 분들은 전망이 많이 좋아지겠네요1 게으른 털도깨비바늘 2023.05.26
167840 .3 참혹한 둥근바위솔 2023.05.24
167839 부산교대랑 통합을 추진하는 모양이네요2 유능한 수양버들 2023.05.24
167838 곧 월요일인데 일하러 가기 싫네요3 서운한 맑은대쑥 2023.05.21
167837 .2 어리석은 푸크시아 2023.05.21
167836 영어공부 다들 하시나요5 질긴 하와이무궁화 2023.05.20
화법의 문제5 화난 메밀 2023.05.19
167834 커피만 마시면 장이 안 좋으신 분 있으신가요?2 더러운 애기현호색 2023.05.18
167833 [레알피누] 남자친구에 대한 부모님 반대 (장문)7 거대한 털쥐손이 2023.05.14
167832 세상을 살다보니 되돌릴 수 없는 게 참 많은 것 같아요1 치밀한 물아카시아 2023.05.14
167831 이직 준비중인데 면접날 연차를 못쓰게 됐습니다10 빠른 할미꽃 2023.05.12
167830 나는 그냥 그 애가 웃는 모습을 보는 것만으로도 좋았는데..3 꾸준한 자작나무 2023.05.12
167829 설마설마했는데5 착실한 층꽃나무 2023.05.10
첨부 (1)
9860434D-EA30-4613-9754-09CBEFFE7DCF.jpeg
213.1KB / Download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