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원룸 소음 2

글쓴이2012.04.16 01:49조회 수 5134댓글 21

    • 글자 크기

 

그 밤낮안가리고 하루죙을 사랑만 나누는 그분들

 

오늘도 어김 없이 정적을 깨시더라구요.  6일 째 입니다... 멘붕 임, 하루에 한번도 아니고 진짜 너무함.

 

진짜 짐승인가??????????????????????????싶을 정도 입네다.

 

진짜 오늘은 더 더 더 더 시끄럽고 저도 내일 시험이라 예민해서 그런지

 

순간 열이 뻗쳐서 창문열고 완전 크게  아 !!!!!!!!!! 시끄러워!!!!!!!!!!!! 이렇게 소리질렀습니다. 

 

아 근데 근데  근     데 근           데

 

갑자기 조용하더니 여자분께서 꺌꺌꺌 거리더니

 

더 큰소리로 더 세게 더 세게 이러면서 소리를 지르네여 ㅡㅡ ㅠㅠㅠㅠㅠㅠㅠㅠㅠ

 

아 진심 제 정신이 아닌 것 같아요ㅠㅜ

 

좋은 방법 없나요ㅜㅠ

    • 글자 크기

댓글 달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욕설/반말시 글쓰기 권한 영구 정지10 저렴한 개불알꽃 2019.01.26
공지 식물원 이용규칙 (2018/09/30 최종 업데이트) - 학생회 관련 게시글, 댓글 가능17 흔한 달뿌리풀 2013.03.04
878 남자들도 헤어지고나면 아파하는지..12 겸손한 노박덩굴 2012.06.08
877 총학은 반값운동보다 교육역량지원금에 집중하는게 어떨까요?30 미운 관음죽 2012.06.08
876 여자고민..67 귀여운 석잠풀 2012.06.08
875 [레알피누] 비우면 이렇게 편안할 것을...8 어설픈 개구리자리 2012.06.08
874 30살 여성과 소개팅을 하는데요..16 못생긴 솔나물 2012.06.08
873 닮은 사람을 만나는 것 vs 다른 사람을 만나는 것.8 미운 털도깨비바늘 2012.06.08
872 바람펴서 헤어진 애인14 치밀한 분단나무 2012.06.08
871 어제 머리털나고 첨으로...12 사랑스러운 독말풀 2012.06.07
870 익명이라 써보는데ㅋㅋㅋ.....여자분들 겨 관리 어케하세요?.......22 피로한 낙우송 2012.06.07
869 남들만큼 사는게 세상에서 제일 힘든것 같습니다8 도도한 동의나물 2012.06.07
868 밑에 글 해병대에 관한 답변입니다.8 활달한 굴피나무 2012.06.07
867 욕한마디씩만 해주이소...29 특이한 흰꿀풀 2012.06.07
866 교내 슬리퍼 신고다니면 꼴보기 싫나여?17 유치한 갯완두 2012.06.07
865 부산대학교 물이 좋아지네요26 화려한 꼭두서니 2012.06.07
864 나를 사랑하고 싶어요6 멍한 섬초롱꽃 2012.06.07
863 남자 반바지 어떤가요35 슬픈 백합 2012.06.07
862 소개팅 조언10 즐거운 삼잎국화 2012.06.06
861 헤어지고나서 시간이 필요한데 시간이없네요..7 흐뭇한 실유카 2012.06.06
860 공대 다니시는 분들 조언좀 부탁드리겠습니다.4 현명한 소리쟁이 2012.06.06
859 나이 많은 헌내기 어때요?...12 현명한 소리쟁이 2012.06.06
첨부 (0)