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 중 한 사람이 돌아오지 못할 여행을 떠난 것 같아요.

글쓴이2022.12.31 23:58조회 수 25407추천 수 9댓글 4

    • 글자 크기

* 반말, 욕설, 정치글 작성 시 게시판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

 

물론 아직 병원에 있긴 하지만,

의사 말 들어보니 다시 집으로 돌아오기 어려울 것 같네요.

제가 직접 두 눈으로 본 것도 그렇고...

병원으로 가기 위한 외출이 아마도 마지막 여행이 아닐까 해요.

 

그렇게 힘들게 마련한, 그렇게 꿈꿔왔던 집 안에서 있자니

그리고 이 집에 다시 돌아오지 못할 사람의 공백을 생각하자니 마음이 너무나 아프네요.

부디 시간이 좀 더 허락을 해서 다시 이 집에서 북닥거리고 사는 걸 보고 싶어요...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168064 시험기간이라 중도 2층 24시간 개방되나보네요1 피곤한 벼 2024.04.10
168063 벚꽃이 슬슬 지는 곳도 있는 것 같네요7 도도한 왕원추리 2024.04.06
168062 오늘 내일은 사전투표 날입니다.6 치밀한 선밀나물 2024.04.05
168061 이제 좀 날이 풀린 것 같나요1 싸늘한 산뽕나무 2024.04.03
168060 현생이 하도 바쁘다보니2 초라한 옥수수 2024.04.01
168059 노력해도 잘 안 되는 일을 맞딱뜨렸을 때는 다들 어떻게 하시나요4 건방진 겹벚나무 2024.03.31
168058 일하다 만난 사람들하고 친해지시나요1 처절한 댕댕이덩굴 2024.03.28
168057 총학 문제 지금은 또 고소 얘기까지 나오는 모양이군요..1 유치한 딸기 2024.03.26
168056 요새 전쟁하고 테러가 너무 심해지네요 어리석은 홀아비꽃대 2024.03.24
168055 지금 뭐 단과대 학생회장들 싸우는 거1 개구쟁이 곰딸기 2024.03.23
168054 우리 학교 총학이 또 뭔가 문제가 생겼나보네요2 배고픈 바랭이 2024.03.19
168053 오늘은 좀 날씨가 풀린 것 같아요1 나약한 속털개밀 2024.03.18
168052 보통 OTT 하나만 가입하시나요?1 세련된 벼룩이자리 2024.03.15
168051 여러분들 혹시 3km 달리기 몇 분 안에 들어오시나요4 청결한 오미자나무 2024.03.13
168050 근데 요새 예비군 훈련 뭐하나요1 부지런한 개나리 2024.03.10
168049 학교에 벚꽃 언제 필까요?5 쌀쌀한 마 2024.03.09
168048 날씨가 좀 풀린 것 같나요??1 눈부신 두릅나무 2024.03.09
168047 근데 요새 우리학교 ROTC도 인원 모자란가요?1 잘생긴 씀바귀 2024.03.08
168046 운영자님 24학번 새내기 게시판으로 이름 바꿔주세용1 야릇한 노린재나무 2024.03.07
168045 가끔은 내가 하는 일이 옳은지 확신이 안 들 때가 있는데1 거대한 구슬붕이 2024.03.05
첨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